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3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마지막길 지킨 '영원한 비서실장' 박지원

    ... 20일 입관식 직후 이제는 고인이 된 DJ 앞에서 "이희호 여사를 잘 모시고 하신 말씀을 잘 기억하겠다"며 `마지막 보고'를 올리는 자리에서는 끝내 참았던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아들들과 함께 빈소에서 상주 노릇을 하고 있는 권노갑 한화갑 한광옥 김옥두 전 의원 등 DJ와 정치적 고락을 나눠온 동교동계 가신그룹도 박 의원과 긴밀한 협의를 벌이며 고인의 마지막 길을 지켰다. 동교동계 인사들은 3개조로 나눠 24시간 빈소에 상주했다. 국민의 정부 시절 청와대 대변인을 ...

    연합뉴스 | 2009.08.23 00:00

  • 김前대통령장례, 공동장의위원장 불발

    ... 합의했다"고 밝혔으나 김 전 대통령측은 "국민이 참여하는 국장, 나라의 품격을 높이는 국장이 돼야 한다는 원칙에 맞춰 노제 실시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천371명이라는 사상 최대규모로 구성된 장의위원회에는 권노갑 한화갑 한광옥 김옥두 전 의원 등 가신그룹이 고문단에 포함됐고, 친노인사인 이해찬 한명숙 전 총리와 문재인 전 청와대 비서실장도 각각 고문과 장의위원에 포함됐다. 김영삼 전 대통령, 김종필 전 총리도 고문단에 들어갔다. 추모시를 영전에 바친 ...

    연합뉴스 | 2009.08.21 00:00

  • thumbnail
    [김대중 前대통령 서거] '이별의 손수건' 고이 넣어… 평온히 잠든 DJ와 '눈물의 인사'

    ... 장례식장 1층 안치실에서 시작됐다. 고인을 정성스레 씻긴 뒤 이희호 여사가 손수 준비한 수의를 입히는 염습(殮襲;죽은 사람의 몸을 씻긴 뒤 옷을 입히고 염포로 묶는 일)과 용안화장이 한 시간가량 진행됐다. 고락을 함께했던 권노갑 한화갑 전 의원과 박지원 전 청와대 비서실장 등 19명의 참관인들은 촛불을 들고 유리창 너머로 입관 모습을 바라보며 눈물을 흘렸다. 오후 1시30분께 윤일선 서교성당 주임 신부의 주관으로 천주교식 입관 미사가 거행됐다. 전날 링거를 맞는 ...

    한국경제 | 2009.08.20 00:00 | 서보미

  • thumbnail
    [김대중 前대통령 서거] YS "거목이 쓰러졌다"…潘총장 "한반도 평화에 몸바친 분"

    ... 바란다"고 말했다. 국민의 정부와 참여정부 당시 정부 각료나 민주당 및 동교동계 인사도 속속 빈소로 모였다. 한명숙 전 국무총리는 "의지가 강해 일어나실 줄 알았는데 애통하다"고 했고 이해찬, 고건 전 총리도 조문하고 고인을 추모했다. 한화갑 권노갑 전 의원 등 동교동계 정치인들과 문희상 송영길 등 민주당 최고위원,정동영 전병헌 이종걸 김희철 이춘석 의원 등 민주계 인사 20여명도 빈소를 찾았다. 지방에서 장외투쟁하다 급거 귀경한 정세균 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는 오후 ...

    한국경제 | 2009.08.19 00:00 | 김상철

  • [김대중 前대통령 서거] 임시빈소 추모 행렬‥YS "나라의 거목이 쓰러졌다"

    ... 금할 수 없다"며 "고인이 평소 몸바쳐 추구해왔던 한반도 평화와 국민통합을 위해 모든 국민이 더욱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임시빈소가 마련되자 조문객이 줄을 이었다. 서거가 공식 발표된 지 30분도 채 지나지 않아 한화갑 권노갑 전 의원 등 동교동계 정치인들은 물론 문희상 송영길 등 민주당 최고위원,정동영 전병헌 이종걸 김희철 이춘석 의원 등 민주계 인사 20여명이 빈소를 찾았다. 장외투쟁 중 지방에서 급거 귀경한 정세균 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는 ...

