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01-2410 / 2,4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 한국금융시장 완전 개방요구 ... 3월 중점거론될듯

    ... 이차관보는 11일 미재무부의 웨팅턴차관보가 지난 2월3일 자신에게 서한을 보내 오는 3월10일경 워싱턴에서 제4차 한미금융정책협의회를 열어 금융시장의 개방 및 자율화에 관한 전반적인 계획 및 일정작성에 관해 논의하기를 희망해왔다고 ... 부시 미대통 령이 한국의 금융시장 조기개방을 요구한데 이어 취해졌다. 이차관보는 미국이 이번 회의에서 최소한 금리자유화 콜.채권 등 자금시장 의 개방 합작기업의 상업차관허용을 포함한 외환.자본거래 자유화 원화조달 기 회의 ...

    한국경제 | 1992.02.11 00:00

  • 시중은행, 금리자유화 앞두고 안내포스터등 배포

    금리자유화 1단계시행일(21일)을 이틀앞둔 시중은행들은 새로운 금리체계 확정에 이어 이에따른 직원연수 안내전단제작등 실무를 위한 후속작업으로 바삐 돌아가고 있다. 이들 은행들의 후속작업은 대략 여신담당직원들을 대상으로한 연수및 ... 전국영업점포에 금리적용방법을 통보하고 대고객안내판을 게시하도록 지시하는등 막바지 준비작업을 서두르고 있다. .신한 한미 동화등 후발은행들은 18일 6개시중은행과 비슷한 내용으로 금리를 결정,시행한다고 발표. 한미은행은 당좌대출금리를 ...

    한국경제 | 1991.11.18 00:00

  • < 미국, 한국 환율정책에 불만 >

    ... 자본 외환시장에 대한 미국의 개방압력은 앞으로도 계속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동안 우리정부가 취한 일련의 금리자유화 자본시장개방 외환자유화조치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평가는 여전히 불만스런 입장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미재무부가 ... 미국의 대한무역적자는 8억6천만달러에 지나지 않는다. 이는 지난해 같은기간에 비하면 70%가 떨어진 수준이다. 한미금융정책회담의 주요 의제는 자본 외환규제및 기타 금융정책에 관한 것등이다. 90년2월이래 공식회담이 3번,비공식회담이 ...

    한국경제 | 1991.11.13 00:00

  • 대소련 현금차관 5억달러 4일 공여계약 체결

    ... 김완정부총재보와 차주인 소련대외경제은행(VEB)의 고스테프부총재사이에 체결되는 이번 차관계약에서 대출기간은 1차분5억달러와 마찬가지로 3년거치후 5년분할상환조건으로 했다. 그러나 대출금리는 국제금리상승을 반영하여 1차분(리보+1.25%)보다 다소높은 리보(런던은행간금리)+1.375%를 적용키로 했다. 현금차관의 차관단은 산업은행과 6대시중은행및 신한 한미 장기신용은행등 국내10개은행으로 구성돼있다. 대소경협자금30억달러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현금차관10억달러는 ...

    한국경제 | 1991.11.03 00:00

  • < 금융면 톱 > 개방앞두고 금융시장 판도변화 예고

    ... 차이가 2조원이상에 달하는등 현격한 격차를 보이고있다. 10일 은행감독원에 따르면 5대시중은행및 외환 신한 한미등 8개은행의 예수금은 지난 8월현재 평균잔액기준으로 57조5천8백35억원을 기록,작년 12월의 52조9천4백30억원에 ... 작년 12월보다 2.1%가 감소했다. 은행감독원 관계자는 은행별로 예수금신장세가 이같이 차이가 나는 것은 올들어 은행들이 규제금리체계아래서도 새로운 고수익상품을 앞다투어 개발한 것이 가장 큰 요인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1.10.10 00:00

  • CD한도 5일부터 1조5천644억원 늘어나

    ... 했다고 밝혔다. 한은은 특히 주식시장의 장기침체, 일부 단자사의 업종전환등에 따른 기업자금 난을 완화하고 시장금리를 안정시키는데 CD발행한도 확대의 목적이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한은은 CD발행한도 확대로 신규 조성되는 ... CD발행한도 확대는 그동안 미국측이 끈질기게 요구해온 사항으로 이번 확대의 직접적인 계기는 지난달말에 개최된 한미금융회의가 직접적인 계기가 됐다. CD발행한도는 지난 88년 12월 일반은행이 자기자본의 40%, 특수은행 및 ...

    한국경제 | 1991.10.04 00:00

  • 한미금융정책실무회의 30일 서울서 개최

    한미금융정책실무회의가 오는 30일 서울에서 열려 금융시장개방에 관한 미국측의 강도높은 압력이 제기될 전망이다. 이환균재무부기획관리실장은 위덩턴미재무부차관보와 회의날짜를 30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실장은 이번 회의에서는 ... 외환규제완화등을 약속했었다. 그러나 이번회의에서는 동경회의에서 약속한 사항들의 이행여부외에 최근 우리측이 발표한 금리자유화 주식시장개방등 일련의 금융정책에 대한 논의가 있을것으로 예상된다. 또 환율변동폭확대 연지급 수입확대등도 ...

    한국경제 | 1991.09.13 00:00

  • 내달 한미금융정책회의 개최 예상

    ... 미재무차관보가 9월말이나 10월초 비공식적으로 한국을 방문하고 싶다는 의사를 우리정부에 알려옴에 따라 내달초 한미금융정책회의가 서울에서 열릴것으로 예상된다. 이환균 재무부기획관리실장은 6일 위팅턴 차관보가 미의회에 제출해야할 ... 밝혔다. 이실장은 이어 위팅턴 차관보의 주된 방한목적이 의회제출자료 수집인데다 그가 서한을 보낸 시기가 우리의 금리자유화 추진계획이나 주식시장개방방안이 발표되기 이전이었기 때문에 이에대한 구체적인 언급이 없었다고 공개하고 그러나 ...

    한국경제 | 1991.09.06 00:00

  • 한미은행 4천만달러 해외차입

    한미은행은 4천만달러의 변동금리부예금증서(FRCD)를 발행, 처음으로 해외에서 자금을 차입했다. 한미은행은 지난 19일 홍콩에서 FRCD발행을 위해 인수 금융기관들과 서명식을 가졌다. 차입금리는 리보(런던은행간금리)에 0.375%를 가산한 수준인데 이 자금은 국내 기업들의 외화대출에 주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한미은행은 20일 홍콩사무소를 지점으로 승격시켜 처음으로 해외지점을 갖게 됐다.

    한국경제 | 1991.06.21 00:00

  • < 한경사설 I > 금융개방에 국내대비 만전한가

    ... 올하반기부터 미국의 우리나라 금융시장개방요구를 거의 수용키로하고 이같은 방침을 지난 22일부터 동경에서 열렸던 한미금융협의회를 통해 미국측에 통보했다는 소식이다. 재무부가 발표한 내용을 보면 은행부문에서 외국은행지점설치허용, 외국은행의 ... 경쟁하여 이길수있는 체질과 힘이 있다고 자신있게 단언할 금융인이나 정부인사는 별로 없을 것이다. 그렇게 볼때 금리의 자유화, 인사와 업무의 자유화등을 금융의 관치탈피, 국제화, 금융혁신으로 구축돼있어야 할 공고한 금융체질과 경쟁력이 ...

    한국경제 | 1991.05.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