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5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지원의 인서트] 역대 박스오피스 TOP5 영화들이 수요일을 개봉날로 잡은 이유

    ... '평일의 마법'에 빠진듯 영화는 왜 대부분 수요일이나 목요일부터 극장에 걸리는 것일까. 2000년대 이전에는 토요일 개봉이 관례였다. 통상적으로 주말에 관객이 몰리기 때문이다. 1999년 한국영화 흥행 1위를 기록한 한석규, 최민식, 송강호 주연의 '쉬리'는 토요일에 개봉했다. '토요일 개봉' 관례는 우연한 계기로 사라진다. 2000년대 시작된 주5일제가 영화판을 바꿔놓은 것. 변화는 외화에서 시작됐다. 국내에서 금요일 ...

    텐아시아 | 2021.05.13 16:00 | 김지원

  • thumbnail
    '빈센조' 스님 권승우 "송중기, 초면에 술 취한 날 데려다줬다"

    ... 싶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중고등학교 때부터 대학로 공연장을 드나들며 막내부터 시작해 '빈센조'를 통해 연기꽃을 피우게 된 권승우는 30대 초반 연기자로 슬럼프가 왔던 일을 털어놓으면서 롤모델로 배우 한석규를 꼽았다. 권승우는 "영화 '초록물고기'부터 '천문'까지 모든 작품을 챙겨봤다. 모든 배우들의 '워너비' 선배님이시겠지만 힘들 때 한석규 선배님 사진을 꺼내놓고 볼 정도로 좋아한다"고 ...

    텐아시아 | 2021.04.16 10:59 | 김지원

  • thumbnail
    [스타탐구생활] 송중기, 성대 얼짱에서 '빈센조'가 되기까지

    ... 휩쓸었다. '라이징스타'로 떠오른 송중기의 차기작에 관계자들의 이목이 쏠린 상황. 송중기는 모두가 "의외"라고 입을 모았던 SBS '뿌리깊은 나무'의 젊은 이도를 택했다. 26세의 나이에 한석규의 아역을 연기한 것. 2011년 S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프로듀서상을 수상했던 송중기는 눈물을 보이며 "이 나이에 아역을 한다고 하니 다들 미쳤다고 했다"고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송중기의 선택은 옳았다. 광기 ...

    텐아시아 | 2021.04.02 18:15 | 김소연

  • thumbnail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원작 中 선전 논란…어떻게 다를까 [TEN 이슈]

    ... 도심 한복판에 총성이 울리고 테러 용의자가 붙잡혀 이를 신문하는 과정에서 숨겨진 추악한 진실이 드러나는 과정을 담은 드라마. 용의자인 국과수 법의학자와 진의를 파악하려는 프로파일러를 통해 숨겨진 진실을 밝혀내는 이야기다. 앞서 배우 한석규, 정유미, 김준한, 류혜영, 이희준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해 화제를 모았다. 대본은 물론 시놉시스까지 노출을 극도로 꺼리며 보안에 힘쓰는 작품으로 알려져 더욱 호기심을 자극했다. 하지만 원작 소설이 중국의 '장야...

    텐아시아 | 2021.03.31 17:28 | 김소연

  • thumbnail
    '설강화' 청원 15만 돌파…'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원작 中정부 선전 논란 [종합]

    ... 진지한 직업이 없는 사람들"이라고 폄훼하기도 했다.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는 평화로운 도심 한복판에 총성이 울리고 테러 용의자가 붙잡혀 이를 신문하는 과정에서 숨겨진 추악한 진실이 드러나는 이야기로, 배우 한석규, 정유미, 김준한, 류혜영, 이희준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드라마 관계자는 이날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드라마 원작 내용은 힘없는 개인이 악당으로 볼 수 있는 거대한 권력을 무너뜨리는 것"이라면서 "원작에 녹아있는 ...

