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8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선보다 13년 먼저 외세 맞닥뜨린 일본, 무엇이 달랐나 [윤명철의 한국, 한국재발견]

    1866년에 프랑스 함대 3척이 영종도와 강화도를 거쳐 서울의 양화대교까지 정찰하고 청나라로 귀환했다. 다시 7척의 전함을 끌고 와 600명의 해병대를 상륙시켜 강화도를 파괴하고 약탈했다. 1871년에는 미국이 아시아 함대 5척의 군함과 1230명의 군대로 강화도를 공격해 군인과 백성들 300여 명이나 죽었다. 한편 일본은 1853년에 미국이 파견한 흑선(군함)의 포함외교에 경악했고, 1854년에는 오키나와와 유·미(琉&middo...

    한국경제 | 2021.03.14 15:39 | 오정민

  • thumbnail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클래식은? [김희경의 7과 3의 예술]

    ... 살펴보고 이들의 예술에 대한 고뇌, 철학을 경유합니다. 그리고 오늘 하루를 채워줄 작고 소중한 영감을 전합니다. 한국인들이 가장 사랑하는 클래식은 어떤 곡일까요. 베토벤, 모차르트, 쇼팽 등의 작품이 머릿속을 스치는데요. 과연 이 ... 고뇌는 물론 새롭게 품게 된 희망과 자신감까지 담겨 있습니다. 지독한 좌절감에서 벗어나 삶의 의미와 아름다움을 재발견하고 음악에 녹여낸 겁니다. 이곡 뿐 아니라 그의 '피아노 협주곡 3번'도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데요. ...

    한국경제 | 2021.03.12 07:50 | 김희경

  • thumbnail
    붕괴하던 조선에 등장한 사상운동, 북학 [윤명철의 한국, 한국재발견]

    17세기 후반부터 두꺼운 벽틈으로 미풍이 불어오고, 메마른 땅에서는 샘물이 솟기 시작해 점차 강물로 변해갔다. 북학을 핵으로 삼은 실학이 조선 역사에 등장했다. 북학은 소외됐던 이상주의자들이 주도해 적대감을 가졌던 청나라의 문물을 수용해서 부강한 조선, 잘사는 백성을 목표로 삼자는 사회개혁의 학풍이고 사상운동이었다. 첫째, 그들이 추구한 목적과 제안한 정책은 ‘경세치용’, ‘이용후생’을 거쳐 &ls...

    한국경제 | 2021.03.07 08:34 | 오정민

  • thumbnail
    文 "간호장교 덕분에 코로나 극복 희망 가져"…첫 임관식 참석

    ... 대통령은 대전 유성구 국군사관학교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서 "지난해는 간호사관학교와 간호장교의 소중함을 재발견한 한해였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방역 현장에서의 노고를 치하했다. 지난해 2월 대구에서 ... 8만3000세대, 간부 숙소 11만3000실을 확보하고 군 어린이집, 공동육아나눔터도 늘려나갈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전쟁에 참전한 박옥선 예비역 대위(간호사관학교 2기)와 2008년 응급환자 헬기수종 중 사고를 당한 고 선효선 소령의 ...

    한국경제 | 2021.03.05 15:41 | 김형호

  • thumbnail
    文 "코로나 위기 속 고마움 잊지 않을 것"…간호장교 임관 축하 [전문]

    ... 생도들을 국민과 군의 의료인으로 키워낸 정의숙 학교장을 비롯한 교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합니다. 오늘 이 자리에는 한국전쟁에 참전한 자랑스러운 여러분의 선배, 박옥선 예비역 대위께서 함께하고 계십니다. 고령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참전유공자와 ... 함께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합니다. 국민 여러분, 지난해, 2020년은 간호사관학교와 간호장교들의 소중함을 재발견한 한 해였습니다. 코로나 확산 초기, 60기 생도들은 힘든 국민 곁으로 달려가기 위해 졸업을 앞당겼고, '국민과 ...

