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살아있다' 韓영화 최초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차트 1위

    영화 '#살아있다'가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 차트 1위라는 쾌거를 이루었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살아있다'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 지 이틀만에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 차트 1위에 등극했다. 영상 콘텐츠 순위 차트를...

    텐아시아 | 2020.09.11 17:23 | 김지원

  • thumbnail
    '성형괴담' 기기괴괴 성형수, 오늘(11일) 2만 돌파 유력

    애니메이션 영화 '기기괴괴 성형수'가 재미, 오싹한 메시지, 완성도까지 인정받으며 흥행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동시기 개봉한 작품 중 박스오피스 1위, 전체 박스오피스 3위, 좌석 판매율 1위를 차지하며 9월 극장가 호러성형괴담 열풍에 시동을 걸었다. 개봉 이틀 째에도 금주 개봉한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고, 전체 박스오피스 TOP 4 중 가장 높은 5.4%로 좌석 판매율 1위를 기록했다. 이는 '테넷'(...

    텐아시아 | 2020.09.11 11:26 | 노규민

  • thumbnail
    '낙원의 밤', 코로나19 뚫고 베니스서 첫 공개, 반응 어땠나

    제77회 베니스국제영화제에서 최초 공개된 박훈정 감독의 신작 '낙원의 밤'이 흥미진진한 액션과 유혈 장면이 아름다운 제주도와 어우러져 묘한 분위기를 자아낸다는 평을 받았다. '낙원의 밤'은 제77회 베니스국제영화제의 비경쟁 부문에 초청돼 프리미어 상영됐다. 한국 장편 영화가 베니스영화제에 초청된 것은 2016년 김지운 감독의 '밀정' 이후 4년 만이다. 또한 올해 공식 초청작 중 유일한 한국영화로 그...

    텐아시아 | 2020.09.04 18:22 | 김지원

  • thumbnail
    고레에다 히로카즈 첫 韓영화 '브로커', 송강호X강동원X배두나 출연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첫 한국 영화 연출작 '브로커'(가제)를 차기작으로 선보인다. 매 작품 현실과 맞닿은 주제 의식을 바탕으로 다양한 인물들의 이야기를 날카로운 통찰력과 따뜻한 시선으로 그려온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칸영화제 경쟁 부문에 다섯 차례 초청되었으며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로 심사위원상을, '어느 가족'으로 최고 영예인 황금종려상을 받은 바 있다. 프랑스어와 영어로 연출한 최근작 &...

    텐아시아 | 2020.08.26 14:42 | 신소원

  • thumbnail
    韓영화 '반도' 570억 벌어…"전 세계 유일한 흥행 블록버스터"

    연상호 감독의 좀비 영화 ‘반도’(사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뚫고 올여름 세계 극장가에서 흥행몰이를 하고 있다. 배급사 NEW는 ‘반도’가 개봉 한 달 만에 한국 대만 싱가포르 등 아시아 15개국에서 4800만달러(약 569억원)의 극장 수입을 올렸다고 14일 밝혔다. 지난달 15일 국내에서 개봉한 ‘반도’는 지난 13일 관객 373만 명을 모았다. 한국...

    한국경제 | 2020.08.14 17:28 | 유재혁

  • thumbnail
    꽃미남 간첩부터 납치된 대통령까지…'일촉즉발' 남북문제 담은 영화

    전 세계에서 유일한 분단국가에 살고 있는 우리에게 남북 문제는 영화의 단골 소재로 쓰인다. 지난 6월에는 북한이 개성에 있는 남북연락사무소를 폭파했고, 최근에는 탈북자 김모씨가 다시 월북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되고 있다. 이에 한반도 문제를 다룬 최근 개봉작 '강철비2: 정상회담'가 더 주목받고 있다. 다툼과 화해를 반복하는 남과 북, 그리고 한반도를 둘러싼 각국의 얽히고설킨 이해관계, 그 안에서 평화 이룩을 위해 분투하는 이들...

    텐아시아 | 2020.08.01 08:44 | 김지원

  • thumbnail
    박훈정 감독 '낙원의 밤', 베니스영화제 비경쟁 부문 초청 [공식]

    박훈정 감독의 신작 '낙원의 밤'이 제77회 베니스 국제 영화제 비경쟁 부문 초청작으로 선정됐다. '낙원의 밤'은 조직의 타깃이 된 한 남자와 삶의 끝에 서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제77회 베니스 국제 영화제가 28일 낮 11시(현지시간) '낙원의 밤'의 비경쟁 부문 초청 소식을 발표했다. 한국 장편 영화가 베니스영화제에 초청된 것은 2016년 김지운 감독의 '밀정'...

    텐아시아 | 2020.07.29 09:40 | 김지원

  • thumbnail
    [이슈시계] 유아인이 살린 '#살아있다', 살아나는 韓영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침체돼 있던 극장가가 서서히 활기를 찾고 있다. 영화 '#살아있다'가 개봉한 지 이틀 만에 35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에 탄력을 받았다. 주말 100만 돌파도 기대해 볼만하다. 배우 유아인과 박신혜가 주연으로 열연한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해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등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

    텐아시아 | 2020.06.26 14:55 | 노규민

  • thumbnail
    연상호 감독 '반도', 칸영화제 공식 초청…"'부산행'의 훌륭한 시퀄" [공식]

    연상호 감독의 신작 '반도'가 2020 칸 국제 영화제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됐다. 3일 오후 6시(현지시간) 2020 칸 국제 영화제 집행위원회가 파리에 위치한 UGC 노르망디 극장에서 '반도'의 초청 소식을 공식 발표했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이날 공식 초청작을 발표한 티에리 프레모 칸 ...

    텐아시아 | 2020.06.04 09:24 | 김지원

  • thumbnail
    [TEN 이슈]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의 역습…6월, 개봉 강행하는 韓영화

    이태원 클럽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 숨통이 트일 뻔한 극장가는 다시 울상을 짓고 있다. 기대를 걸었던 '침입자' '결백' 등의 상업영화 개봉일이 또 미뤄졌고, 극장을 찾는 관객수는 역대 최저를 기록하고 있다. 송지효-김무열 주연 '침입자'와 배종옥-신혜선 주연 '결백'은 당초 3월에 개봉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관객을 만나지 못했다. 지...

    텐아시아 | 2020.05.16 08:33 | 노규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