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0701-70710 / 71,1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리자유화로 은행들만 배불러

    ... 예대마진은 각 은행의 부실채권 규모에 따라 큰 폭의 격차를 보여 부실대출이 많은 조흥/상업/제일/한일/서울신탁은행등 5대 시은의 경우 지난 상반기중 평균 4.3%에 머문 반면 같은 시은이라도 부실대출 규모가 비교적 적은 신한과 한미은행은 각각 6.3%와 6.5%를 기록했고 지방은행은 평균 5.7%로 나타났다. 5대 시은중에서는 부실대출규모가 가장 적은 한일은행의 명목 예대마진이 5.8%로 가장 높았으며 그 다음이 서울신탁 4.8% 제일 4.1% 조흥 ...

    한국경제 | 1989.09.20 00:00

  • 퀘일부통령 20일 기자회견..."대한방위공약 확고부동"

    *** "한국번영으로 책임 분담 *** 방한중인 댄 퀘일 미부통령은 20일 "미국의 대한방위공약은 확고부동하다" 고 말하고 "따라서 미군은 한미양국이 원하는 한, 그리고 그들이 이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기여할 수 있는한 한국에 남아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퀘일부통령은 이날 프레스센터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주한미군은 한국 전쟁후 40년동안 침략적이고 군사적으로 1차원적인 북한을 성공적으로 억지해 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퀘일부통령은 ...

    한국경제 | 1989.09.20 00:00

  • 정규전대비 기동형전략으로 전환..이육참총장 국방위감사서 밝혀

    ... 국유재산의 매각의혹및 통신장비 과다구입문제, 육군통합사령부 창설문제, 육본이전에 따른 군무원의 복지대책등을 집중적으로 따졌다. 이종구 육군참모총장은 이날 현황보고에 앞서 인사말을 통해 "최근 국민 들사이에 안보의식이 크게 약화되고 주한미군철수주장이 대두되는 등 안보환경이 감당키 어려울 정도로 악회되고 있다"고 지적하고 "그러나 군은 대북 절대우위를 유지키 위해 군의 전략개념을 과거의 공식적인 대간첩작전및 대침투작전에서 올해부터는 전면적인 정규전에 대비한 기동형 ...

    한국경제 | 1989.09.20 00:00

  • 외환담합 일부 깨져...거의 담합

    ... 10만달러 미만이면 0.4%씩 각각 가감한선에서 매매율을 결정, 고시했다. 이에따라 외환은행은 10만달러미만 거래때의 매도율과 매입율을 각각 672 원78전 및 667원42전으로 고시했으며 조흥 상업 제일 한일 서울신탁 신한 한미은행등 7개 시은은 여기에서 끝자리를 절사 또는 절상한 672원70전 및 667원50전으로 책정했다. 반면 일본의 엔화와 서독 마르크화의 경우는 외환 조흥 한일 신탁 신한 한미은행이 10만달러 미만과 이상으로 구분, 집중기준율에 ...

    한국경제 | 1989.09.20 00:00

  • 노대통령 퀘일 미부통령 접견...통상-방미문제등 의견교환

    *** 도착직후 강총리 면담 *** 노태우대통령은 20일 상오 방한중인 댄 퀘일 미부통령을 청와대에서 접견, 오찬을 함께 하며 한미간에 현안인 통상마찰문제, 주한미군문제등과 노대통령 의 방미문제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다. 19일 하오 내한한 퀘일부통령은 도착직후 강영훈총리를 정부종합청사로 예방, 양국간 통상문제, 주한미군문제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퀘일부통령은 이 자리에서 "미의회에서 주한미군철수논의가 있는 것은 사실"이라고 말하고 ...

    한국경제 | 1989.09.19 00:00

  • >>> 부도 및 당좌거래 정지 (19일) <<<

    서울 = # 제일종합시장(김준관) 1,200만원 국민 쌍문동 # 조홍수 150만원 서신 광명 # 전호섭 600만원 국민 정릉동 # 전경례 1,351만원 조흥 청량리 # 박문기 2,450만원 한미 불광동

    한국경제 | 1989.09.19 00:00

  • 노대통령 퀘일 부통령 접견...통상-방미문제등 의견교환

    *** 도착직후 강총리 면담 *** 노태우대통령은 20일 상오 방한중인 댄 퀘일 미부통령을 청와대에서 접견, 오찬을 함께 하며 한미간에 현안인 통상마찰문제, 주한미군문제등과 노대통령 의 방미문제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다. 19일 하오 내한한 퀘일부통령은 도착직후 강영훈총리를 정부종합청사로 예방, 양국간 통상문제, 주한미군문제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퀘일부통령은 이 자리에서 "미의회에서 주한미군철수논의가 있는 것은 사실"이라고 말하고 ...

    한국경제 | 1989.09.19 00:00

  • 금리자유화로 은행들만 배불려

    ... 예대마진은 각 은행의 부실채권 규모에 따라 큰 폭의 격차를 보여 부실대출이 많은 조흥/상업/제일/한일/서울신탁은행등 5대 시은의 경우 지난 상반기중 평균 4.3%에 머문 반면 같은 시은이라도 부실대출 규모가 비교적 적은 신한과 한미은행은 각각 6.3%와 6.5%를 기록했고 지방은행은 평균 5.7%로 나타났다. 5대 시은중에서는 부실대출규모가 가장 적은 한일은행의 명목 예대마진이 5.8%로 가장 높았으며 그 다음이 서울신탁 4.8% 제일 4.1% 조흥 ...

    한국경제 | 1989.09.19 00:00

  • 퀘일 미부통령 19일 하오 내한

    **** 강총리와 한미현안 의견교환 **** 댄 퀘일 미부통령이 3일간 우리나라를 공식 방문하기 위해 19일 하오 특별기편으로 서울공항에도 도착, 내한했다. 이날 공항에는 강영훈 국무총리, 최호중 외무, 이상훈국방, 김용래 총무처 장관등 우리정부측인사들과 도널드 그레그 신임 주한미대사, 야나이 신이치 주한 일본대사, 데이비드 홀보로 주한 뉴질랜드대사등 외교사절이 나와 영접 했다. 퀘일 부통령은 도착직후 정부종합청사로 강총리를 예방, 통상 ...

    한국경제 | 1989.09.19 00:00

  • 기업공개 통한 자금조달 급증..올 3조 5,000억원 전망

    ... 3배이상으로 대폭 증가한 것으로 기업공개를 통한 자금조달이 본궤도에 오르고 있음을 나타내고 있다. 올해 이처럼 기업공개를 통해 자금조달이 대규모로 이루어지고 있는 것은 국민주 2호인 한전주가 공개된데다 기업규모가 큰 신한은행, 한미은행, 신한증권등 기존 금융기관의 공개와 함께 계열회사인 현대그룹의 현대종합 목재, 현대정공, 금강산업개발, 현대해상화재보험, 현대강관, 럭키금성그룹의 금성부품, 대우그룹의 대우전자부품, 쌍용그룹의 쌍용정공, 효성그룹의 (주) 동성등 재벌그룹 ...

    한국경제 | 1989.09.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