    한국경제TV | 2021.03.05 15:19

  • thumbnail
    현직 대통령 첫 간호사관 졸업식 참석…전원에 계급장 달아줘

    ... 위한 일정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축사에서 "지난해 간호사관학교와 간호장교들의 소중함을 재발견했다"며 "코로나 확산 초기 생도들은 졸업식을 앞당기면서까지 국민 곁으로 달려가 방호복을 입었다"면서 ... "국군 간호병과 70년의 역사는 헌신과 희생, 인간애와 감동의 역사였다"며 "간호장교들은 한국전쟁 중 장진호 전투에서 호롱불에 의지해 부상병을 돌보고 피난민이 가득한 흥남부두에서는 마지막 순간까지 환자를 이송하고 ...

    한국경제 | 2021.03.05 14:58 | YONHAP

  • thumbnail
    CEO가 알아야 할 IT 트렌드 ⑳구글과 아마존이 고객을 모으는 법

    ... 대응하려면 기존 기술의 융·복합이 답이다. 새로운 기술만 신제품으로 이어지는 것이 아니다. 기존 기술의 재발견, 기존 기술의 융·복합이 신제품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 이미 있는 것은 최대한 활용해야 한다. 구글과 ... 이용자를 위한 무인 배차 서비스를 시작했다. 구글의 차량용 플랫폼 ‘안드로이드 오토’는 한국 내 사업 전개도 활발하다. 안드로이드 오토에서 SK텔레콤의 내비게이션 앱 ‘T맵’이 2020년 ...

    한국경제 | 2021.03.05 11:43 | 정채희

  • thumbnail
    사명감 갖고 오랑캐의 나라 찾은 사람들 [윤명철의 한국, 한국재발견]

    ... 천주교를 수용해 문화도 발전했다. 연행사들은 베이징에서 공식적으로 60일 동안 체류가 가능해 공적 업무 외에도 사적인 일들을 할 수 있었다. 홍대용은 사적인 시간에는 33일 동안이나 중국의 각지에서 온 학자들과 교류했다. 지금도 한국인들이 방문하는 고서점가인 유리창을 비롯해 천주교와 성당 등을 답사했다(김인규, 『홍대용』). 전쟁에 굴복했으면서도 문화적으로 열등하다고 비웃었던 오랑캐들이 성취한 놀라운 현실을 목도하고 체험한 연행사들에게 조선이 간직한 모화사상은 ...

    한국경제 | 2021.02.28 08:00 | 오정민

  • thumbnail
    국제질서 재편 속 맺은 간도협약, 접근법은? [윤명철의 한국, 한국재발견]

    ‘간도 영유권 갈등’ 은 정계비가 세워진 1712년부터 1885년, 1887년의 감계회담과 간도협약을 거쳐 지금까지 한국과 중국 간 매우 민감한 문제로 남아있다. 간도 협약의 문제성을 인식하고, 해결하려면 조약의 정당성과 실효성 여부의 검증과 함께 내용과 배경을 국제질서의 재편이란 관점에서 살펴봐야 한다. 19세기 말 일본은 조선의 지배권과 구질서의 청산을 두고 벌인 청일전쟁에서 승리했고, 이어 사할린 지역과 조선의 지배권, ...

    한국경제 | 2021.02.21 09:20 | 오정민

  • thumbnail
    간도를 둘러싼 조선과 청나라의 갈등 [윤명철의 한국, 한국재발견]

    "내 머리는 자를 수 있어도, 나라는 줄일 수 없다.(吾頭可斷國不可縮)" 국경(감계)회담에서 칼을 빼들고 위협하는 청나라 관리에게 조선 측 대표인 이중하가 한 말이다. 우리에게 ‘간도’는 무게감이 큰 존재다. 영토, 역사, 일본과 중국이란 외세, 조선인의 디아스포라와 독립운동 등이 씨줄과 날줄처럼 엮여있는 곳이기 때문이다. 미완의 의무인 ‘간도 문제’를 해결하고자 한다면 사실을 정...

    한국경제 | 2021.02.14 09:12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