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4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횡령·성범죄' 정종선 전 고교축구연맹 회장 보석으로 석방

    축구부 운영비를 횡령하고 학부모를 상대로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로 올 1월 구속됐던 축구 국가대표 출신 정종선(54) 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 회장이 8일 보석으로 풀려났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양철한 부장판사)는 ... 고등학교 축구부 또는 학부모회 관계자와 접촉하지 않을 것을 보석 조건으로 내걸었다. 정 전 회장은 서울 언남고 감독으로 재임할 당시 축구부 운영비 등 각종 명목으로 학부모들에게서 금품을 받고 외국 구단이 학교에 지급한 훈련보상금 ...

    한국경제 | 2020.07.08 18:36 | YONHAP

  • thumbnail
    데뷔승 선물받은 발렌시아 감독, 이강인에 "수비라인 깨는 선수"

    곤살레스 감독 "더 많은 공간과 득점 기회 위해 이강인 넣었다"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의 보로 곤살레스 감독이 '극장 결승골'로 승리를 안긴 이강인(19)을 두고 "수비라인을 깰 줄 아는 선수"라며 칭찬했다. 이강인은 8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바야돌리드와 2019-20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5라운드 홈 경기에서 1-1로 팽팽하던 후반 43분 벼락같은 왼발슛으로 결승 골을 뽑아내 발렌시아에 2-1 승리를 안겼다. ...

    한국경제 | 2020.07.08 09:51 | YONHAP

  • thumbnail
    현역 마지막 경기서 벤치…감독 사과에 피사로 "1부 잔류했잖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활약한 '페루 축구의 레전드' 클라우디오 피사로(42)는 현역 선수 생활을 그라운드가 아닌 벤치에서 마무리했다. 공격수 피사로보다 네 살 어린 소속팀 감독은 경기 후 그에게 직접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그러나 피사로는 팀의 1부 리그 잔류에 만족해하며 오히려 감독을 다독였다. 피사로의 마지막 소속팀 베르더 브레멘은 지난 7일(한국시간) 하이덴하임과 치른 독일 1·2부 분데스리가 승강 플레이오프 2차전 원정 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0.07.08 08:53 | YONHAP

  • thumbnail
    이강인 '극장 결승골'…발렌시아 2-1 승리

    ...강인(19·발렌시아)이 경기 종료 직전 골을 터뜨리며 팀에 귀중한 승리를 안겼다. 이강인은 8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메스타야에서 열린 2019~20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5라운드 레알 바야돌리드와 홈경기에서 ... 데뷔골을 넣은 뒤 9개월 12일만에 2호골을 신고했다. 또 지난달 30일 성적 부진으로 경질된 알베르트 셀라데스 감독 뒤를 이어 부임한 보로 곤살레스 감독은 이강인의 골로 3경기만에 첫 승리를 따냈다. 발렌시아도 5경기만에 승리하며 ...

    한국경제 | 2020.07.08 07:54 | 조희찬

  • thumbnail
    재계약 거절한 이강인, 극장골 넣었다…발렌시아 2-1 승리

    출전 시간 부족으로 소속 팀(발렌시아)의 재계약 제안을 거절한 스페인 프로축구 이강인이 '극장골'을 넣으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강인은 8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바야돌리드와 2019-2020 ... 터트린 이후 9개월 12일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한 것이다. 지난달 30일 성적 부진으로 경질된 알베르트 셀라데스 감독의 뒤를 이어 지휘봉을 잡은 보로 곤살레스 감독은 이강인 덕분에 3경기 만에 승리를 따냈다. 이강인의 소속 팀 발렌시아도 ...

    한국경제 | 2020.07.08 07:36

  • thumbnail
    '이강인 극장 결승골' 발렌시아, 바야돌리드에 2-1 승리

    ... 지난해 9월 헤타페전 이후 286일 만에 득점포 출전 시간 부족으로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와 결별을 준비하는 이강인(19)이 벼락같은 '극장 결승골'로 새로 지휘봉을 잡은 보로 곤살레스 감독에게 첫 승리를 선물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강인은 8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바야돌리드와 2019-20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5라운드 홈 경기에서 1-1로 팽팽하던 후반 43분 기막힌 왼발슛으로 결승 골을 뽑아내 팀의 2-1 ...

    한국경제 | 2020.07.08 06:35 | YONHAP

  • thumbnail
    U-20 여자 축구 대표팀, 월드컵 준비 돌입…이달 첫 소집훈련

    한국 20세 이하(U-20) 여자 축구 대표팀이 2021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 대비해 올해 첫 소집 훈련을 치른다. 대한축구협회는 7일 "허정재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이 13일부터 18일까지 파주 축구 대표팀 트레이닝센터(NFC)에서 훈련한다"고 밝혔다. 이번 소집 명단에는 지난해 허 감독과 함께 아시아축구연맹(AFC) 19세 이하(U-19) 여자챔피언십을 치른 강지우(고려대), 추효주(울산과학대) 등 30명의 선수가 ...

    한국경제 | 2020.07.07 14:30 | YONHAP

  • thumbnail
    공격포인트 '10'을 넘겨라!…영플레이어상 경쟁 선두는 송민규

    공격포인트 10개. 프로축구 K리그1의 '신인상'격인 영플레이어상 경쟁에서 '확실한 안정권'에 들 수 있는 기준선이다. 7일 한국프로축구연맹에 따르면 K리그1 영플레이어상 역대 첫 수상자인 2013시즌 고무열(포항)부터 지난시즌 ...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여기에 활동량이 많고, 역습 상황에서 빠르게 공격을 전개하는 데도 능한 그는 김기동 포항 감독의 애정까지 듬뿍 받고 있다. 올시즌 내내 포항의 핵심 자원으로 중용될 전망이어서 송민규의 공격포인트는 꾸준히 늘어날 ...

    한국경제 | 2020.07.07 12:07 | YONHAP

  • thumbnail
    '동료와 경기 중 충돌' 손흥민, EPL 재개 4경기째 득점포 침묵(종합)

    토트넘, 상대 자책골 힘입어 에버턴에 1-0 신승…8위 도약 손흥민, EPL 통산 155경기 출전…박지성 제치고 한국 선수 출전 순위 2위 전반 종료 후 골키퍼 로리스와 언쟁하는 장면 화면에 잡히기도 손흥민(28·토트넘)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재개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다시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한 가운데 토트넘은 상대 자책골에 힘입어 에버턴을 제압했다. 손흥민은 7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

    한국경제 | 2020.07.07 07:38 | YONHAP

  • thumbnail
    손흥민에게 화낸 토트넘 GK 로리스 "압박 안 해 기회 내줬어"

    경기 하프타임에 그라운드 위에서 동료 손흥민(28)에게 화를 내 충돌을 일으킨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의 골키퍼 위고 로리스(34)가 상대에게 위험한 기회를 내준 상황에서의 아쉬움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로리스는 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2019-2020 프리미어리그 33라운드 홈 경기를 마치고 영국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손흥민과의 언쟁에 대한 질문에 "하프타임 직전에 기회를 내줬다고 생각한다. ...

    한국경제 | 2020.07.07 07: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