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3,0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민연금, 삼성 '백기사'로] 국민연금 "합병 반대 실익 없고, 22조 삼성 지분가치도 보호해야"

    ... 등을 포함해 약 38%의 지분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주총회 참석률을 80%로 가정할 경우 15%의 지분을 추가로 확보하면 주총에서 합병안을 통과시킬 수 있다. 국민연금이 경영권을 위협받는 국내 기업에 대해서는 ‘백기사’ 역할을 한다는 원칙도 확립됐다. 국민연금은 2012년 한라공조를 상장폐지하려는 비스테온의 공개매수 제안을 거절, 상장폐지를 무산시켰었다. 좌동욱/서기열 기자 leftk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7.10 21:20 | 좌동욱/서기열

  • [마켓인사이트]20조 삼성 계열사 경영권 흔들린다…국민연금, 삼성 백기사로

    ... 참석율을 80%로 가정하면 15%의 지분을 추가로 확보해야 주총에서 합병안을 통과시킬 수 있다. 국민연금이 경영권을 위협받는 국내 기업에 대해서는 ‘백기사’ 역할을 한다는 원칙도 확립됐다. 국민연금은 2012년 한라공조를 상장폐지시키기 위한 비스테온의 공매매수 제안을 거절, 상장폐지를 무산시켰었다. 국민연금의 이번 결정은 향후 국민연금의 의결권 행사 제도 개편을 초래할 수 있다. 국민적 관심이 집중된 민감한 사안의 의결권 행사를 민간 자문 기구(의결권행사 ...

    마켓인사이트 | 2015.07.10 19:11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하루 한건씩 특종…자본시장 달구는 마켓인사이트

    ...삼성전자 수직계열화 달성’ ‘현대차, GE의 현대캐피탈·카드 지분 10년 만에 되산다’ ‘동양생명 중국 안방보험에 팔린다’ ‘한국타이어, 한앤컴퍼니와 한라비스테온공조 공동인수’ ‘현대그룹, 현대로지스틱스 전격 매각’ ‘한진그룹 지배구조개편 확정…정석기업 분할해 한진칼과 합병’ ‘ADT캡스, 인수 우선협상자에 ...

    한국경제 | 2015.07.07 20:33 | 고경봉 / 정영효

  • thumbnail
    Premium 사모펀드 10년 '진화하는 투자 트렌드'

    ... 사모펀드의 수도 크게 늘었다. 2004년 2개에서 2014년 말 277개로 275개가 늘었다. 경쟁 더 심해지는 사모펀드 업계 규모가 커지면서 활동 영역도 넓어졌다 있다. 최근 한앤컴퍼니가 한국타이어와 함께 세계 2위 자동차용 공조장치 제조 기업 한라비스테온공조를 인수한 사례가 대표적이다. M&A뿐만 아니라 기업의 자금난 해결사로도 종종 등장한다. 현대상선의 벌크전용선사업부 및 해외 항만 터미널 3곳의 유동화와 관련해 유안타증권은 “해당 자산에 ...

    모바일한경 | 2015.07.05 09:00 | 이홍표

  • thumbnail
    한라비스테온공조, 신임 CEO에 이인영 사장

    한라비스테온공조가 신임 CEO 겸 대표집행임원으로 이인영 사장을 선임했다고 2일 밝혔다. 한라비스테온공조에 따르면 이 신임 사장은 지난 2012년부터 최근까지 한앤컴퍼니의 자동차부품 자회사인 코아비스의 대표집행임원 및 CEO를 ... 집행임원 중 상당수는 미국과 유럽 등 외국인 임원이다. 이는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조직역량을 강화하고, 기존 비스테온 공조사업부 조직과의 통합을 도모하기 위한 인선이라는 게 회사 설명이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오토타임즈 | 2015.07.02 14:18

  • thumbnail
    한라비스테온공조 대표 이인영 씨

    자동차 공기조절부품업체 한라비스테온공조는 1일 이사회를 열고 신임 대표로 이인영 전 코아비스 대표(57·사진)를 선임했다. 이 대표는 제너럴모터스(GM)와 야후, IBM 등에서 근무했고 2012년부터 한라비스테온의 최대주주인 한앤컴퍼니가 보유하고 있는 자동차 부품사 코아비스 대표를 맡아왔다. 강현우 기자 h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7.01 21:39 | 강현우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NH투자증권, '대어' 한라비스테온공조 잡아 인수금융 선두

    ... 50여개 주요 증권사의 올 상반기 기업 M&A 인수금융 실적을 집계한 결과, 한앤컴퍼니와 한국타이어 컨소시엄의 한라비스테온공조 인수를 지원한 NH투자증권이 9109억원을 주선해 수위를 차지했다. 담보 회수 측면에서 선순위에 밀리지만 ... ‘첫시도’ 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증권사 가운데 처음으로 중순위 대출시장을 개척했다. 한라비스테온 인수금융(1조9050억원) 중 선순위 대출 4708억원과 중순위 대출 3600억원을 주선했다. 중순위 대출은 ...

    한국경제 | 2015.07.01 21:06 | 안대규

  • 한라비스테온공조, 신임 CEO에 이인영 사장 선임

    한라비스테온공조는 1일 이사회를 열어 신임 최고경영자(CEO) 겸 대표로 이인영 사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 사장은 2012년부터 최근까지 한앤컴퍼니의 자동차 부품 자회사인 코아비스의 대표 및 CEO를 맡아왔다. 또 10여 년간 제너럴모터스(GM) 그룹에서 국내외 계열사의 운영 및 관리를 맡은 자동차 분야 전문가이다. GM 근무 시절에는 2002년 대우자동차 인수팀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했고 GM의 한국사업 이외에도 싱가포르에 있는 아시아태평양 ...

    한국경제 | 2015.07.01 17:48 | 김아름

  • 보수적 순익 전망치도 줄줄이 하락…한달새 16개사

    ... 16개에 달했다. 26일 KTB투자증권에 따르면 최소 3곳 이상의 증권사가 실적 전망치를 제시한 종목 중 2분기 순이익 전망치 최저값이 종전보다 낮아진 종목이 16개에 달했다. 해당 종목은 현대제철, 세아베스틸, 현대차, 한라비스테온공조, LG디스플레이, 네이버, 현대건설, LG생활건강, 현대백화점, 삼성전기, BGF리테일, SKC, LG이노텍, 삼성전자, 현대모비스, 삼성SDI 등이다. 이중 당기순이익 전망치 하단이 가장 가파르게 낮아진 종목은 삼성전기였다. ...

    연합뉴스 | 2015.06.26 06:01

  • thumbnail
    사모 펀드 10년…진화하는 투자 트렌드

    ... 펀드의 수도 크게 늘었다. 2004년 2개에서 2014년 말 277개로 275개가 늘었다. 경쟁 더 심해지는 사모 펀드 업계 규모가 커지면서 활동 영역도 넓어졌다 있다. 최근 한앤컴퍼니가 한국타이어와 함께 세계 2위 자동차용 공조장치 제조 기업 한라비스테온공조를 인수한 사례가 대표적이다. M&A뿐만 아니라 기업의 자금난 해결사로도 종종 등장한다. 현대상선의 벌크전용선사업부 및 해외 항만 터미널 3곳의 유동화와 관련해 유안타증권은 “해당 자산에 투자하는 ...

    한경Business | 2015.06.25 1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