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501-14510 / 15,8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K텔레콤(17670), 외인 매도공세 재점화

    시장의 눈길이 LG텔레콤하나로통신에 잠시 쏠린 사이 외국인 매도 공세를 맞으며 19만원 아래로 추락했다. 종가가 19만원 밑으로 떨어지기는 지난 4월 17일 이후 12주 중 처음이다. 모멘텀 부재, 매수 주체 상실, 해외통신 악재 등이 겹치면서 닷새 연속 내림세를 기록했다. 주가는 전날 종가에서 7,500원, 3.86% 빠진 18만7,000원에 거래를 끝냈다. 거래량은 전 거래일 보다 약간 많았다. 16만4,213주, 311억원 어치가 손을 ...

    한국경제 | 2001.07.10 19:05

  • "동기 IMT 출연금 삭감을" .. LG.하나로 컨소시엄 정부 건의

    ... 운영된다. 그 기간은 3개월쯤 걸릴 것으로 통추위는 예상했다. 통추위는 사업허가서를 받은 이후 구성업체들이 LG텔레콤의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형태로 발전적 해체를 하게 된다. ◇LG텔레콤 유상증자 이후 지분구성=LG텔레콤은 그랜드컨소시엄을 ... LG와 해외사업자가 각각 25%선이고 나머지는 전략주주와 중소·벤처업체들에 돌아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LG텔레콤-하나로의 사업협력=최근 일각에서 제기된 LG텔레콤-하나로통신의 파워콤 입찰 공동참여설에 대해 임병용 실장은 "전혀 ...

    한국경제 | 2001.07.10 17:23

  • [코스닥 시황] (10일) 개인 '외끌이' 70線 지지

    ... 테마 종목들의 반등이 산발적으로 이뤄졌다. 스마트카드 관련종목 중에서는 씨엔씨엔터프라이즈가 10% 뛰었다. A&D 관련주중에서는 호스텍글로벌과 한올이 상한가를 쳤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중에서는 KTF 옥션 새롬기술 등이 약세를 보였다. LG텔레콤하나로통신은 IMT-2000 동기식 컨소시엄이 발표됐으나 하락세로 돌아섰다. 대표적인 실적호전주로 지목되고 있는 국민카드 등은 상승세를 나타냈다. 김철수 기자 kcs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10 16:35

  • 외국인, 휴맥스 지분 나흘 연속 축소

    ... 매도세도 이날까지 닷새째 이어졌다. KTF 주가는 1.45% 하락한 3만4,100원을 기록하며 엿새째 하락했다. 기관은 KTF에 이어 사이어스, 한네트, 옥션 등에 매도우위를 보였다. 외국인과 기관은 순매수 상위 종목에 LG텔레콤을 올려놨다. LG텔레콤하나로통신은 이날 동기식 IMT-2000통합 컨소시엄을 발표했다. 외국인은 LG텔레콤에 이어 좋은사람들, 소너스테크 등에 매수우위를 나타났고 기관은 SBS, 하나로통신, LG텔레콤 등에 순매수를 보였다. ...

    한국경제 | 2001.07.10 16:16

  • 코스닥 개인 '외끌이' 낙폭과대후 기술적 반등

    ... 반면 국민카드는 2.78% 오르는 등 종목별로 엇갈린 모습을 보였다. 또 스마트카드 테마주의 선도주인 씨엔씨엔터는 10.2% 상승, 전날의 하한가를 거의 만회했다. 동기식 IMT-2000 그랜드컨소시엄 구성을 공식 발표한 LG텔레콤하나로통신은오히려 주가가 2.14%, 1.45% 떨어졌다. 반면 한올, 한길무역, 인터리츠, 신천개발 등 A&D(인수후개발) 관련주나 신규업종 진출 기업들은 낙폭과대에 따른 저가매수가 몰리며 상한가까지 올랐다. 대신경제연구소 정윤제 수석연구원은 ...

    연합뉴스 | 2001.07.10 15:48

  • 코스닥 닷새만에 0.5P 상승, "불확실성 여전"

    ... 0.12포인트 빠진 85.76을 가리키며 거래를 마쳤다. 거래량은 조금 늘어 3억주에 턱걸이했지만 거래대금은 전날 수준에 머물러 소형주위주로 거래가 이뤄졌음을 반영했다. 3억214만주와 1조1,618억원이 손을 바꿨다. KTF, LG텔레콤, 하나로통신 등 대형통신주가 일제히 내리며 지수반등을 제한했다. LG텔레콤하나로통신은 이날 동기식 컨소시엄 통합 발표에도 불구하고 그간 오름세에 대한 부담감을 벗지 못한 모습이었다. 국민카드와 기업은행은 소폭 상승마감하며 지수 ...

    한국경제 | 2001.07.10 15:39

  • 데스크 탑 관리 SW시장 '독과점' .. '미디어랜드'

    ... 만큼 미디어랜드의 고객은 지방이나 해외에 사업장이나 대리점이 흩어져 있는 기업들이 주종을 이룬다. 통신 산업의 급격한 팽창과 더불어 한 지역에도 몇 개의 대리점이 있는 통신회사가 미디어랜드의 주요 고객이 됐다. 한국통신 SK텔레콤 데이콤 하나로통신 KTF 등이 미디어랜드 데스크탑 솔루션을 사용하고 있다. 영업지점이 많은 증권회사와 은행,보험회사와 정부공공기관에도 납품한다. 삼성증권 한화증권 금융결제원 농협중앙회 정보통신부 과학기술부 행정자치부 등에 솔루션을 ...

    한국경제 | 2001.07.10 15:19

  • 정통부, 동기식IMT 컨소시엄에 긍정평가

    정보통신부는 10일 LG텔레콤하나로통신이 합의한 `동기식 IMT-2000 그랜드 컨소시엄' 구성방안에 대해 "비용절감 효과가 있고 매출액도 증대될 수 있다"며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석호익 정보통신지원국장은 "당초부터 통신시장 ... 파워콤과 관련해서는 "양승택 장관이 장재식 산업자원부 장관을 만나 협의하려는 내용은 파워콤의 민영화에 관한 것이지 하나로통신이 파워콤을 인수하는 문제를협의하려는 것이 아니였다"며 산자부와의 마찰설을 일축한 뒤 "동기식 사업자 등 후발통신업체들이 ...

    연합뉴스 | 2001.07.10 15:11

  • [초점] 동기식 컨소시엄株, 주안점은

    LG텔레콤하나로통신이 그동안 독자적으로 추진하던 동기식 IMT-2000 컨소시엄을 통합하기로 최종 합의했다. 두 회사는 10일 이 같은 합의안을 발표하면서 앞으로 추진위원회를 구성, 그 동안 이견을 보여왔던 사전합병, 경영협력, ...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그러나 최종 사업자가 선정되기 전까지는 아직도 넘어야 할 산이 많다. 더욱이 이날 LG텔레콤은 동기식 IMT-2000 출연금을 기존 PCS 사업자와 비슷한 2,200억원 수준으로 삭감해 줄 것을 요구, 정부와 ...

    한국경제 | 2001.07.10 14:42

  • thumbnail
    LG텔레콤-하나로 동기식컨소시엄 결성

    이종명 하나로통신 전무와 임병용 LG텔레콤 전략기획실장(오른쪽부터) 등 관계자들이 10일 오전 정통부 기자실에서 회견을 통해 LG텔레콤하나로통신은 '동기식 IMT-2000 그랜드 컨소시엄'으로 통합하고 서로 협력키로 했다고 밝히고 있다. /연합

    한국경제 | 2001.07.10 1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