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6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하반기 증시도 불투명…車·해운주로 공략"

    “한국은 높은 중국 의존도로 인해 미·중 무역분쟁의 최대 피해국이 될 전망입니다. 반도체 경기 둔화로 기업 이익도 세계 주요국 가운데 가장 취약할 것으로 보입니다. 하반기에도 상황 개선은 어려워 보이지만 자동차나 해운(벌크) 위주로 공략한다면 승산이 있습니다.”(김학균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 한국경제신문사가 지난 8일 광주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연 ‘2019 한경 주식투자 강연회’에서 증...

    한국경제 | 2019.06.09 18:21 | 임동률

  • thumbnail
    에쓰오일 등 정유株, 실적개선 가능성…LG화학 등 전기차 관련株, 반사이익 기대

    최근 국제 유가가 큰 폭으로 오르면서 정유주를 비롯해 조선·건설 등 유가 상승 수혜주들이 주목받고 있다. 전기자동차와 태양광 관련 업종도 고유가로 인한 반사이익을 누릴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반면 항공·물류업종 등은 원가 부담이 커져 실적 악화가 우려되고 있다. “에쓰오일, 주가에 모든 악재 반영” 국제 유가는 올 들어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 20일 배럴당 60달러(WTI 기준)를...

    한국경제 | 2019.04.14 16:14 | 김동현

  • thumbnail
    신조선가 턴어라운드? 조선해운주 저PER 1위는 삼강엠앤티

    ... 190으로 최고치를 찍은 이래 하락세였다. 조선주의 귀환은 주식 시장에 긍정적 시그널을 갖는다. 지구촌 시대에 글로벌 화물 이동의 80%를 담당하는 조선주가 양호하다는 것은 경기 전망을 밝게 한다. 이에 따라 저평가된 조선 해운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경탐사봇 알고리즘 분석결과 한국의 조선해운주 가운데 PER(주가수익배율)이 가장 낮은 종목은 삼강엠앤티(0.87배)였다. 이어 현대중공업(2.84배), 대우조선해양(3.50배) 등이 뒤를 이었다. 삼강엠앤티의 ...

    한국경제 | 2018.08.01 10:07 | 한경탐사봇

  • thumbnail
    "탐사봇 알짜 정보 이용하세요"…한경닷컴 버핏연구소 '한경탐사봇' 서비스

    ... 클락슨 지수 등 다양한 지표 분석을 통해 최고 혹은 최저를 기록한 종목이 선별되면 자체 알고리즘의 분석과 해설을 거쳐 '인간 기자'와의 협업을 통해 기사가 생산된다. 이날 제공될 ‘신조선가 턴어라운드? 조선해운주 저PER 1위는 삼강엠엔티’ 기사가 여기에 해당한다. 이 기사는 클락슨 신조선가 지수가 지난해 3월 저점(121포인트)을 찍은 이후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는 사실을 바탕으로 작성됐다. 클락슨 신조선가 지수는 영국의 ...

    한국경제 | 2018.08.01 08:30 | 김소현

  • 5일 해운재건계획 발표… 해운·조선株 닻 올리나

    올 들어 부진을 면치 못하던 해운주가 정부의 대규모 지원책 발표를 앞두고 기지개를 켜고 있다. 국내 선사의 선박 발주로 조선업종이 반사이익을 볼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정부는 5일 열리는 관계장관회의에서 ‘한국 해운재건 5개년 계획’을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해운재건 계획은 지난 2월께 나올 예정이었지만 자동차와 중소형 조선사 구조조정 등 현안이 불거지면서 발표가 미뤄졌다. 업계는 이번 발표로 해운·조선업종에서 ...

    한국경제 | 2018.04.04 18:27 | 오형주

  • 신설법인 현황 (12월8일~12월14일)

    ... 1101호 (동교동,엘지팰리스빌딩) ▷유투어인터내셔널코리아(백성호·100·국내, 국외, 일반 여행업) 중구 무교로 28, 802호 (무교동,시그너스빌딩) ▷카리스오션(오태운·15·해운주선,화물 운송업) 노원구 마들로1길 44, 101동 104호 (월계동,서광아파트) ▷크루즈일번지(유병욱·300·국내외 관광 여행안내) 송파구 백제고분로 501, 707호 (방이동,청호오피스텔) ...

    한국경제 | 2017.12.15 09:11 | 조아란

  • thumbnail
    해운주, 표류하는데… 팬오션은 '나홀로 순항'

    ... 상승세’를 타고 있다. 12일 유가증권시장에서 팬오션은 50원(0.85%) 오른 5950원에 장을 마쳤다. 팬오션은 최근 한 달간 22.47% 오르며 뚜렷한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현대상선 대한해운 등 다른 해운주들이 하반기 들어 33.78%, 40.68% 하락하며 투자자들의 애를 태우고 있는 것과 대조적이다. 팬오션이 최근 상승세를 타는 데엔 내년에 벌크선사를 중심으로 업황이 개선될 것이란 기대가 가장 크게 영향을 미쳤다는 게 증권업계의 ...

    한국경제 | 2017.12.12 17:29 | 홍윤정

  • "증시 주도주, IT서 소비·산업재로 옮겨갈 것"

    ... 몰렸다. 경기 호조로 공장 가동률이 올라가고 원자재 등 물가 상승 압력이 높아지면서 소비와 투자가 촉진돼 나타난 결과라는 게 박 연구원의 설명이다. 소비재 중에서는 유통과 자동차업종의 선전이 돋보였다. 산업재 중에서는 항공 및 해운주를 포함하는 운송업종뿐 아니라 조선업종의 주가 상승률이 높았다. 박 연구원은 “올해 IT를 중심으로 한 대형주가 증시를 주도했지만 앞으로는 저평가돼 있는 조선과 운송, 자동차, 유통주가 유망하다”며 “경기 ...

    한국경제 | 2017.12.04 17:37 | 윤정현

  • 호재 많았지만…힘 못쓴 코스피

    ... 팔았다. 장 초반엔 원·달러 환율 하락이 유가증권시장에 호재로 작용했다. 해외에서 원료를 수입하는 아시아나항공(상승률 11.26%) 대한항공(5.48%) 등 항공주와 팬오션(6.21%) 대한해운(4.40%) 등 해운주가 수익성이 좋아질 것이란 기대에 강세를 보였다. 그러나 주가가 많이 오른 종목을 중심으로 기관투자가들의 차익실현 매물이 쏟아졌다. 이날 하락에도 불구하고 전문가들은 “한국 증시가 튼튼한 펀더멘털(기초체력)을 바탕으로 ...

    한국경제 | 2017.11.17 17:29 | 홍윤정

  • thumbnail
    음식료·항공주 '맑음'…자동차·해운주 '흐림'

    달러화와 엔화 가치가 뚝뚝 떨어지고 있다. 지난달 초 1140원대였던 원·달러 환율은 7일 1110원대로 내려가면서 연중 최저치를 경신했다. 원·엔 환율도 이날 100엔당 975원44전(오후 3시30분 기준)으로 마감해 올 들어 가장 낮은 수준으로 떨어졌다. ‘달러 재테크’에 나섰던 투자자들은 비상이 걸렸다. 약(弱)달러는 국내 증시에도 큰 영향을 미친다. 원자재 수입 비중이 높은 식음료&middo...

    한국경제 | 2017.11.07 17:37 | 최만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