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 / 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차기 선주협회장 `여걸` 등장하나..

    국내 해운사들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한국선주협회의 새로운 수장이 이르면 연내 결정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출범 반세기 만에 최초로 여성 회장이 나올 것이란 전망이 우세해 관련 업계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성민 기자입니다. 금녀의 문으로 불리던 해운업계 수장 자리에 최초로 여성 회장이 나올 전망입니다. 내년 1월 임기를 마치는 이종철 현 선주협회장이 연임의사를 연거푸 고사하면서 차기 협회장 자리에 최은영 한진해운 회장과 현대그룹 회장이 ...

    한국경제TV | 2012.10.08 00:00

  • thumbnail
    현정은ㆍ최은영 '해운 여걸'이 주도…글로벌 불황 해법 찾는다

    25개 글로벌 정기 컨테이너 선사들의 협의체인 '박스클럽' 회의가 12년 만에 한국에서 열린다. 주요 선사들의 CEO(최고경영책임자)들이 방한할 예정이며,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최은영 한진해운 회장이 만찬을 주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두 번째 한국에서 회의 14일 국토해양부와 해운업계에 따르면 세계 컨테이너 최고경영자 모임(International Council of Containership Operators)은 하계 정기 모임을 다음달 20일 ...

    한국경제 | 2011.08.14 00:00 | 박동휘

  • thumbnail
    [CEO투데이] "남들 안티에이징 고민할 때 저는 안티 파이러시 생각뿐이죠"

    ... 저는 한 가지 걱정을 더 했는데 바로 안티 파이러시(Anti Piracy),해적 걱정이었습니다. " 최은영 한진해운 회장의 당당한 목소리가 마이크를 타고 흐르자 강연장을 메운 400여 청중 속에서 웃음이 터져 나왔다. 지난 4월 ... 걱정이었다"며 지난 4월의 한진텐진호 피랍 사건을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 회장은 "텐진호 사건이 해결된 뒤 '해운여걸,해적을 퇴치하다'는 기사에 어느 여고생이 '멋지다. 21세기에 해적을 퇴치한 여자가 대한민국에 있다니…'라는 ...

    한국경제 | 2011.07.29 00:00 | 조재희

  • '해운여걸' 최은영 회장, 해적으로부터 선원 구했다

    최은영 한진해운 회장(49) 회장이 피랍 위기에 처한 한진해운 소속 선원들을 구했다. 21일 새벽 최회장은 한진텐진호가 해적의 공격으로 일촉즉발의 상황에 몰렸다는 보고를 받았다. 최회장은 보고를 받은 즉시 공항으로 향하던 차를 돌려 비상상황실로 향했다. 이날 최회장은 경남 거제 삼성중공업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1만TEU급 컨테이너선 '한진차이나' 명명식장에 가기 위해 김포공항으로 향하던 길이었다. 이 선박은 한진해운이 발주한 5척의 1만TEU급 ...

    한국경제 | 2011.04.22 00:00 | jan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