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1251-281260 / 297,4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 IBM-네덜란드 필립스, 반도체 합작사 설립

    세계 최대 컴퓨터 업체인 미IBM과 유럽 굴지의 전자제품업체인 네덜란드 필립스전자는 반도체 생산 합작 회사를세우기로 합의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이 합작회사는 IBM의 독일 슈트트가르트 근처의 뵈블링겐 헐브 공장을 사용, 현재 가장 널리 사용되는 메모리칩인 4-메가비트 RAM을 생산할 계획 이다. 이 공장에서는 또 필립스제품에 사용될 0.8마이크론 굵기의 논리회로도 만들게 된다. 필립스는 멀티미디어의 등장등으로 기존 가전시장의 침체가 ...

    한국경제 | 1994.10.11 00:00

  • 북한, 최근 북미평화협정체결/현금보상요구등 철회

    ... 요구등을 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은 또 영변 5메가와트 원자로에 대한 핵연료봉의 재장전의사 철 회 가능성도 시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은 이처럼 북한의 협상자세가 다소 융통성을 보임에 따라 지난 8 월12일 양측간 합의성명을 토대로 본격적인 협상을 벌이고 있다. 정부의 한 당국자는 11일 "북한은 장기간 미국측 입장을 탐색한 끝에 최근들어 협상자세에 다소 변화를 보이고 있다"며 "이에 따라 8월12일 합의를 기초로 양측은 단계별 동시이행조치 ...

    한국경제 | 1994.10.11 00:00

  • [한국경제신문 창간30돌] 좌담회 : 21세기 세계질서 <2>

    ... 증진의 요인이 될 것입니다. 사회 =이제 화제를 국내문제로 돌려볼까요. 우리 외교가 위기에 봉착해있다는 말을 많이 합니다. 왜이런 문제가 발생할까요. 조의원 =문제는 정부의 국민에 대한 설득력이 부족하다는데 있습니다. 국민의 합의를 이끌어 내는 과정이 없는 탓이지요. 이를 특정 당국자의 잘못으로 치부한다면 문제는 더 꼬일 뿐입니다. 외교정책 저변에 흐르는 철학이 없는 것도 문제입니다. 기본전략이 확고하면 전술은 수시로 바뀔수도 있는 겁니다. 그러나 전략이 ...

    한국경제 | 1994.10.11 00:00

  • 전경련, 11일 정례회장단회의 열어...국제경쟁강화운동 추진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1일 전경련회관에서 정례회장단회의를 열고 국가 경쟁력강화민간위발족1주년을 계기로 재계가 보다 적극적인 국제경쟁력 강화운동을 추진키로 합의했다. 또 올해 우리의 경상수지가 25억~40억달러의 적자를 기록할 것에 대비, 자율적인 총력수출운동을 전개키로 했다. 회장단은 이날 회의에서 재계가 국가경쟁력강화를 위해 경영혁신 협조적노사관계확립 대기업.중소기업간협력강화 신뢰받는 기업인상정 립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나가기로 ...

    한국경제 | 1994.10.11 00:00

  • [김대통령 본지 창간30돌 특별회견] "선진국진입 주력" (2)

    ... 경제력의 집중완화를 위해서는 지나친 비관련 다각화는 지양되어야 하고 주력업종을 전문화하는 노력을 강화하여야 합니다. 이와같은 정부의 지도방향이 진입규제로 인식되어서는 안됩니다. 특히 초대형투자와 관련해서는 어떤 형태로든 각계가 합의를 찾을수 있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 -대부분의 영세중소기업들은 새정부출범후에도 기업환경이 전혀 개선되지 않았다고 하소연입니다. 획기적인 중소기업육성대책을 마련하실 계획은 없으신지요. "96년까지 2조5천억원의 자금을 지원함으로써 ...

    한국경제 | 1994.10.11 00:00

  • 구미통신업체 제휴 반독점법 여부 조사..EU 위원회

    ... 대형업체(Big Brother)의 출현을 원치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미에르트집행위원은 EU감독기관의 입장표현은 각국정부가 얼마나 빨리 자신들의 전화시장을 다른 업체에 개방하는가와 연계된 문제라고 지적, "항상 시장에 충분한 경쟁이 있는가라는 기본적인 문제에 대해 눈감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EU회원국가들은 오는 98년부터 전화사업등에서의 국가독점을 자유화 하기로 합의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10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4.10.10 00:00

  • [산업I면톱] 7개해운사, 한-일 '컨'항로 공동 운항

    ... 국적해운선사가 한일간 정기컨테이너항로에서 조만간 공동운항에 나선다. 10일 선주협회및 근해수송협의회업계에 따르면 한진해운 조양상선 범양상선 흥아해운 동영해운 남성해운 천경해운등 7사는 한일간 컨테이너항로에서 공동운항체제를 운영키로 합의하고 빠르면 이달말부터 공동운항에 나서기로 했다. 이들 선사들이 1백~1백50TEU(20피트짜리 컨테이너 한박스)급 컨테이너선 6척을 투입하는 공동운항체제에 나서면 화주들에게 특정요일에 관계없이 매일 출항하는 서비스를 제공할수 ...

    한국경제 | 1994.10.10 00:00

  • [인터뷰] 야마구치 아쓰오 <일본 신용금고협 전무>

    ... 방문을 계기로 한일간의 인사및 경영노하우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야마구치전무는 지금까지의 "산발적인 교류.협력을 연합회(한국)와 협회(일본)로 창구를 일원화하고 연수.파견횟수를 더욱 늘리기로 양측간에 합의했다"고도 밝혔다. 이에 따라 올가을 4차에 걸쳐 1백80명의 인원이 일본연수를 떠나게 된다. 현재 일본금고업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인사로 꼽히는 그는 지난79년 부터 81년까지 주한일본대사관에서 참사관을 지낸 적도 있어 한국말도 ...

    한국경제 | 1994.10.10 00:00

  • [데스크칼럼] 설악산단풍은 왜 아름다운가..유화선 경제부장

    ... 자율을 정말 존중하느냐 하면 그런것도 아니다. 좀 말썽이 날것 같고 시비가 일것 같은 정책결정엔 모두가 꽁무니를 뺀다. 꽁무니를 뺄때는 항상 입에 발린 말이 있다. "컨센서스"다. 국민투표에 부칠 일도 아닌데 툭하면 "국민합의 운운"한다. 합의라는건 물론 좋은 점이 많다. 우선 "국민적 합의"라면 내놓고 대들 사람이 없다. 최종 책임도 피할수 있다. 또 합의란 말처럼 대의명분이 서는 것도 없다. 그러나 경제라는게 합의만으로 굴러가는건 아니다. ...

    한국경제 | 1994.10.10 00:00

  • 신민 비주류측 임시전당대회 강행...박찬종씨 단독대표 추대

    박찬종대표 추대 신민 임시전당대회 신민당 양순직최고위원등 비주류측은 10일 63빌딩에서 임시전당대회를 열고 박찬종공동대표를 단독대표로 추대했다. 또 10명의 최고위원이 당을 합의제로 운영하는 당헌개정안을 의결하고 야권통합수임기구를 구성했다. 한편 김동길대표등 주류측은 이대회를 불법대회로 규정하고 양위원과 박대표를 제명키로 결의함으로써 당권을 둘러싸고 당내분이 가열될 전망이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10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4.10.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