    한국경제 | 2009.08.18 00:00 | 민지혜

  • thumbnail
    [김대중 前대통령 서거] 임종 2시간前 가족들과 '눈빛 작별'

    ... 밤부터 나빠지다 이날 오전 9~10시께 급격히 악화됐으며 마지막 순간이 다가온 것을 안 이 여사는 오후 1시20분께 "하나님 마지막으로 한번만 더 저희에게 보내주세요(우리에게 남도록 해주세요)"라며 마지막 기도를 올렸다. 이어 권노갑 한화갑 김옥두 박지원 안주섭 한광옥 등 측근이 모여 김 전 대통령에게 "사랑합니다"라는 고별인사를 전했다. 김 전 대통령은 가족과 정치적 동지들의 인사를 모두 받은 지 20분 남짓 후 운명했다. 주치의인 장준 호흡기내과 교수는 "운명하시기 ...

    한국경제 | 2009.08.18 00:00 | 김상철

  • thumbnail
    [김대중 前대통령 서거] "폐렴 입원 37일만에"‥손자 등 가족들 임종 지켜봐

    ... 협의를 통해 김 전 대통령의 유언이 곧 공개될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이날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지하 특1호실에 마련된 김 전 대통령의 빈소에는 조문객이 줄을 이었다. 서거가 공식 발표된 지 30분도 채 지나지 않아 한화갑 권노갑 전 의원 등 동교동계 정치인들은 물론 문희상 송영길 등 민주당 최고위원,정동영 전병헌 이종걸 김희철 이춘석 등 민주계 인사 20여명이 병원을 찾았다. 김 전 대통령의 장남 홍일씨는 몸이 아파 빈소에 나오지 못했고,2남 홍업씨와 ...

    한국경제 | 2009.08.18 00:00 | 민지혜

  • 마지막 순간 지킨 'DJ의 사람들'

    ... 의원은 브리핑에서 김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연세대 세브란스 병원 9층 중환자실에서 이 여사와 김홍일 홍업 홍걸씨 등 3남과 며느리들, 손자와 손녀 등 직계가족이 지켜보는 가운데 임종했다고 밝혔다. 또 박 의원 자신과 권노갑 한화갑 한광옥 김옥두 전 의원을 비롯한 이른바 가신그룹 출신의 동교동계 인사들, 안주섭 전 경호실장, 윤철구 비서관 등 측근 인사들도 마지막 순간을 같이했다. 임종을 지켜본 이들은 김 전 대통령이 36년 전 도쿄에서 피랍됐다가 극적으로 ...

    연합뉴스 | 2009.08.18 00:00

  • DJ 피랍생환 36주년 기념미사…쾌유 기원

    ... 중인 김대중 전 대통령의 쾌유를 기원하는 미사가 `도쿄 피랍' 생환 36주년을 하루 앞둔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천주교 서교동성당에서 열렸다. 정례미사를 겸해 열린 `쾌유 기원' 미사에는 김원기ㆍ임채정 전 국회의장과 권노갑, 한화갑, 한광옥, 김옥두 전 의원 등 동교동계 인사, 김홍업.홍걸씨 등 가족이 참석해 김 전 대통령의 쾌차를 빌었다. 성당 측은 예배당 앞쪽에 `전(前) 대통령 김대중 토마스모어 형제님의 쾌유를 기원합니다'라는 플래카드를 내걸었고, ...

    연합뉴스 | 2009.08.12 00:00

  • thumbnail
    DJ, 병세 악화…의료진ㆍ가족 비상대기

    ... 기능을 잃은 복합장기부전(multiple organ failure) 상태다. 세브란스 의료진은 9일 밤 돌발적인 상황을 우려해 24시간 비상대기에 들어갔으며 부인 이희호 여사,박지원 민주당 의원 등이 밤새 병실을 지켰다. 또 권노갑 한화갑 한광옥 김옥두 이윤수 설훈 전 의원 등 동교동계 인사와 박준영 전남지사,한명숙 전 총리,박승 전 한은총재 등이 문병을 오는 등 측근과 지인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정종호 기자 rumb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8.09 00:00 | 정종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