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9,9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모닝브리핑] 다우 또 2.21% ↑…중국 홍콩보안법 표결 강행

    ... 돌파했다는 점이 고무적이었습니다. ◇ "재유행 피할 수 있다" 저평가 투자 자극 미국과 유럽 등 주요국이 코로나 봉쇄를 풀고 본격 경제활동을 재개하고 있고, 추가 부양책이 마련됐다는 점이 추가 상승을 이끌었습니다. 항공사와 크루즈선사 등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았던 기업들과 은행 등 경기에 민감한 업종의 주가 상승 폭이 컸습니다. 폭락장 이후 저평가된 업종에 투자 관심이 되살아나고 있다는 평가입니다. 코로나 재유행 우려는 남아있지만, 심각한 수준으로 ...

    한국경제 | 2020.05.28 07:05 | 김민성

  • thumbnail
    항공업계 국제선 운항재개 '날갯짓'…일각에선 "아직 응급실"

    ... 운항률이 10%대에 불과한 대한항공은 다음 달부터 13개 노선의 운항을 추가 재개해 총 110개 국제선 노선 중 25개 노선(주간 운항 횟수 115회)을 운항할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도 17개 노선(주 61회)을 운항한다. 저비용항공사(LCC)도 잇따라 국제선 운항을 일부 재개하기로 하는 등 '날갯짓'을 시작했다. 제주항공은 현재 운항 중인 국제선 3개 노선에 더해 다음 달부터 인천∼마닐라 노선의 운항을 재개하기로 했고, 진에어는 인천∼방콕 등 5개 국제선 운항을 ...

    한국경제 | 2020.05.28 07:01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산일로인데…멕시코 대통령 "지방방문 재개할 것"

    ... 떠나지 않은 채 주말마다 전국 곳곳을 방문했다. 대통령이 방문하는 곳마다 흡사 대선 유세 때처럼 많은 지지자가 몰렸고, 대통령은 경호 인력을 최소화한 채 지지자들과의 스킨십을 즐겼다. 먼 곳에 갈 때는 전용기 대신 민간 항공사의 여객기를 탔다. 멕시코에 코로나19가 상륙한 이후에도 변함없이 지방 방문을 이어가 논란을 일으키기도 한 로페스 오브라도르 대통령은 지난달 중순부터 방문 일정을 중단하고 멕시코시티에만 머물렀다. 그는 내달 2일 동부의 휴양도시 ...

    한국경제 | 2020.05.28 06:27 | YONHAP

  • thumbnail
    '날벼락' 간판 사고 배상받기 쉬워진다…'드론 보험'도 확대

    항공사업법 등 개정으로 배상책임보험 의무 업종 확대 공공기관도 보험 가입하고 드론 띄워야 무인기(드론) 추락·충돌 사고를 배상하는 보험 가입 의무가 연말부터 공공기관으로 확대된다. 내년 6월부터는 강풍에 날아온 대형 간판으로 발생한 사고도 보험금으로 배상이 원활해질 것으로 보인다. 28일 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이달 20일 열린 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에서 배상책임보험 의무 대상을 확대하는 '항공사업법 개정안', '소방산업법 개정안', '옥외광고물법 ...

    한국경제 | 2020.05.28 06:21 | YONHAP

  • 뉴욕증시, 미·중 갈등에도 경제 회복 기대…다우, 2.21% 급등 마감

    ...AID) 소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정부 가이드라인을 잘 지키면 올해 말 2차 감염을 피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2차 감염이 피할 수 없는 일이라고 받아들일 필요가 없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항공사와 크루즈선사 등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았던 기업들과 은행 등 경기에 민감한 업종의 주가 상승 폭이 컸다. 전문가들은 경제 회복 가능성을 반영해, 경기 사이클에 민감하면서 그동안 저평가돼온 업종으로 투자자 관심이 돌려지는 것일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5.28 06:06 | YONHAP

  • thumbnail
    스칸디나비아항공, 내달 일부 항공편 운항 재개

    ... 가는 항공편도 다시 운항할 계획이다. SAS는 덴마크와 스웨덴 정부가 주요 주주로 참여하고 있는 회사로, 지난 3월 중순 대부분의 항공편 운항을 중단하고 직원 90%가량이 무급휴직을 하도록 했다. 또 지난달에는 항공 수요 급감으로 인해 직원 5천명가량을 해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는 SAS 인력의 40%에 해당하는 것이다. 최근 핀란드 항공사인 핀에어도 7월 한국을 비롯해 아시아를 오가는 노선 운항 재개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8 00:04 | YONHAP

  • 뉴욕증시, 경제 재개 기대에도 미·중 갈등 우려 혼조 출발

    ... 미국을 비롯해 각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봉쇄를 풀고 경제 정상화에 시동을 걸었다. 경제 활동의 범위가 차츰 넓어지는 가운데, 아직 코로나19의 심각한 재유행은 나타나지 않으면서 투자 심리도 살아난 상황이다. 항공사와 크루즈선사 등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았던 기업들의 주가 상승 폭이 크다. 반면 그동안 비교적 큰 폭 오른 주요 기술 기업 주가는 약세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각국 정책 당국의 추가 부양책 기대도 시장을 떠받치는 요인이다. ...

    한국경제 | 2020.05.27 23:24 | YONHAP

  • thumbnail
    중국 민항국 "코로나19 위험 통제되면 국제선 증편 고려"

    ... 중국신문사에 따르면 리젠(李健) 민항국 부국장은 현재 국제적인 코로나19 상황이 복잡하며 항공 국제선에 불확실성이 여전하다고 말했다. 리 부국장은 다만 "시장에 수요가 있어 민항국은 해외 유입을 효과적으로 통제한다는 전제하에 항공편을 적절히 늘리는 방안을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은 코로나19 해외 역유입을 막기 위해 지난 3월 말부터 국제선 여객기 운항을 대폭 감축했다. 항공사당 1개 노선에서 주 1회씩만 운항할 수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7 21:43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장기화에 조금씩 날개 펴는 중동 항공사

    항공수요 조기 회복엔 회의적 유럽, 아프리카, 아시아를 잇는 '허브' 역할을 하는 중동의 대표적 항공사들이 운항을 서서히 재개하려는 움직임이다. 중동 지역 항공사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두 달 이상 여객 운항을 일시 중단했으나 이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경영상황이 급속히 악화해 마냥 끝나기만을 기다릴 수 없는 처지가 됐기 때문이다. 카타르 국영 카타르항공은 다음달부터 운항 노선수를 현재 30여곳에서 80곳으로 늘린다고 ...

    한국경제 | 2020.05.27 17:43 | YONHAP

  • thumbnail
    '투자 귀재' 워런 버핏 감각 잃었나…미 항공주 급등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직격탄을 맞은 미국 항공 기업의 주가가 급등세를 보이면서 최근 항공주 손절매 결정을 내린 워런 버핏 버크셔 해서웨이 회장의 명성이 또다시 흔들리고 있다. 26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항공사 주식은 경제 재개에 따른 항공 수요 회복 기대감에 동반 급등했다. 예컨대 유나이티드항공의 지주회사인 UAL의 주가는 전날보다 16.29% 올랐고 델타항공(13.04%), 제트블루(14.34%), 사우스웨스트(12.64%) 등도 두자릿수의 ...

    한국경제 | 2020.05.27 16: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