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6,1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캐나다, 홍콩과 범죄인인도조약 중단…대중제재 착수

    ... 동참했다고 평가하면서 군사물자 수출 금지와 이민 장려 외에 추가 여행경보를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트뤼도 총리의 이날 발표는 영국과 독일 정상이 잇따라 홍콩보안법 사태에 대한 우려를 공개 표명한 직후에 나왔다. 캐나다에서는 트뤼도 총리뿐 아니라 프랑수아-필립 샴페인 외무장관도 성명을 내 "이런 절차(홍콩보안법)는 홍콩의 기본법을 무시하는 것"이라며 "캐나다로서는 현존하는 합의에 대해 재평가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4 03:36 | YONHAP

  • thumbnail
    '런던 가볼까'…영국, 한국 등 59개국 입국자 자가 격리 면제

    ... 영국에 대해서도 같은 조치를 취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영국에서도 일단 잉글랜드에만 적용된다. 당초 영국 정부는 스코틀랜드와 웨일스, 북아일랜드 등 나머지 지역과 함께 면제 조치를 적용하는 방안을 논의했지만 합의에 실패했다. 니컬라 스터전 스코틀랜드 자치정부 수반은 영국 정부의 자가 격리 의무화 면제 조치 결정이 "난장판과 같다"며 이를 따르지 않겠다고 밝혔다. 영국 정부는 이날 공식 여행 권고에도 변화를 가했다. 지금까지는 필수적인 ...

    한국경제 | 2020.07.04 00:59 | YONHAP

  • thumbnail
    고용에 5천억 청년에 4천억 증액…대학등록금은 간접지원

    ... 통과한 3차 추경 예산 총액은 35조1천억원(세입경정 11조4천억원, 세출 증가 23조7천억원) 규모다. 국회 심사 단계에서 정부안 중 1조3천억원이 증액되고 1조5천억원이 감액된 결과다. 증액 예산 중 가장 큰 규모는 노사정 합의를 지원하기 위한 고용유지지원금 등 고용안정 예산이다. 고용유지지원금은 경영악화로 생산량·매출액이 감소하거나 재고량이 증가해 고용 조정이 불가피하게 된 사업주가 근로자를 감원하지 않고 고용유지 조치하는 경우 지원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

    한국경제 | 2020.07.03 23:35 | YONHAP

  • thumbnail
    삭감 시늉만 한 '35조 슈퍼 추경'…올해만 나랏빚 111조 급증

    ... 제대로 받지 못한 대학생에게 등록금 일부를 돌려주는 예산이다. 기재부는 “등록금 반환은 대학이 알아서 해야 할 사안”이라며 예산 지원을 반대했지만 국회와 교육부 등의 압박에 밀렸다. 고용유지 지원금은 노사정 합의정신 존중 명목으로 5168억원 증액됐다. 경영난에 빠진 기업이 근로자 휴직을 시행하면 휴업수당 일부를 정부가 보조해주는 사업이다. 청년 역세권 전세임대 융자 사업은 1900억원, 중기 소상공인 지원 예산은 1480억원 늘어났다. ○통합당 ...

    한국경제 | 2020.07.03 23:25 | 임도원/서민준/고은이

  • thumbnail
    김태우 "문 대통령 '왜 사직서만 받느냐' 의견 남긴 적 있다"(종합3보)

    ... 의심스럽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이 아닌 다른 사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왜 사직서만 받고 수사의뢰는 하지 않느냐"고 의견을 낸 적이 있다는 증언도 했다. 김 전 수사관은 3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미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조 전 장관의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하기 앞서 입장을 밝혔다. 그는 지난해 2월 조국 당시 민정수석과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이인걸 특감반장을 직권남용·직무유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인물이다. 김 ...

    한국경제 | 2020.07.03 21:02 | YONHAP

  • thumbnail
    영국 존슨 "EU와의 무역협정 합의 낙관…안되면 호주 모델 가능"

    "홍콩인 자유 지지…미국, 앤드루 왕자 조사 공식요청 안 해"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유럽연합(EU)과의 무역협정 체결을 낙관하면서도, 합의가 어려울 경우 호주 모델을 추진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EU가 호주와 체결한 협정은 기본적으로 세계무역기구(WTO) 체제에 기반한 느슨한 무역 관계를 갖되, 특정 상품이나 항공 등 중요한 분야에서는 별도 합의를 체결하는 방식이다. 앞서 영국과 EU는 이번 주 브뤼셀에서 무역협정을 포함한 미래관계 협상을 ...

    한국경제 | 2020.07.03 19:58 | YONHAP

  • thumbnail
    김태우 "조국, 친문실세에 잘 보여 출세한 것 아닌가"(종합2보)

    ... '유재수 감찰 무마' 의혹을 최초로 폭로한 전직 청와대 특별감찰반원 김태우 전 검찰 수사관이 조 전 장관을 겨냥해 "'친문실세'들에게 잘 보여 출세한 것 아닌지 의심스럽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김 전 수사관은 3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미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조 전 장관의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하기에 앞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지난해 2월 조국 당시 민정수석과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이인걸 특감반장을 직권남용·직무유기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인물이다. ...

    한국경제 | 2020.07.03 19:55 | YONHAP

  • "대구·경북신공항 공동후보지…군위·의성 이달 내 합의해야"

    ... 후보지 계획을 포기하고, 의성군과 함께 공동 후보지 신청을 하라고 압박한 셈이다. 국방부는 “신공항 사업이 지자체 간 지역갈등으로 비화되면서 사업 추진이 계속 늦춰지고 있다”며 “두 지자체의 대승적인 합의를 기대하며 이달 말까지 이전 부지 결정을 유예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군위군이 단독 후보지 주장을 고수하며 공동 후보지 유치 신청을 거부할 경우 국방부는 비안·소보면 공동후보지 사업은 취소하고, 새로운 부지 선정 ...

    한국경제 | 2020.07.03 19:09 | 이정호

  • thumbnail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판단 유예에 한숨 돌린 대구시

    ... 과정이다"고 평가했다. 회의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을 위원장으로 하는 이전부지 선정위는 단독후보지에 '부적합' 결정을 내리고 공동후보지는 이달 31일까지 신청기한을 연장해 적합 여부를 판단한다고 했다. 사실상 대구·경북 지역사회 합의를 위해 이달 말까지 결정을 유예한 것이다. 선정위는 대구시 등 회의에 참여한 지자체들로부터 합의에 필요한 시간적 말미를 달라고 요청받고 이를 수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선정위가 단독후보지를 이전부지로 부적격하다고 판정한 점이 시의 ...

    한국경제 | 2020.07.03 18:57 | YONHAP

  • thumbnail
    北이 믿는 임종석, 남북관계 푸는 '리베로' 기대감

    ... 통해 북한이 가장 신뢰하는 남측 인사이기도 하다. 임 특보의 역할에 기대감을 키우는 배경 중 하나는 그가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밑그림을 그렸다는 점이다. 임 특보 측 관계자는 "남북 정상 간 합의가 이뤄진 배경 등 외교·안보 현안과 관련한 대통령의 의중을 누구보다 정확히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비서실장 당시 남북공동선언 이행추진위원장도 맡았던 만큼 현재 어느 부분에서 남북관계가 막혀 있는지도 ...

    한국경제 | 2020.07.03 18: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