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0811-140820 / 280,6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야, '국정원 사건' 국정조사 두고 연일 갈등

    ... 사건'에 대한 국정조사 실시 여부를 둘러싸고 공방을 이어가고 있다. 새누리당은 이 사건에 대한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인데다 향후 재판에 영향을 줄수 있는만큼 재판이 끝난 후 국정조사를 해야 한다고 주장한 반면 민주당은 앞서 여야의 합의 내용을 내세우며 즉각적인 국조 실시를 요구했다. 새누리당은 원세훈 전 원장에 대한 문제 뿐만 아니라 국정원 여직원을 '불법 미행'하고 사실상 감금한 혐의와 폭로에 대한 정치 대가 의혹 수사도 병행돼야 한다면서 즉각 국정조사를 실시하기는 ...

    한국경제 | 2013.06.13 10:46 | 최유리

  • 여야, '국정원 사건' 국조 놓고 연일 공방

    ... 대선·정치개입 의혹 사건'에 대한 국정조사 실시 여부를 놓고 공방을 이어갔다. 새누리당은 이 사건에 대한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인데다 향후 재판에 영향을 줄수 있는만큼 재판이 끝난 후 국정조사를 해야 한다고 주장한 반면 민주당은 앞서 여야의 합의 내용을 내세우며 즉각적인 국조 실시를 요구했다. 수사 중 사건에 대해 국조를 할 수 있느냐를 놓고 양당은 이날 법리 공방을 벌였다. 새누리당 김재원 전략기획본부장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국정조사가 진행되면 재판에 영향을 줄 ...

    연합뉴스 | 2013.06.13 10:40

  • "우리가 핫바지냐" vs "핫바지다"…'强대强' 설전

    ... 장관급 회담에서 우리측 통일부 장관의 상대로 '내각 참사 '라는 타이틀로 '급'이 낮은 인사를 내세운 것을 '굴종과 굴욕'으로 표현한 것이다. 발언이 나온 시기와 당국자의 지위 등을 고려할 때 상당히 강경했다는 것이 일반적인 평가다. 지난 6일 양측이 회담 개최에 일사천리로 합의하면서 무르익던 남북간 대화 분위기는 회담 무산 후 책임 전가와 상호 비난 등으로 더욱 경색되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ljungberg@yna.co.kr

    연합뉴스 | 2013.06.13 10:37

  • 당국회담 제의에서 대화국면 '파탄'…긴박했던 8일

    ... 회담 의지를 보여줬다. 류길재 통일부 장관은 이날 오후 7시께 긴급브리핑을 열어 북한의 제안을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남북간 현안을 해결하기 위한 장관급 회담을 12일 서울에서 열자고 제의했다. 남북 양측이 당국 회담을 여는 데 합의하자 미국, 중국, 일본 등 주변국도 일제히 환영 의사를 밝히며 국면 전환에 대한 기대를 표시했다. 북한도 대화 국면의 진전에 속도를 냈다. 조평통 대변인은 다음날인 7일 오전 조선중앙통신 기자와의 문답을 통해 12일 회담에 ...

    연합뉴스 | 2013.06.13 10:20

  • "南 합의서초안에 김양건 명기"…드러나는 막전막후

    ... 남북당국회담의 무산 책임을 남측에 떠넘기며 협상과정을 비교적 상세히 공개해 남북 간 협상 전모가 드러나고 있다. 북한은 이날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대변인 담화를 통해 지난 9∼10일 판문점에서 있었던 남북 실무접촉에서 '남측이 합의서 초안에 북측 대표단 단장으로 김양건 당 중앙위 대남담당 비서 겸 통일전선부장을 구체적으로 명시했다'고 주장했다. 당초 남북장관급회담을 추진했던 우리 정부가 류길재 통일부 장관의 상대역으로 김양건 부장을 요구했던 것은 공개됐지만 ...

    연합뉴스 | 2013.06.13 09:44

  • 北,협상 과정 상세히 공개…"남측, 합의서 초안에 김양건 명기"

    북한이 남북당국회담의 협상과정을 상세히 공개하며 남측이 합의서 초안에 김양건 통일전선부장을 명시했다고 주장했다. 북한은 13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대변인 담화를 통해 지난 9∼10일 판문점에서 있었던 남북 실무접촉에서 '남측이 합의서 초안에 북측 대표단 단장으로 김양건 당 중앙위 대남담당 비서 겸 통일전선부장을 구체적으로 명시했다'고 밝혔다. 북측은 또 남측이 합의서 초안에 회담 의제인 개성공단, 금강산관광 문제와 관련해 "정상화나 재개라는 표현을 ...

    한국경제 | 2013.06.13 09:41 | 최유리

  • 남북 판문점 채널 이틀째 '불통' 이어져

    ... 판문점 연락채널의 불통이 이틀째 이어졌다. 통일부는 13일 우리측 판문점 연락관이 오전 9시께 북측 연락관에게 시험통화를 시도했으나 북측에서 전화를 받지 않았다고 밝혔다. 북측은 전날 오전 9시 시험통화는 물론 오후 4시 마감통화에도 응하지 않았다. 판문점 연락채널은 3월 11일 북한의 일방적인 단절 통보로 끊겼다가 남북회담 재개 합의로 지난 7일 3개월만에 정상화된 바 있다. 한경닷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3.06.13 09:35 | 최유리

  • 北 "회담 무산은 남한 책임…털끝만한 미련도 없다"

    ... 특별담화문"이라고 강조했다. 북한은 이번 당국회담 실무접촉에서 남측이 회담 일정을 1박2일로 짧게 잡고 환영·환송만찬도 배제한 사실을 거론하면서 "회담까지 대결의 마당으로 만들려는 속심에서 출발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의제와 관련해서도 "(남측은) 개성공업지구 정상화와 금강산 관광 재개문제도 저들의 합의서 초안에 '정상화'와 '재개'라는 표현을 빼고 모호하게 해놓으려 했다"고 지적했다. 한경닷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3.06.13 09:14 | 최유리

  • 北 "회담에 미련 없다"…남북관계 냉각기 지속

    ... 일정을 1박2일로 짧게 잡고 환영·환송만찬도 배제한 사실을 거론하면서 "회담까지 대결의 마당으로 만들려는 속심에서 출발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의제와 관련해서도 "(남측은) 개성공업지구 정상화와 금강산 관광 재개문제도 저들의 합의서 초안에 '정상화'와 '재개'라는 표현을 빼고 모호하게 해놓으려 했다"고 지적했다. 북한이 이처럼 실무접촉과 회담 대표단 명단 교환과정에서 있었던 일까지 공개하면서 남측을 비난했고, 앞으로도 각종 매체와 대남기구를 내세워 남북관계 ...

    연합뉴스 | 2013.06.13 09:07

  • 임영록 KB회장 내정자-노조 갈등 장기화 조짐

    ... 노조와 갈등을 겪은 다른 금융지주 회장이나 은행장들도 노조와의 대화 창구를 마련, 사태를 해결한 바 있다. 윤용로 외환은행장은 지난해 2월 취임 때 노조의 출근저지 투쟁이 벌어지자 아예 출근을 보류하고 노조와 물밑 대화를 벌여 노사 합의를 끌어냈다. 결국, 윤 행장은 일주일 뒤 외환은행 노조위원장에게서 장미 꽃다발을 받으며 출근할 수 있었다. 11일 취임한 임종룡 농협금융지주 회장도 6일 회장으로 내정된 다음날 바로 노조 사무실을 찾아 허심탄회한 이야기를 나눈 끝에 ...

    연합뉴스 | 2013.06.13 0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