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5,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BA 해리스 '인종 차별 시위가 폭동이라고? 사퇴하세요!'

    미국프로농구(NBA)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의 토비아스 해리스(28·미국)가 인종 차별에 항의하는 시위대를 가리켜 '폭동'이라는 표현을 쓴 지역 정치인에게 사퇴하라고 요구했다. 해리스는 4일(한국시간) 자신의 소셜 미디어에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몽고메리 카운티의 커미셔너 조지프 게일의 글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게시했다. 미국 공화당 소속인 게일은 최근 미국 전역으로 확산한 인종 차별 반대 시위에 대해 '폭동'이라고 주장했고 흑인 인권 단체인 '블랙 ...

    한국경제 | 2020.06.04 08:43 | YONHAP

  • thumbnail
    필라델피아 한인점포 '약탈 광풍' 일단 진정…"안심하긴 일러"(종합)

    재오픈 앞둔 미용용품점 30여곳 피해…주말 정점 찍고 추가피해 1곳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한인 점포에 불어닥친 '약탈 광풍'이 일단은 다소 진정된 모습이다. 그렇지만 미국 전역의 인종차별 항의 시위와 맞물려 심야 약탈행위가 이어지고 있어 안심하기는 이른 상황이다. 가장 심각한 타격을 받은 뷰티서플라이(미용용품) 업종도 최소한 이번 주까지는 상황을 지켜봐야 한다는 표정이다. 3일(현지시간) 현재까지 필라델피아 뷰티서플라이 업체 30여곳이 ...

    한국경제 | 2020.06.04 07:11 | YONHAP

  • thumbnail
    필라델피아 한인점포 '약탈 광풍' 일단 진정…"안심하긴 일러"

    '한인 업종' 미용용품점 30여곳 피해…주말 정점 찍고 추가피해 1곳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한인 점포에 불어닥친 '약탈 광풍'이 일단은 다소 진정된 모습이다. 그렇지만 미국 전역의 인종차별 항의 시위와 맞물려 심야 약탈행위가 이어지고 있어 안심하기는 이른 상황이다. 가장 심각한 타격을 받은 뷰티서플라이(미용용품) 업종도 최소한 이번 주까지는 상황을 지켜봐야 한다는 표정이다. 3일(현지시간) 현재까지 필라델피아 뷰티서플라이 업체 30여곳이 ...

    한국경제 | 2020.06.04 05:01 | YONHAP

  • thumbnail
    미국시위 8일째…백악관 앞 공원 철조망 사이로 대치 끝 충돌(종합)

    ... 사망한 흑인 조지 플로이드 추모 행사가 4일부터 잇따라 예정되면서 향후 일주일이 중대 분수령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로이터통신과 CNN방송 등에 따르면 항의 시위는 이날 오후 수도 워싱턴DC를 비롯해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 필라델피아 등지에서 재개됐다. CNN은 '보다 평화로웠던 저항의 밤'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전국적 차원에서 주말과 전날의 폭력적인 충돌에 비해 상대적으로 차분했다"면서도 "대체로 평화적 시위가 전개됐음에도 불구, 여러 주요 도시에서 경찰과 ...

    한국경제 | 2020.06.03 23:48 | YONHAP

  • thumbnail
    후원금 몰리는 바이든 캠프…'흑인 여성 러닝메이트' 부상

    ... 모금에서 반사이익을 누리고 있다. 바이든은 흑인 대통령인 버락 오바마 행정부에서 8년간 부통령을 지내 흑인 유권자로부터 광범위한 지지를 받고 있다. 바이든은 지난 3월 10일 코로나19로 클리블랜드 연설을 취소한 이후 처음으로 이날 필라델피아에서 대중 연설에 나서 “숨을 쉴 수 없다”는 말로 입을 열었다. 플로이드가 백인 경찰의 무릎에 목이 짓눌려 있으면서 수차례 반복한 말이다. 바이든은 연설에서 미국의 인종차별과 경제적 불평등을 해소하겠다고 다짐했다. ...

