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581-59590 / 61,2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성미, PGA 투어 첫 여성 컷 통과 야망

    ...)부터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의 와이알레이골프장(파70.7060야드)에서 열리는 PGA 투어 2005시즌 두번째 대회인 소니오픈(총상금 480만달러) 출전 선수 가운데 '빅3'의 얼굴이 바뀌었다. 세계랭킹 1위 비제이 싱(피지)과 '황태자' 어니 엘스(남아공), 그리고 '장타소녀' 위성미(15.미국명 미셸 위)가 바로 이번 대회의 '빅3'이다. 타이거 우즈(미국)가 빠진 탓이기도 하지만 소니오픈에서 위성미가 차지하는 위상은 싱과 엘스를 뛰어넘고도 남는다. ...

    연합뉴스 | 2005.01.11 00:00

  • "만취한 술집손님 안전, 종업원이 책임져야"

    술집 종업원이 만취해 돌아가는 손님을 제대로 살피지 않아 문 앞에서 사고가 났다면 손님의 안전을 지키지 못한데 대해 형사상 책임을 져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8단독 양범석 판사는 11일 지하 유흥주점에서 술을 마신 뒤 귀가하기 위해 계단을 오르던 손님을 끝까지 부축하지 않아 계단에서 굴러 숨지게한 혐의(업무상 과실치사) 등으로 불구속 기소된 유흥주점 지배인 강모(28)씨에 대해 금고 1년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하고 480시간 ...

    연합뉴스 | 2005.01.11 00:00

  • thumbnail
    '파워 걸' 미셸위 '性 대결' 한번더‥14일 美PGA소니오픈 출전

    ... 7천60야드)에서 열리는 미국PGA투어 소니오픈에 출전,남자선수들과 기량을 겨룬다. 미셸 위가 소니오픈에 나가기는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다. 이 대회에는 2003,2004년 챔피언 어니 엘스(35·남아공)를 비롯 비제이 싱(42·피지),레티프 구센(35·남아공),스튜어트 싱크(32·미국)등 남자골프 세계랭킹 '톱10'선수들이 다수 출전하지만 관심은 미셸 위에게 더 쏠려있다. 지난해 1타차로 아쉽게 커트를 미스한 미셸 위가 올해는 커트를 통과할 수 있을지에 세계골프계가 ...

    한국경제 | 2005.01.11 00:00

  • thumbnail
    애플비, 새해 첫 '백만弗 사나이'‥메르세데스챔피언십 2연패

    ... 메르세데스챔피언십(총상금 5백30만달러)에서 '빅3'를 제치고 우승한 스튜어트 애플비(34·호주)는 화려한 샷을 구사하는 선수는 아니지만 골프의 평범한 진리를 일깨워줬다. 첫날 74타로 최하위권이었고 3라운드까지 선두 비제이 싱(42·피지)에게 4타 뒤져있어 그를 우승후보로 점찍은 사람은 많지 않았다. 싱이 워낙 안정된 플레이를 하고 있었던데다 어니 엘스(35·남아공),타이거 우즈(30·미국) 등 톱랭커들이 선두권에 근접해 있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디펜딩 챔피언'인 ...

    한국경제 | 2005.01.10 00:00

  • [웰빙시대] (주)대명 프라임 골프..회원권 하나로 전국 골프장 내맘대로

    ... 회원으로 이용할 수 있는 골프 멤버십이 출시되어 골프매니아들에게 희소식을 전하고 있다. 이 회원권의 특징은 회원가입과 동시에 명문 체인 골프장을 주중에 회원부킹을 완벽하게 보장해주고 또한 체인 골프장외 타 골프장 이용 시에는 그린피지원(pay back)서비스 및 해외 체인 골프장 정회원 이용과 더불어 국내연계콘도,펜션 및 캠핑카를 이용하는 등 다양한 회원혜택을 적용하는 품격과 실용성을 겸비한 최고의 멀티 골프멤버십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정부에서 향후 약250여개의 ...