    텐아시아 | 2021.03.31 16:40 | 김지원

  • thumbnail
    중국소설 원작 JTBC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도 논란

    ... 쯔진천 작가가 2019년 소셜미디어에서 홍콩 민주화 운동가들을 폄훼하는 글을 올린 점도 문제가 되고 있다. 이 작가는 웨이보에 홍콩 독립을 지지하는 동료 작가들을 비판하는 글도 올린 바 있다.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에는 한석규, 정유미, 이희준, 김준한, 염혜란, 주석태 등 무게감 있는 배우들이 출연해 누리꾼의 이목이 더 집중되는 상황이다. JTBC는 이 작품과 관련한 논란에 대해서는 아직 공식 입장을 내지 않았다. JTBC는 앞서 정해인과 블랙핑크 ...

    한국경제 | 2021.03.31 14:25 | YONHAP

  • thumbnail
    中 정부 선전 소설?…JTBC '아침이 밝아올때까지' 원작 논란

    ... 여기에 원작 작가인 쯔진천은 2019년 웨이보에서 홍콩 민주화 운동가에 대해 “게으르고 진지한 직업이 없는 사람들”이라며 폄훼하는 글을 써 논란이 된 바 있다. 현재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에는 한석규, 정유미, 이희준, 김준한, 염혜란, 주석태 등 국내 쟁쟁한 배우진이 포진되어 있다. 최근 JTBC는 '설강화'의 시놉시스가 유출되면서 역사왜곡 논란으로 곤욕을 치뤘다. '설강화'는 1987년 ...

    텐아시아 | 2021.03.31 13:28 | 태유나

  • thumbnail
    '조선구마사' 역풍 맞은 YG·SBS, 시총 716억 '증발' [TEN 이슈]

    ... 보이콧을 예고했고, 반중 여론이 불거지면서 한 가구회사는 협찬을 취소했다. '설강화'의 경우 역사 왜곡은 없다고 선을 그었지만 여론은 이 작품에 초미의 관심사를 두고 있다. 뿐만 아니라 JTBC의 새 드라마 한석규, 정유미가 출연하는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는 중국 소설 '추리의 왕' 시리즈 중 하나인 '동트기 힘든 긴 밤'을 각색한 작품이라 눈총을 받는 상황이다. 중국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tvN ...

    텐아시아 | 2021.03.29 09:52 | 김예랑

  • thumbnail
    [연예 마켓+] '조선구마사' 다음은 JTBC·CJ ENM? "中 묻은 콘텐츠 안 본다"

    ... 얻은 민주화의 역사가 자칫 왜곡되는 건 아닌지 우려가 커지고 있다. JTBC 또 다른 새 드라마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는 중국 소설 '동트기 힘든 긴 밤'을 원작으로 했다. 반중 정서가 불거지기 전 한석규, 정유미의 출연 소식과 '라이프 온 마스', '사랑의 불시착' 이정효 감독이 새로 연출을 맡은 작품이라는 점에서 기대를 모았지만 "중국 자본이 투입된 드라마가 아니냐"는 반감이 나오고 있다. ...

    연예 | 2021.03.27 05:06 | 김소연

  • thumbnail
    '이십세기 힛트쏭' 노래보다 더 기억에 남는 내레이션 힛트쏭...서태지 '팬송' 주목

    ... 꽃피웠던 노유민이 '힛트쏭'에 설렘을 안길 예정이라고. 여기에 '힛트쏭'만의 무대들도 기다리고 있다. 일명 '이십세기 사진관'을 콘셉트로, 퍼포먼스에 99% 열정을 쏟아부어 완성한 희대의 '탑골 무대 TOP3'가 '8월의 크리스마스' 속 한석규로 분한 정성호와 함께 시청자들을 찾을 준비를 마쳤다. 매력적인 목소리와 함께 추억 속으로 풍덩 빠져볼 수 있는 '노래보다 기억에 남는 내레이션 맛집 힛트쏭' 특집은 26일 오후 8시 KBS Joy '힛트쏭'에서 확인 가능하다. ...

    스타엔 | 2021.03.26 2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