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0261-160270 / 161,7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본 무역흑자 급증 배경...홍찬선기자

    ... 한자리수이내로 떨어질 전망이다. 값싼제품보다는 편리하고 고기능인 자국제품을 선호하는 일본소비자들의 수요행태도 수입을 억제하는 요인이다. 일본은행(BOJ)은 플라자협정이후 다섯차례의 금리인하를 단행,87년2월부터 1년3개월동안 재할인율을 2.5%로 유지하는 금융초완화정책을 폈다. 이에따른 버블효과로 일본의 무역흑자는 89년과 90년에 1백80억달러,2백억달러 줄어든 것으로 평가되기도 했다. 이같은 금융완화정책으로 일본은 87 90년사이에에 연평균 12.8%에이르는 ...

    한국경제 | 1991.11.27 00:00

  • 진로유통 배추 생필품 저가 판매로 영세상인들 반발

    ... 50원에 판매하는가하면 라면등 일부생필품을 공장도가격보다 낮은 가격으로 소비자을 유인하고 있어 가격질서문란및 주변 영세상인들의 생업에 막대한 타격을 주고 있다며 이의 시정을 촉구하고있다. 연합회는 진로유통의 이같은 저가할인판매가 공정상관행정착에 걸림돌이 된다고 주장,12월중으로 공정거래위원회에 제소할 움직임이다. 이에대해 진로유통측은 오는 12월1일까지 예정돼 있는 세일기간동안 전품목에 대해 20-30%할인판매하고 있으나 공장도가격이하로 판매하는 ...

    한국경제 | 1991.11.26 00:00

  • < 개정 자동체보험제도 문답풀이 >

    문=무사고운전자에 대한 할인폭이 확대된다는데. 답=무사고운전자에 대한 보험료할인율이 최고 50%에서 60%로 높아진다. 종래 1년에서 4년무사고까지는 매년 10%씩 보험료가 할인되고 5년,6년째는 5%씩 할인돼 최고 50%까지 할인받을수 있었다. 내달부터는 무사고 4년까지의 할인폭이 매년 10%씩으로 종전과같으나 5년무사고는 종래 45%할인에서 50%까지,6년무사고는 50%에서 55%까지,7년 무사고는 50%에서 60%까지 각각 할인폭이 ...

    한국경제 | 1991.11.26 00:00

  • 금리자유화로 기업추가금융비용 1백억원 넘을듯...대구지역

    금리자유화조치로 대구지역기업들이 추가부담하게될 금융비용은 1백억원을 넘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26일 대구상의에 따르면 1단계금리자유화로 은행권의 경우 연평균 2 -2.5%의 대출금리상승이 예상돼 대구지역기업의 연간 추가부담규모는 54억 68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측됐다. 또 상호신용금고의 상업어음할인도 현행 18%에서 19%로 1%포인트 높아질 전망이어서 연간36억원의 추가부담이 예상된다는것.

    한국경제 | 1991.11.26 00:00

  • < 1면 톱 > 고가 수입품 상가 "찬바람"

    ... 그쳤으며 평균 7천만-8천만원의 매출을 기록하던 에레우노 발렌티노등 대형 수입매장도 지난 10월에는 4천2백만- 5천4백만원으로 급격히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상당수의 수입품 판매업체들은 이에따라 고정고객들에게 30-40% 할인된 가격에 물건을 판매하고 있으며 일부업체는 거의 연중무휴로 바겐세일을 실시하고 있다. 롯데 신세계 현대갤러리아 삼풍등 주요백화점의 수입매장 매출신장세도 최근들어 급격히 둔화되고 있다. 15개 수입부티크를 운영하고 있는 롯데백화점 ...

    한국경제 | 1991.11.26 00:00

  • 생보사들, 상업어음 할인금리 연2.5% 인상키로

    생명보험회사들은 정부의 금리자유화 1단계 조치에 따라 상업어음 할인금리를 연 16.5 16.9%,연체대출금리를 연21.5 21.9%로 각각 인상해 각사별로 11월말이나 12월초부터 시행키로 했다. 25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삼성생명 교보등은 12월초부터 상업어음할인금리를 현행 연14%에서 16.5%로,연체대출금리는 연19%에서 21.5%로 각각 인상키로 하고 재무부에 이를 신고했다. 대신 태평양 국민등 신설생명보험회사들은 상업어음할인금리를 ...

    한국경제 | 1991.11.25 00:00

  • 일본 경기대호황국면 일단락...경제기획청장관 밝혀

    ... 4%의 적정성장구조로 바뀌고 있다"고 밝히고 주택착공건수의 지속적인 하락,민간부문의 설비투자감소등이 일본경제의 확장국면을 가로막고 있다고 설명했다. 노다장관의 이날발표는 일본은행(BOJ)이 일본경제감속을 막기위해 재할인율을 0.5%포인트 인하한지 8일만에 나온 것이다. 헤이세이경기는 지난 86년12월부터 60개월간 확장국면을 지속,57개월간 지속된 이자나기경기(65년11월 70년7월)기록을 경신하면서 일본역사상 최대호황을 누려왔었다.

    한국경제 | 1991.11.22 00:00

  • 주택자금 연체금리 현 19% 유지...주택은행

    ... 국민주택기금과 민영주택자금에서 일반에 대출된 주택자금 8조원중 상당액이 연체되고 있는것으로 알려져 주택자금의 연체이자 동결조치는 서민가계의 연체이자 부담증가를 막을수 있게됐다. 주택은행은 1단계 금리자유화에 따라 당좌대출,무역어음할인,상업어음할인은 국책은행인 국민은행 중소기업은행과 마찬가지로 현재의 연 10-12%에서 12-14%로 각각 인상하고 수신금리인 양도성예금증서(CD),3년만기정기예금,3년만기일반 불특정 금전신탁은 시중은행들과 마찬가지로 연 14% ...

    한국경제 | 1991.11.22 00:00

  • < 1면 톱 > 1단계금리자유화 첫날 대기업등 상당한 반발

    ... 부산등 일부지방은행들은 오는 25일이후부터 적용키로 했으며 대구은행의경우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인상된 금리를 내년 1월1일부터 적용키로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에 자유화된 은행상품의 주요금리는 당좌대출 상업어음및 무역어음 할인이 연10-12.5%에서 12-15%로 2-2.5%포인트 오르고 CD(양도성예금 증서)는 연14%,3년짜리 정기예금이 연13%,연체대출금리는 연21 21.5%로 1-2% 인상됐다. 제일 서울신탁등 일부시중은행들은 지난19일 이사회에서 ...

    한국경제 | 1991.11.21 00:00

  • 국민은행, 자유화금리 확정

    ... 일반 서민과 소규모기업의 금융부담을 줄이기 위해 여신이자율은 경쟁력 확보를 위해 시중은행과 동일하게 적용한다는 원칙하에 1단계 자유화 대상상품과 금리를 결정, 21일부터 시행키로 했다. 다음은 국민은행의 1단계 자유화 상품및 금리이다.(단위: %) 당좌대출 12.0-14.0 비적격할인어름 12.0-14.0 연체금리 21.0 CD 14.0 3년만기 정기예금 13.0 일반불특징신탁(3년이상) 13.0 개발 신탁(3년이상) 13.5

    한국경제 | 1991.11.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