전체뉴스 21-30 / 60,9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0명 중 7명 "더 오른다"…BBIG보다 車 등 중후장대株 관심을

    코스피지수가 연중 고점(1월 22일 2267.25)을 돌파하면서 주식시장의 향후 방향에 대한 투자자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이 서울 여의도 증권가에서 주목 받는 증시 전문가 10명에게 물은 결과 “증시의 추가 상승이 가능하다”는 의견이 절반 이상이었다. 다만 주식투자의 전체 비중을 늘려야 한다는 응답은 절반 정도였고, 나머지 절반은 분야·종목별 비중을 조절하는 것을 추천했다. ◆코스피지수 지난달 7% ...

    한국경제 | 2020.08.05 15:13 | 양병훈

  • thumbnail
    "툭하면 사고, 펀드 못믿겠다"…랩어카운트 '투자 안식처' 급부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코스피지수가 연중 최고 수준으로 올라오고 미국 나스닥 시장은 질주하고 있다. 뒤늦게 주식에 올라타고 싶어도 어떤 종목을 사야 할지 두려워하는 투자자가 적지 않다. 고액 자산가뿐 아니라 일반 소액 투자자도 안정적인 투자 대상을 찾기 쉽지 않은 국면이다. 직접 투자에 나서자니 엄두가 안 나고 펀드에 돈을 넣자니 망설여진다. 이런 분위기 속에 랩어카운트가 자산가 사이에서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고객이 돈을 ...

    한국경제 | 2020.08.05 15:09 | 고윤상

  • thumbnail
    정의연, '성찰과 비전 위원회' 조직…개혁 방안 모색

    "미처 살피지 못한 부분 성찰하되 운동 초기 정신 이어간다"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 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연대(정의연)가 다음 기자회견에서 새로운 조직 쇄신 방안을 제시한다. 이나영 정의연 사무총장은 5일 옛 일본 대사관 앞에서 열린 제1천451차 수요시위에서 "운동의 과정에서 미처 살피지 못한 부분을 성찰하되 운동의 초기 정신을 확장하고 계승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며 "(최근 꾸린) '성찰과 비전 위원회'에서 논의를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8.05 13:57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랠리에도 힘 못 쓰는 금융株…올해 26% '하락'

    지난해 말 신한금융지주에 투자한 이모 씨는 고민이 많다. 코스피지수는 연고점을 돌파하며 오르고 있는데, 신한지주 주가는 여전히 30% 넘는 손실을 보고 있기 때문이다. 그는 "금융회사는 절대 망하지 않는다는 말에 투자했는데 회복할 기미가 없다"며 "손해를 감수해서라도 매도하고 바이오 종목으로 갈아탈지 고민 중"이라고 말했다. 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기준 국내 4대 금융지주 주가는 연초 대비 ...

    한국경제 | 2020.08.05 11:36 | 윤진우

  • thumbnail
    저금리시대 대안이라더니…리츠 관심 식은 까닭[이슈+]

    ...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언택트(비대면) 관련주를 비롯한 성장주(株)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리츠는 뒷전으로 밀렸다는 설명이다. 성장주를 빼놓고 증시 전반의 분위기도 좋은 편이다. 최근 국내 증시는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장중 2297.88까지 오르면서 연고점을 새로 썼다. 박세라 신영증권 연구원은 "네이버 카카오 등 비대면 관련주의 기대수익률이 높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수익을 주는 리츠에 대한 관심은 떨어진 것으로 판단 된다"고 ...

    한국경제 | 2020.08.05 11:21 | 이송렬

  • thumbnail
    코스피, 장중 2290선 '돌파'…동학개미의 진격 시작됐나

    코스피지수가 상승세로 출발하면서 장중 2290선을 돌파했다. 5일 오전 9시10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7.31포인트(0.32%) 오른 2287.28에 거래되고 있다. 장 초반 코스피는 2292.26까지 오르면서 장중 기준 연고점을 경신했다. 간밤 뉴욕증시는 미국 기업들의 실적 호조로 상승 마감했다. 나스닥지수는 38.37포인트(0.35%) 상승한 1만941.17에 거래를 마쳤다. 이틀 연속 최고치를 기록했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와 ...

    한국경제 | 2020.08.05 09:17 | 고은빛

  • thumbnail
    "달리는 말에서 미리 내릴 필요는 없다…코스피 더 오를 것"

    코스피지수가 지난 4일 2279.79를 기록하며 '코로나19 충격'을 딛고 연중 최고치를 경신했다. '코로나 최저점'을 기록한 3월 19일(1457.64) 이후 4개월여 만에 60% 가까이 급반등한 것이다. 국내 증시가 코로나 전 수준으로의 복원을 넘어 새로운 지수 레벨로 접어 들었다는 관측이 나온다. 폭락장 이후 급반등하는 등 연일 전례 없는 시장 상황이 펼쳐지는 만큼 개미(개인투자자)들에게도 시황을 제대로 읽을 수 ...

    한국경제 | 2020.08.05 08:51 | 설지연

  • thumbnail
    성장주 질주에…신영·베어링운용서 수조원씩 이탈

    ... 자금이 빠져나간 운용사들은 주로 가치주와 배당주를 담아 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부진했다. 신영자산운용의 간판 펀드인 ‘신영밸류고배당’은 올해 수익률이 -6.6%로 ‘플러스’로 전환한 코스피지수에 못 미치고 있다. 베어링자산운용의 ‘베어링고배당’ 펀드도 올해 수익률이 -4.1%로 부진한 편이다. 중소 운용사인 마이다스자산운용에는 4321억원이 들어왔다. ‘마이다스미소중소형주’ ...

    한국경제 | 2020.08.04 17:26 | 임근호

  • thumbnail
    기관은 레버리지 ETF…개인은 '곱버스' 사들여

    코스피지수가 2200을 넘어서자 개인투자자들이 다시 인버스 상장지수펀드(ETF)를 사들이고 있다. ‘곱버스’로 불리는 이 상품은 낙폭의 두 배만큼 수익을 추구한다. 증시가 오르면 오름폭의 두 배만큼 손실을 보는 고위험 투자상품이다. 개인투자자는 최근 한 달간(7월 3일~8월 4일) ‘KODEX200선물인버스2X’ ETF를 1637억원어치 순매수했다. 반면 지수 상승에 베팅하는 ‘KODEX ...

    한국경제 | 2020.08.04 17:25 | 박의명

  • thumbnail
    개미군단이 이끈 '역대급 반전'…BBIG 올해 85% ↑

    코스피지수가 코로나19 발생 이전 고점을 회복했다. 증시에선 여러 기록이 쏟아졌다. 코스피지수가 고점 대비 20%가량 추락하는 데 걸린 시간은 단 20일이었다. 8년5개월 만에 ‘사이드카’가 발동됐을 정도로 충격이 컸다. 회복 속도도 역대급이었다. 코스피지수는 100일도 채 되지 않아 60% 급등했다. 50조원에 달하는 유동성의 힘이었다. 짧은 공포 후 급등 코로나19가 우한 폐렴으로 불리던 지난 1월 하순만 하더라도 시장엔 ...

    한국경제 | 2020.08.04 17:22 | 박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