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코노미TV] 상업용 부동산 침체는 이제 시작…기다릴수록 싸진다

    ... 후퇴하면서 나라들 간 사이가 안 좋거든요. 지금 전 세계적으로 공급과잉이 있는 비즈니스는 비슷한데 내가 우리 기업을 날리면 다른 나라 기업이 수혜를 보는 경우도 있습니다. 과거 우리나라 한진해운이 법정관리에 들어갔을 때 전 세계 해운주 주가가 다 올랐어요. 해운업이 공급과잉인데 세계 7대 선사가 없어지니까 주가가 오른 것이거든요. 이런 점에서 보면 지금은 공정하게 시장에서 경쟁한다는 논리가 미·중 무역분쟁을 계기로 완전히 후퇴했거든요. 그래서 어느 ...

    한국경제 | 2020.04.10 16:35 | 장경영

  • thumbnail
    [주코노미TV] "현금 비중 높여 다음에 올 더 큰 기회 노려야"

    ... 후퇴하면서 나라간의 사이가 안 좋거든요. 지금 전 세계적으로 공급과잉이 있는 비즈니스는 비슷한데 내가 우리 기업을 날리면 다른 나라 기업의 수혜를 보는 경우도 있습니다. 과거의 우리나라 한진해운이 법정관리 들어갈 때 전 세계 해운주 주가가 다 올랐어요. 해운업이 공급과잉인데 세계 7대 선사가 없어지니깐, 주가가 오른거거든요. 이런 점에서 보면 지금은 공정하게 시장에서 경쟁한다라고 하는 논리가 미중 무역 분쟁을 통해서 완전히 후퇴 했거든요. 그래서 어느 나라도 ...

    한국경제 | 2020.04.10 14:16 | 허란

  • thumbnail
    일본 증시 '코로나 충격' 지속…4거래일 연속 급락

    ... 1,568.06으로 마감했다. 닛케이신문은 이날 오후 1시 기준 도쿄 증시 1부 전 종목 가운데 90%가 넘는 1천993개 종목이 하락하는 등 전면적 약세 장세가 나타났다고 전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로 항공·해운주와 경기민감주의 낙폭이 두드러졌다. 전면적인 하락 장세를 반영해 일본 증시의 공포지수로 불리는 변동성지수(VI)는 이날 장중 1년 2개월 만에 처음으로 30을 웃돌기도 했다. 일본 공영방송 NHK 집계에 따르면 26일 오후 10시 ...

    한국경제 | 2020.02.27 15:36 | YONHAP

  • thumbnail
    무역분쟁 피해주→수혜주? 내년 조선·운송·반도체 실적 '맑음'

    ... 대형항공사(FSC)가 부진한 가운데 일본 수요 공백이 발생하면서 저비용항공사(LCC)도 함께 부진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 연구원은 "여기에서 투자 역발상 기회를 찾을 수 있다"며 "내년에는 글로벌 교역량의 반등이라는 관점에서 항공·해운주 비중 확대가 합리적일 것"이라고 제안했다. 이와 함께 우리 경제를 이끄는 반도체 및 관련 장비 업종(129.8%) 역시 내년 실적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내년 반도체 가격 반등과 5세대 이동통신(5G) 관련 투자 확대 ...

    한국경제 | 2019.12.16 06:23 | YONHAP

  • thumbnail
    IMO2020 시행 앞둔 지금…수혜 기대되는 조선, 해운주 담아볼까?

    선박의 오염물질 배출을 제한하는 강력한 국제 규제인 IMO2020이 내년 1월부터 시행됨에 따라 침체기를 겪고 있던 조선과 해운업종이 살아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조선업은 친환경 선박 교체 수요 증가 수혜가 예상되며 해운은 일시적 공급 부족에 따른 운임단가 상승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시장에 변화를 일으킬 수 있는 강력한 국제 규제의 등장으로 관련주들이 새로운 변곡점을 맞이할 수 있는 만큼, 여기서 투자 아이디어를 얻는 것도 좋은 ...

    한국경제 | 2019.12.09 13:15

  • thumbnail
    강력한 해양 환경규제 실시…조선, 해운주 살아나나?

    선박의 오염물질 배출을 제한하는 강력한 국제 규제인 IMO2020이 내년 1월부터 시행됨에 따라 침체기를 겪고 있던 조선과 해운업종이 살아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조선업은 친환경 선박 교체 수요 증가 수혜가 예상되며 해운은 일시적 공급 부족에 따른 운임단가 상승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시장에 변화를 일으킬 수 있는 강력한 국제 규제의 등장으로 관련주들이 새로운 변곡점을 맞이할 수 있는 만큼, 여기서 투자 아이디어를 얻는 것도 좋은 ...

    한국경제 | 2019.12.06 13:15

  • thumbnail
    강력한 해양 환경규제 실시…조선, 해운주 살아나나?

    선박의 오염물질 배출을 제한하는 강력한 국제 규제인 IMO2020이 내년 1월부터 시행됨에 따라 침체기를 겪고 있던 조선과 해운업종이 살아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조선업은 친환경 선박 교체 수요 증가 수혜가 예상되며 해운은 일시적 공급 부족에 따른 운임단가 상승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시장에 변화를 일으킬 수 있는 강력한 국제 규제의 등장으로 관련주들이 새로운 변곡점을 맞이할 수 있는 만큼, 여기서 투자 아이디어를 얻는 것도 좋은 ...

    한국경제 | 2019.12.06 13:15

  • "팬오션, BDI 9년래 최고치…3분기 실적에 훈풍"-하나

    하나금융투자는 2일 팬오션이 급등 중인 벌크선 운임지수(BDI)를 바탕으로 올 3분기 실적을 개선할 것으로 전망했다. 원·달러 환율 상승도 실적에 긍정적인 요인이라는 평가다.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6500원을 유지했다. 해상운송 업황을 보여주는 BDI는 9년래 최고 수준으로 올라섰다. BDI는 지난 7월 중순 2191포인트를 기록한 후 단기 조정에 들어갔다. 반등세는 8월 중순부터 나타나기 시작해 8월 30일...

    한국경제 | 2019.09.02 08:16 | 김은지

  • thumbnail
    해운株 반등하나…운임지수 5년 만에 최고

    ... 설치와 연료 탱크 청소가 집중되면서 4분기로 갈수록 선박 가동률이 낮아질 수 있다”며 “운임 상승을 우려한 일부 화주의 선제적인 원자재 수요도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비용 증가 우려에 따른 해운주의 최근 주가 부진이 과도했다는 분석이다. 엄경아 신영증권 연구원은 “유가 상승에 따른 수익성 저하 우려가 과도하다”며 “공급과잉 우려가 작은 가운데 늘어나는 비용 요인은 운임을 높이는 계기가 될 수 ...

    한국경제 | 2019.08.29 17:28 | 김기만

  • thumbnail
    2Q 예상 영업이익률 증가 1위 해운주는 대한해운. 비결은?

    [한경탐사봇]한국 주식 시장의 해운사주 가운데 2분기 영업이익률 증가율 1위는 대한해운(005880)으로 조사됐다. 한경탐사봇의 탐색 결과 대한해운의 2분기 영업이익률은 13.2%로 전년비 20.88% 포인트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와이엔텍(067900)(11.27%)의 순이다. 대한해운은 에너지, 자원 전문 수송선사로서 주요사업으로 철광석, 천연가스, 원유 등의 원재료를 선박으로 운송하는 해상화물운송 및 해운대리점업을 영위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19.07.30 14:01 | 한경탐사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