    한국경제 | 2020.06.03 17:18 | 주용석

  • thumbnail
    [영상] 美 시위 8일째…故 플로이드 추모식 앞두고 '고비'

    ... 4일부터 잇따라 예정된 만큼 8일째로 접어든 전국 시위부터 약 일주일 간이 중대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로이터통신과 CNN방송 등에 따르면 항의 시위는 2일(현지시간) 오후 수도 워싱턴DC를 비롯해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 필라델피아 등지에서 재개됐다. 워싱턴DC에서는 수천 명의 시위대가 국회의사당 외곽 잔디밭과 링컨 기념관 앞에 모였다. 시위대는 "침묵은 폭력"이라거나 "정의도 평화도 없다"는 구호를 외쳤다. 뉴욕시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6.03 17:02

  • thumbnail
    美시위 확산에 등터진 한인…필라델피아 등 상점 피해 99건

    ... 늘어나는 와중에 현지 한인 피해가 줄을 잇고 있다. 3일 외교부에 따르면 미국 시위로 워싱턴 D.C.를 포함한 미국 전역에서 발생한 한인 상점 재산 피해는 현재까지 모두 99건이다. 전날보다 20건 증가했다. 도시별로 보면 필라델피아가 50건으로 가장 많았다. 미니애폴리스와 시카고가 각각 10건, 9건으로 뒤를 이었다. 워싱턴D.C. 4건, 로스앤젤레스 3건, 윌밍턴 2건, 프로비던스 1건, 오클랜드 1건, 벨뷰 2건, 클리블랜드 1건, 루이빌 1건, 세인트루이스 2건, ...

    한국경제 | 2020.06.03 16:24

  • thumbnail
    미국시위 8일째…플로이드 추모식 앞두고 확산·진정 중대고비

    ... 4일부터 잇따라 예정돼 8일째로 접어든 전국 시위에서 향후 일주일이 중대 분수령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로이터통신과 CNN방송 등에 따르면 항의 시위는 2일(현지시간) 오후 수도 워싱턴DC를 비롯해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 필라델피아 등지에서 재개됐다. 워싱턴DC에서는 수천 명의 시위대가 국회의사당 외곽 잔디밭과 링컨 기념관 앞에 모여 "침묵은 폭력"이라거나 "정의도 평화도 없다"는 구호를 외쳤다. 뉴욕시에서는 통행금지가 시작하는 ...

    한국경제 | 2020.06.03 16:18 | YONHAP

  • thumbnail
    미국시위 확산…필라델피아·워싱턴 등서 한인 상점 피해 99건

    ... 현지 한인 피해도 계속 늘어나고 있다. 3일 외교부에 따르면 미국 시위로 워싱턴 D.C.를 포함한 미국 전역에서 발생한 한인 상점 재산 피해는 현재까지 모두 99건으로, 전날보다 20건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도시별로 보면 필라델피아가 50건으로 가장 많았다. 또 미니애폴리스 10건, 시카고 9건, 워싱턴D.C. 4건, 로스앤젤레스 3건, 윌밍턴 2건, 프로비던스 1건, 오클랜드 1건, 벨뷰 2건, 클리블랜드 1건, 루이빌 1건, 세인트루이스 2건, 애틀랜타 ...

    한국경제 | 2020.06.03 15:51 | YONHAP

  • thumbnail
    "약탈하지 말라"는 백인 여성 무자비하게 폭행한 흑인들 [영상]

    ... 목격됐고, 수백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맨해튼의 경우 헤럴드 스퀘어에 있는 메이시스 백화점과 유니언 스퀘어의 노드스트롬 매장을 비롯한 10여곳의 가게들이 유리창이 깨지고 물건을 약탈당했다. 한인 사회도 예외는 아니다.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경우 현재까지 50개 안팎의 한인 점포가 항의 시위대의 약탈 공격을 받았다. 미용 용품 상점과 휴대폰 매장, 약국 등이 피해를 입었다. 흑인들을 대상으로 영업이 이뤄지는 상권에서 주로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필라델피아의 ...

    한국경제 | 2020.06.03 11:04 | 박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