    한국경제 | 2005.01.10 00:00

  • thumbnail
    [괌 골프] 황홀한 풍광에 빼어난 필드..'굿샷 예감'

    ... 티잉그라운드에서 그린까지 거리는 1백61야드지만 거친 바람 때문에 드라이버를 잡아야 하는 경우도 종종 있다. 더욱이 대양에서 불어오는 바람은 지면과 상공,티샷 지점과 그린쪽에서 각각 방향을 달리한다. 때문에 이를 모두 면밀히 살피지 않으면 낭패를 당하기 일쑤다. 라운지,샤워룸,락커룸,컨퍼런스룸,프로숍 등을 갖추고 있고 GPS 시스템을 이용한 '전자 캐디'를 사용할 수도 있다. 망길라오GC에는 괌에서 유일하게 드레스 코드가 있어 골프장내에서 블루진을 착용할 ...

    한국경제 | 2005.01.09 00:00

  • 싱, 사흘째 '퍼펙트 샷' 위력‥메르세데스챔피언십 3R 19언더 선두

    비제이 싱(42·피지)이 2005시즌 첫 골프대회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 것인가. 3라운드까지 단독선두를 지켜온 싱의 우승확률은 50%를 넘는다. 그는 출전선수 31명 중 3라운드까지 보기를 단 한개도 범하지 않은 유일한 선수다. 그만큼 결정적 실수가 없다는 반증이다. 또 싱이 최근 거둔 11승은 모두 3라운드에서 선두로 나선끝에 이룬 것이다. 승기를 잡으면 마지막날 좀처럼 역전을 허용하지 않는다는 얘기다. 그러나 싱의 우승이 순조롭지만은 ...

    한국경제 | 2005.01.09 00:00

  • [PGA] 싱, 사흘째 선두

    비제이 싱(피지)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시즌개막전에서 보기 없는 무결점 샷을 휘두르며 선두를 지켰다. 싱은 9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마우이의 카팔루아골프장 플랜테이션코스(파73.7천263야드)에서 열린 메르세데스챔피언십(총상금 530만달러) 3라운드에서 이글1개와 버디 2개로 4언더파 69타를 쳐 합계 19언더파 200타로 3라운드 내내 선두를유지했다. `독학파 골퍼'인 조너선 케이(미국)가 7타를 줄여 합계 18언더파 201타로 ...

    연합뉴스 | 2005.01.09 00:00

  • 골프황제 싱, 쓰나미 피해자 돕기에 동참

    골프세계랭킹 1위 비제이 싱(피지)이 남아시아 지진해일(쓰나미) 피해자 돕기에 나섰다. 유엔아동기금(UNICEF) 미국 본부는 싱이 자신이 사용하던 골프클럽과 자동차,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대회 입장권 등을 기탁, 인터넷 경매 사이트 이베이를 통해기금을 마련하기로 했다고 8일(한국시간) 밝혔다. 싱이 내놓은 물건은 작년 뷰익오픈 우승 상품으로 받은 뷰익 레이니어 자동차와 자신이 사용하다 샤프트를 모두 새것으로 갈아끼운 클리블랜드 골프클럽 ...

    연합뉴스 | 2005.01.08 00:00

  • [신설법인 현황] (2004년 12월27일~2005년1월2일) 서울<2>

    ... *평화피앤지(임수.100.묘지설치) 중학동 111 경제통신빌딩 201호 *피닉스렌터카(류원진.200.자동차대여) 역삼동 798의30 현진빌딩 202호 *피엔피휘트니스헬스매니아(박승환.50.헬스장) 관수동 20 국일관드림팰리스4층 *피지건축감리(이승종.150.건축감리) 도곡동 467의24 우성캐릭터199 오피스텔 404호 *핀타이러닝코리아(김옥경.50.학교대상멀티미디어교육) 양평동 1가 28의3 제일은행빌딩 3층 *필립씨앤씨(김창기.50.부동산개발) 역삼동 ...

    한국경제 | 2005.01.07 17: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