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61,8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블링컨, 아프간 민간인 오폭 의혹에 "사망자 누군지 몰라"

    ...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사망자가 누구인지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14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악시오스에 따르면 블링컨 장관은 이날 상원 외교위원회에서 랜드 폴(공화·켄터키) 상원의원으로부터 "바이든 행정부가 드론 공습한 남성이 구호요원이었나 아니면 IS-K(이슬람국가 호라산) 첩보원이었나"라는 질문을 받았다. 블링컨 장관은 "우리가 이를 검토 중이기 때문에 나는 알지 못한다"고 답했다. 폴 상원의원은 이에 대해 "누군가를 프레데터 ...

    한국경제 | 2021.09.15 15:35 | YONHAP

  • thumbnail
    "이들은 누구인가"…아프간 난민 반대 부추기는 트럼프 측근들

    ... 중간 선거를 앞두고 공화당 내 아프가니스탄 난민 반대 정서에 불을 붙이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14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전 대통령의 초강경 정책의 기조를 세운 스테판 밀러는 아프간 난민 문제와 관련, "바이든 행정부의 전반적 난민 정책에 대한 반대를 분명히 해야한다고 의회에 강조해 왔다"고 말했다. 블루칼라 노동자를 중심으로 트럼프 전 대통령의 탄탄한 우군 확보에 확실한 공을 세운 난민 정책을 그대로 유지하며 난민 유입에 따른 혼란을 부각시켜 ...

    한국경제 | 2021.09.15 15:09 | YONHAP

  • thumbnail
    외신,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 긴급보도…"무기고 강화 시험"

    "북, 미와 핵협상 교착상태 속 바이든 행정부 대화제의 거부" 왕이 중국 외교부장 방한 와중 이뤄진 점에도 주목 북한이 15일 오후 중부 내륙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하자 주요 외신들은 관련 소식을 긴급 보도했다. AP와 AFP, 로이터, 블룸버그 통신 등은 한국 합동참모본부와 일본 해상보안청 등을 인용해 북한의 미사일 발사 소식을 전했다. 외신들은 이번 탄도미사일 발사가 지난 13일 북한이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에 성공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9.15 14:40 | YONHAP

  • thumbnail
    전북서 코로나19 25명 추가 확진…전주 유흥업소발 누적 33명

    ... 33명으로 늘었다. 전주 홀덤펍과 관련해 1명이 자가격리 중 확진돼 누계는 8명이 됐다. 군산에서는 외국인 노동자 2명이 양성으로 나왔고, 완주 1명은 고교생이다. 이로써 도내 누적 확진자는 3천903명으로 늘었다. 조봉업 전북도 행정부지사는 이날 대도민 호소문을 통해 "명절 고향 방문을 기약했던 출향 도민들께 송구하지만 고향 방문을 자제하고, 고향을 사랑하고 그리워하는 만큼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잘 지켜주길 당부한다"고 호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5 13:39 | YONHAP

  • thumbnail
    "무엇이든 할 수 있다"…에디슨도 울고 갈 '테슬라의 비밀병기' [실리콘밸리 나우]

    ... 안되는 주가를 기록 중인 건 투자자들이 '실적보다 미래에 대해 베팅했다' 이렇게 볼 수 있습니다. 물론 지난해 처음으로 영업이익이 흑자로 전환해 2조원 넘는 이익을 낸 것도 긍정적으로 꼽히고요. 그 다음으론 바이든 행정부의 친환경차 확대 정책을 꼽을 수 있습니다. 지난달 5일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030년까지 미국에서 판매되는 신차의 50%를 친환경차로 재편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습니다. 이렇게 되면 당연히 미국 전기차 시장의 약 80%를 차지하고 ...

    한국경제 | 2021.09.15 12:46 | 실리콘밸리=황정수

  • thumbnail
    탄소 다음은 메탄…美·EU, 2030년까지 배출량 30% 줄이는 협정 추진

    ... 정유회사들에 미치는 영향이 클 전망이다. 원유, 천연가스의 시추 및 저장, 수송 과정에서 메탄 누출량이 상당하기 때문이다. 농업, 폐기물 처리 산업 등도 메탄 배출량이 상당한 업종으로 꼽힌다. 미국의 경우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에서 메탄 배출 규제를 대폭 완화한 상태다. 바이든 대통령은 온실가스 배출원을 엄격하게 규제하겠다는 공약을 내걸었으며 미 환경보호청(EPA)은 조만간 메탄 관련 규제를 강화할 예정이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

    한국경제 | 2021.09.15 10:47 | 이고운

  • thumbnail
    부시·클린턴·오바마…미 전 대통령들 아프간 난민 돕는다

    ... 웰컴닷유에스는 "새로운 아프간 이웃들의 재정착에는 전국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며 "너무 많은 분열의 시기에 이것이 공동의 목적을 위한 우리의 기회임을 일깨워주려 전직 대통령 셋과 전 대통령 부인 셋이 리더로서 합류했다"고 적었다. 부시 행정부 관리 출신인 존 브리지랜드 공동 의장은 미국인들이 기부를 하거나 에어비앤비를 통해 집을 빌려주는 등 난민 정착을 돕고 싶을 때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단일 창구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시 대통령 부부는 성명에서 "수천 ...

    한국경제 | 2021.09.15 10:35 | YONHAP

  • thumbnail
    Premium 빨라진 전기차 전환...'군비 경쟁' 불붙었다

    ... 전기차 양산 시점, 생산 규모, 투입 차종에 대해 다각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대차의 1~7월 미국 판매량 중 친환경차는 6.4% 수준이다. 2030년까지 신차의 절반을 전기차로 전환하라는 조 바이든 미 행정부의 행정명령에 맞추려면 투자 시점을 앞당기고 규모도 늘려야 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GM과 포드는 전기차 투자를 계속 확대하고 있다. GM은 2025년까지 350억 달러, 포드는 300억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발표했다. 스텔란티스는 ...

    한국경제 | 2021.09.15 06:02 | 김형규

  • thumbnail
    '미국 정국 풍향계' 캘리포니아 주지사 주민소환 투표 실시

    개빈 뉴섬 주지사 '운명의 날'…여론 조사상 지사직 유지 관측 소환 찬반 표 차도 관전 포인트…공화당 후보는 '선거사기' 주장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의 정국 운영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캘리포니아 주지사 주민소환 투표가 시작됐다. 미국 캘리포니아 유권자들은 14일(현지시간) 민주당 소속 개빈 뉴섬 현 주지사의 퇴출 여부를 결정하는 투표를 진행한다고 AP 통신 등이 보도했다. 주민소환 투표는 이날 오후 8시에 마감한다. 2천200만 명 유권자 ...

    한국경제 | 2021.09.15 05:54 | YONHAP

  • thumbnail
    "미 합참의장, 트럼프 전쟁할까봐 대선 전후로 중국에 전화"

    ... 검토하면서 대통령이 명령을 내릴 수 있지만 자신도 관여해야 한다고 분명히 했다. 한편 밀리 의장은 아프가니스탄 문제에 관해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공손한 접근법을 취했다고 이 책은 적었다. 철군론자인 바이든 대통령은 버락 오바마 행정부의 부통령 시절부터 군이 아프간 철수를 막고 있다는 비판적 인식이 매우 강했다. 밀리 의장은 합참 인사들에게 "절대 대통령의 진로를 막으려 하지 말라. 항상 그에게 결정의 여지를 줘야 한다"며 "여러분은 50년간 워싱턴에 있었던 노련한 ...

    한국경제 | 2021.09.15 04: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