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패스트트랙 정국 '신경전'…"黃 거리투쟁 집착"vs"악법폭주 저지

    ...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태워진 검찰개혁 법안과 선거법 개정안 처리 문제를 놓고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다. 더불어민주당은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법안 반대 장외집회에 나선 것을 두고 무책임한 처사라고 맹공했고, 한국당은 패스트트랙 ... 느닷없이 국회로 돌아오라니 참 어이가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민주당이 집권당의 최소한의 자세조차 스스로 포기하고 야당 탄압과 국민 속이기에 골몰할수록 한국당은 더욱 바빠질 것"이라며 "밖으로는 국민들께 실상을 알리고, 안으로는 정부와 ...

    한국경제 | 2019.11.03 16:16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공수처·선거법 저지' 총력…11월 전국 순회 여론전(종합)

    내달 2일 부산·경남서 시작…"패스트트랙 처리 강행 시 제2의 조국대란"… 자유한국당은 31일 여권이 검찰개혁 법안과 의원정수 확대를 밀어붙이고 있다며 '조국 사태'와 같은 민심의 반발을 마주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일부 야당이 의원정수를 300명에서 330명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연결고리로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검찰개혁 법안과 선거법 개정안의 처리를 '물밑 야합'하고 있다는 게 한국당의 시각이다. 이에 맞서 ...

    한국경제 | 2019.10.31 17:12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공수처·선거법 저지' 총력…11월 전국 순회 여론전

    "삼류 야합정치…패스트트랙 법안 처리 강행 시 제2 조국대란" 내달 2일 경남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결의대회' 자유한국당은 31일 여권이 검찰개혁 법안과 의원정수 확대를 밀어붙이고 있다며 '조국 사태'와 같은 민심의 반발을 마주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일부 야당이 의원정수를 300명에서 330명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연결고리로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검찰개혁 법안과 선거법 개정안의 처리를 '물밑 야합'하고 있다는 ...

    한국경제 | 2019.10.31 13:15 | YONHAP

  • thumbnail
    이인영 "공수처는 공정수사청…한국당 엉터리 선동 멈춰라"

    ... 강조했다. 이 원내대표는 한국당이 '좌파 정권의 정권연장용'이라며 공수처를 반대하는 것을 거론하며 "20년 넘게 한국당 주요 인사들이 공수처 설치를 주장했다"며 "게다가 우리가 야당 시절 주장했던 공수처가 어떻게 정권 연장용이란 말이냐"라고 ... 독립적으로 설계됐다"며 "정권의 장기집권용 운운은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는 일로, 검찰개혁을 온몸으로 저항하는 한국당의 기백만을 표현할 뿐"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한국당 주장대로) 야당 탄압용 게슈타포는 더더욱 아니며, 공포수사청이 ...

    한국경제 | 2019.10.21 09:17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前정권 토건정부라 비난하더니 이제 건설에 기대…민망"

    ...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과 우리법연구회 출신 등으로 채워져 좌파 법피아의 천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야당이 반대하면 공수처장을 함부로 앉히지 못한다는 말은 거짓"이라며 "추천위 7명 가운데 한국당 추천 몫은 1명뿐이다. ... "필요하다면 공수처와 관련해 끝장토론을 하는 것도 검토해보겠다"고 밝혔다. 그는 "패스트트랙 수사를 빌미로 검찰에 야당 탄압을 압박하는 여당과 대안신당 박지원 의원 등 친여권 인사들이 있다"며 "정기국회 중 동료의원을 잡아가라는 사람이 ...

    한국경제 | 2019.10.18 09:59 | YONHAP

  • thumbnail
    '공수처 여론전'…與 "국민 명령" vs 한국당 "문재인 게슈타포"(종합)

    ...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지정된 검찰개혁 법안을 처리하는 것이 '국민 명령'이라 명명하며 입법 속도전에 주력했다. 반면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현 정권의 비리를 덮기 위해 여권이 공수처 설치에 사활을 걸었다며 절대 반대 입장을 고수했다. 전날 ... 대통령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수사청, 검찰청"이라고 주장했다. 옥상옥(屋上屋)인 공수처가 현 정권의 비리를 덮고 야당 탄압에 활용될 여지가 다분하다는 것이 한국당의 시각이다. 한국당은 '조국 사퇴'의 목표를 달성한 여세를 몰아 '조국 ...

    한국경제 | 2019.10.17 19:32 | YONHAP

  • thumbnail
    '공수처 여론전'…與 "국민 명령" vs 한국당 "문재인 게슈타포"

    ...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지정된 검찰개혁 처리를 '국민 명령'이라 명명하며 입법 속도전에 주력했다. 반면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현 정권의 비리를 덮기 위해 여권이 공수처 설치에 사활을 걸었다며 절대 반대 입장을 고수했다. 전날 ... 대통령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수사청, 검찰청"이라고 주장했다. 옥상옥(屋上屋)인 공수처가 현 정권의 비리를 덮고 야당 탄압에 활용될 여지가 다분하다는 것이 한국당의 시각이다. 한국당은 '조국 사퇴'의 목표를 달성한 여세를 몰아 '조국 ...

    한국경제 | 2019.10.17 11:55 | YONHAP

  • thumbnail
    '패스트트랙大戰 시즌2'…"공수처는 괴물" vs "역대급 억지"(종합)

    ... 떠오르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등 검찰개혁안의 입법 속도전에 나섰지만,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공수처가 '옥상옥'(屋上屋)이라며 강력하게 반대했다. 여기에 바른미래당이 여권의 공수처안(백혜련 ... 내고 "공수처는 특수부와는 비교도 할 수 없는 '문재인 정권 이념 편향적 슈퍼특수부'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한국당은 검찰개혁 필요성에는 공감하지만, 공수처가 야당 탄압에 활용될 여지가 다분하다고 보고 '공수처 반대'를 고수하고 ...

    한국경제 | 2019.10.16 18:27 | YONHAP

  • thumbnail
    '패스트트랙大戰 시즌2'…"공수처는 괴물" vs "역대급 억지"

    ... 떠오르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등 검찰개혁안의 입법 속도전에 나섰지만,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공수처가 '옥상옥'(屋上屋)이라며 강력하게 반대했다. 여기에 바른미래당이 여권의 공수처안(백혜련 ... 특수부와는 비교도 할 수 없는 '문재인 정권 이념 편향적 슈퍼특수부'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한국당은 검찰개혁 필요성에는 공감하지만, 공수처가 야당 탄압에 활용될 여지가 다분하다고 보고 '공수처 반대'를 ...

    한국경제 | 2019.10.16 11:57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조국 사퇴에도 "이제 시작" 강공…'장기전' 포석(종합)

    ... 시나리오 맞서야"…핵심 국정기조 전환 요구 장외집회 계속 여부 15일께 결정…'조국 이후' 보수통합 향배 주목 자유한국당은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이 전격 사의를 표명하면서 두달여 이어진 '조국 정국'이 일단락됐지만 대여 공세의 고삐는 ... 좌파독재 시나리오에 맞서 싸워야 한다"라고 말했다. 박맹우 사무총장은 통화에서 "문 대통령부터 대국민 사과를 하고, 야당탄압하며 무리하게 패스트트랙 법안을 추진하고 민심을 거스르는 소득주도성장과 같은 정책을 이끌었던 것을 중단해야 ...

    한국경제 | 2019.10.14 18: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