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0981-140990 / 226,0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朴-李 여론조사 신경전…초반부터 난항

    孫-元 "경선 불참할 수도" 압박 한나라당 경선준비위원회(위원장 김수한)가 당 지도부의 활동시한 연장지침에 따라 13일부터 활동을 재개했지만 합의안 도출 방식을 둘러싼 이견으로 초반부터 삐걱댈 조짐이다. 최고위원회가 전날 국민과 당원 비율을 5대 5로 하는 일정 수의 집단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한 뒤 이를 토대로 단일안을 마련하라고 경준위에 주문한 데 대해 양대 주자인 박근혜(朴槿惠) 전 대표와 이명박(李明博) 전 서울시장측이 극명하게 엇갈린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학교폭력 피해학생 신변경호 내달 시작

    ... 빈번한 지역을 정해 정기적으로 순찰하다가 위험상황이 감지되면 이를 학교측에 통보해 공동으로 대응한다는 계획도 있다. 김동훈 KT텔레캅 대표는 "학생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학교를 만드는 데 필요한 인력과 비용을 무료로 지원키로 합의했다. 교육부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안전한 학교 환경을 조성하는 데 힘써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변위협을 당한 학생은 재학중인 학교나 KT텔레캅 고객센터(1588-0112)로 전화를 걸어 담당교사, 본인 성명 및 전화번호, 위험내용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남북, 14∼15일 열차시험운행 논의

    ... 남북은 14∼15일 개성에서 경제협력추진위원회(이하 경협위) 실무위원 접촉을 갖고 경의선.동해선 열차시험운행에 대해 논의한다. 고경빈 통일부 남북경제협력본부장은 13일 "이번 경협위 실무위원 접촉에서는 지난 20차 장관급회담 합의에 따라 상반기 중 열차 시험운행을 실시하기 위한 군사보장 문제와 노반 점검을 비롯한 기술적 문제에 대해 폭넓은 협의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접촉에는 남측에서 고 본부장 등 2명이, 북측에서는 방강수 민족경제협력위원회 국장 등 4명이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김계관 '테러지원국-BDA발언' 부시결단 압박용"

    "美, BDA 의지확고..2400만달러 전부해제돼도 항의안할 듯" 김계관 북한 외무성 부상이 최근 "테러지원국 해제 문제는 이미 미국과 합의했고, 방코델타아시아(BDA)의 금융제재를 전면 해제하지 않으면 초기단계 상응조치도 부분적으로 할 수밖에 없다"고 밝힌 것과 관련, "힐 차관보와 부시 대통령을 겨냥한 의도적 발언"이라는 해석이 나와 주목된다. 북핵 협상문제에 정통한 워싱턴의 소식통은 12일 연합뉴스에 "김 부상이 북미 관계정상화 회담을 마치고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높은 물가억제 목표에 발목잡힌 한국은행

    ... 소비자물가 안정목표를 3.0±0.5%로 설정했다. 물가안정목표 범위는 한은이 재경부와 협의를 통해 정하게 돼 있으며 당초 협의과정에서 한은은 2.5%±0.5%를 제시했으나 재경부의 주장에 밀려 3.0±0.5%라는 목표범위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은은 가급적 목표 범위를 낮춰 콜금리 조정에 운신의 폭을 넓히고자 하는 입장이었던 반면 재경부는 목표범위를 높게 설정해 콜금리 인상 기회를 가급적 제한하려는 쪽으로 유도하고자 하는 입장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DJ "정상회담 가장 좋지만 남북원하면 방북용의"

    ... 같이 21세기를 어떻게 봐야 할 것인가. 아시아의 변화발전 방향, 한민족의 살길, 공동승리하는 통일은 무엇인가. 후손들에게 어떠한 한반도를 넘겨줘야 할 것인가 등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하지만 "6자회담의 성공적 합의로 이제는 남북 정부간에도 긴밀한 대화가 진행되게 됐다"며 "6자회담의 성공을 위해, 북한이 적극적으로 나서도록 격려하기 위해선 남북정상회담을 하는 것이 가장 좋다"며 "남북평화체제와 남북교류협력을 위해서 지금 단계에선 정상회담에 주안점을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中 전력선 가설…北 개방 대비 포석인가

    북중 양국이 압록강 하구지역에 전력선을 부설한 것으로 확인되면서 배경에 초미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2.13 합의' 이후 북중 양국 관계가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고 북미 관계정상화를 포함한 동북아 평화체제 논의까지 급물살을 타면서 북한 개방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전력선이 가설된 압록강 하구지역은 중국 단둥(丹東)과 북한의 신의주시와 룡천군, 신도군과 인접한 곳으로서 북한의 특구 후보지 중 하나로 알려진 비단섬과도 가깝다. ...

    연합뉴스 | 2007.03.13 00:00

  • 盧대통령 "한·미 FTA 이익 안되면 체결 안할것"

    ... 신인도,한·미 관계 등 정치적 효과를 고려하지 말 것 △미국이 정한 신속절차(TPA) 기간에 얽매이지 말 것 △낮은 수준이라도 이익이 되는 방향으로 진행할 것 등 세 가지를 제시했다. 노 대통령은 "철저하게 실익 위주로 협상하고 합의해야 한다"며 "미국에 대해 열지 못하는 것이 있어 합의 수준을 높일 수 없으면 그보다 낮은 수준이라도 이익이 되는 방향으로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노 대통령은 "한·미 FTA 체결에 대한 지금의 반대도 예측한 수준을 크게 안 넘는다"면서 ...

    한국경제 | 2007.03.13 00:00 | 이심기

  • [브리핑] 현대자동차(005380) - 3만달러 시대와 노사합의...한국투자증권

    현대자동차(005380) - 3만달러 시대와 노사합의...한국투자증권 - 투자의견 : 매수 - 목표주가 : 84,000원 ● 전주공장 2교대 전환 합의 긍정적 현대차가 9일 Veracruz(06년 10월 국내 출시) 미국 판매모델의 base price를 26,995달러로 결정했다. 이는 05년 말 24,995달러로 결정되었던 Azera(국내 모델명 Grandeur)보다 2천달러가 높은 것이며 GLS, SE, Limited 등 3가지의 trim과 ...

    한국경제 | 2007.03.12 08:56

  • [2.13합의 한달] 각국 발빠른 이행 준비 행보

    고위급 연쇄접촉..실무그룹회의 `스타트' 북한 핵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2.13 합의' 도출 직후부터 당사국들은 이행을 위한 준비작업에 본격 착수했다. 국내적으로는 합의 결과를 설명하면서 이행을 위한 분위기 조성에 주력하는 한편 대외적으로는 관계국간 의제설정 및 세부일정 조율에 집중했다. 이를 위한 고위급 인사들의 교차 방문과 최고위층간 전화접촉도 잇달았다. '핵심 당사국'인 한국은 가장 신속하게 움직이면서 이행 과정을 주도했다. 송민순(宋旻淳) ...

    연합뉴스 | 2007.03.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