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8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팝스타 핑크 "코로나 확진판정 받아…100만달러 기부"

    ... 촉구했다. 아울러 매일 최전선에서 코로나19와 싸우는 의료진을 '영웅'이라 치켜세우고 코로나19 관련 구호기금 두 곳에 각각 50만달러씩 총 100만달러(약 12억원)를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이 중 한 곳은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에 있는 템플 대학병원으로 과거 핑크의 어머니가 18년간 근무한 곳으로 알려졌다. 또 다른 한 곳은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시장이 운영하는 코로나19 대응 기금이다. 핑크는 트윗 마지막에 "앞으로 2주가 아주 중요하다. ...

    한국경제 | 2020.04.04 14:25 | YONHAP

  • thumbnail
    미국서 코로나19로 가사·육아 도우미 직격탄…수입 사라져

    ... 거리 두기로 고객들 집에 머물며 일거리 끊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 억제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조치가 미국에서 가사·육아 도우미에게 재앙이 되고 있다고 CNN 방송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필라델피아에서 일하는 버태니어 셰퍼드는 평소 일주일에 6∼8개 아파트나 집을 청소하곤 했다. 최근 들어 그가 청소를 해주던 에어비앤비 숙소나 가정집 등 거의 모든 고객이 청소 일정을 취소했다. 코로나19 환자가 가장 많이 발생한 미국에서 ...

    한국경제 | 2020.04.04 08:29 | YONHAP

  • thumbnail
    '3억달러 사나이' 하퍼·콜, 코로나19 극복 위해 통큰 기부

    하퍼, 주민 돕기에 6억여원 쾌척…콜도 기부 행렬 동참 계획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고액 연봉 선수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미국 CBS스포츠는 3일(한국시간) 필라델피아 필리스의 외야수 브라이스 하퍼(28)가 코로나19로 고통받는 라스베이거스와 필라델피아 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50만달러(약 6억1천500만원)를 기부했다고 전했다. 2018시즌 종료 후 필라델피아와 13년 3억3천만달러의 ...

    한국경제 | 2020.04.03 18:27 | YONHAP

  • thumbnail
    육아에 전념하는 NBA 스타 헤이워드 "겨울왕국만 35번 봤다"

    ... 다쳐 2017-2018시즌을 통째로 날렸던 헤이워드는 2018-2019시즌에 복귀, 2019-2020시즌에는 평균 17.3점에 6.5리바운드로 활약했다. 지난 시즌까지 헤이워드와 함께 보스턴에서 뛰다가 2019-2020시즌을 앞두고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로 옮긴 앨 호퍼드(34) 역시 5살 아들 이언, 3살인 딸 알리아와 놀아주느라 힘들다. NBA 올스타전의 스킬스 챌린지처럼 집 안에 장애물 코스를 설치해 아이들과 시간을 보낸다는 호퍼드는 "그래도 우리는 조금 창의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4.03 13:00 | YONHAP

  • thumbnail
    [오춘호의 글로벌 Edge] '뉴욕의 아픔'서 코로나를 읽는다

    ... 유행 시기에 세인트루이스는 속절없이 당했다. 감염자와 사망자가 급격히 증가했다. 세인트루이스는 다시 거리두기 정책을 폈지만 전염병을 근절하는 데 뉴욕보다 더 고생해야 했다. 당시 ‘세계의 공장’으로 불렸던 필라델피아는 최악의 길을 걸었다. 1차 세계대전에 참전했던 군인들 사이에서 스페인 독감이 퍼지고 있다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시당국은 20만 명의 시민이 참가하는 시가지 행진을 펼쳤다. 포퓰리즘 정치의 극치였다. 곧바로 감염자와 사망자가 넘쳐났다. ...

    한국경제 | 2020.04.02 18:20 | 오춘호

  • thumbnail
    미국프로축구 선수도 코로나19 감염…필라델피아 소속

    미국 프로축구(MLS)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선수가 나왔다. MLS 필라델피아 유니언은 2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소속팀 선수 1명이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결과가 나와 치료를 받는 중이라고 밝혔다. 구단은 가벼운 증세를 보였던 선수의 몸 상태는 현재 괜찮다고 전했다. 다만, 해당 선수가 누구인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MLS에서는 앞서 시애틀 사운더스와 뉴욕 시티의 구단 직원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

    한국경제 | 2020.04.02 10:05 | YONHAP

  • thumbnail
    "다저스, 2020시즌 취소되면 가장 타격받는 ML팀"

    ... 마일리 등 대대적으로 선수들을 끌어모으며 도약을 노리고 있다. 막대한 자금을 투입해 전력을 완성했는데, 정작 시즌이 열리지 않아 선수들을 묵혀두는 상황이 발생했다. 이중 바워는 2020시즌이 끝나면 FA가 된다. CBS스포츠는 필라델피아 필리스도 거론했다. 필라델피아는 최근 수년 사이 브라이스 하퍼, 잭 휠러 등 막대한 자금을 들여 FA 대어들을 끌어모았다. 필라델피아는 이들의 전성기 1년을 그대로 날려버릴 위기에 처했다. 핵심 포수 J.T. 리얼무토는 2020시즌이 ...

    한국경제 | 2020.03.30 08:2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암초' 만난 재외선거…무산 속출·투표율↓우려

    ... 재외 선거 투표로서는 작지 않은 규모이지만, 뉴욕 일대가 미국 내 '코로나19 진앙'으로 급부상하면서 순조로운 투표 자체가 어려워졌다. 맨해튼 미드타운의 뉴욕총영사관에 공관 투표소가 개설해 사흘간만 운영된다. 뉴저지 한인회관, 필라델피아 서재필의료원에도 추가투표소를 마련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사태의 심각성을 고려해 운영하지 않는 쪽으로 결정됐다. 총영사관 측은 투표소 내 소독 및 발열 체크를 진행해 코로나19 방역에 최선으로 한다는 입장이지만, 실제 투표율은 ...

    한국경제 | 2020.03.29 08:08 | YONHAP

  • thumbnail
    MLB 선수노조, 시즌 단축에 따른 연봉·등록일수 투표로 승인

    ... 부상자명단에 있는 선수들은 2019년만큼의 등록일수를 그대로 보장받는다. 이에 따라 무키 베츠(로스앤젤레스 다저스), 트레버 바워(신시내티 레즈), 마커스 스트로먼(뉴욕 메츠), 조지 스프링어(휴스턴 애스트로스), JT 리얼무토(필라델피아 필리스) 등 스타급 선수들은 올 시즌 한 경기도 안 뛰고도 FA 권리를 행사할 수 있게 됐다. 구단들은 대신 40라운드로 진행되는 신인 드래프트를 올해 5라운드, 내년엔 20라운드로 각각 줄이고, 계약금도 추후 나눠 지급해 재정부담을 덜 ...

    한국경제 | 2020.03.27 11:59 | YONHAP

  • thumbnail
    파리바게뜨, 스페인 정통 케이크'바스크 치즈 케이크' 출시

    ... 바스크 지방의 전통 치즈케이크 맛을 그대로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바스크 치즈 케이크'는 높은 온도(230℃)에서 단시간 안에 바싹 굽고 잔 열로 찌듯이 구워내 겉은 꾸덕하고 속은 촉촉함이 살아 있다. 이번 제품은 끼리치즈와 필라델피아 치즈를 사용해 한 입 베어 물면 달콤하고 진한 스모키향과 함께 치즈케이크의 진한 풍미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현지 여행을 가면 즐길 수 있었던 스페인의 정통 치즈케이크를 이제 집 앞에서도 즐길 수 있다”며 ...

    조세일보 | 2020.03.27 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