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울시장 출마 허경영, 경기도에 종교법인 설립허가 신청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가 최근 자신의 거처이자 대규모 강연시설인 경기 양주시 내 하늘궁에 대해 종교법인 설립 허가를 신청했다. 경기도는 지난 19일 하늘궁 측이 대리인을 통해 허경영 대표를 대표자로 한 비영리 종교법인 '하늘궁 유지재단'의 설립허가 신청서를 냈다고 23일 밝혔다. 앞서 하늘궁 측은 설 연휴 전에 1차 서류를 가져와 종교 법인 설립을 신청하려 했으며, 서류를 보완한 뒤 지난 19일 재차 ...

    한국경제 | 2021.02.23 09:45 | YONHAP

  • thumbnail
    [데스크 칼럼] '포비드21' 확산세가 심상찮다

    ... ‘돈 풀기’도 점입가경이다. 박 전 장관이 ‘소상공인 5000만원 무이자 대출’을 공약하자 나경원 전 의원은 ‘신혼부부 1억원 보조금’으로 맞받아쳤다.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이냐”는 말까지 나왔다. 부산이라고 다를 게 없다. 여야는 가덕도신공항특별법 처리에 한목소리다. 10조원을 웃도는 건설비에도 예비타당성조사는 면제다. 국민의힘은 한·일 해저터널 건설을 제안했다. 건설비만 100조원 ...

    한국경제 | 2021.02.17 17:29 | 서정환

  • thumbnail
    설 민심 잡고 1위 굳히기?…이재명 연일 '기본소득' 설파(종합)

    ... 예비후보에 대해서는 "국민들의 정치의식 수준이 저질 정치인의 감언이설에 속아 국가재정이나 실현 가능성 고려 없는 지원금에 환호할 수준이라면, 이 나라는 이미 공중부양하는 모 인사가 한참 전에 대통령이 되고도 남았을 것"이라며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에 빗대 비판했다. '공공조달시장을 조달청이 독점하면서 범죄적 폭리를 취하고 있다'는 자신의 주장에 대해 "범죄적 폭리의 근거가 무엇인지 공개하라"는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에게는 "그런 객관적 사실에 관한 것은 직접 찾아보시거나 보좌진에게 ...

    한국경제 | 2021.02.10 20:33 | YONHAP

  • thumbnail
    원희룡, 이재명 기본소득론에 "약장수 같아…허경영식 선동"

    ... 52조원이라며 "전국민 실업보험에 3∼4조원이 더 필요해 하니 마니 이러는데 52조라고요?"라고 반문했다. 그는 '불가능을 가능케 하는 게 정치'라는 이 지사의 주장에 대해서도 "허경영이 그렇게 얘기한다. 왜 1억원씩은 안 주나"라며 "이것은 소득주도성장의 허경영식 선동 판"이라고 지적했다. 경기도민에게 지급되는 10만원 재난지원금에 대해서는 "무차별 N분의 1로 뿌리는 지원"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2.10 14:28 | YONHAP

  • thumbnail
    원희룡 "이재명 기본소득은 '허경영식 선동'"

    원희룡 제주도지사( 사진 )는 10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주도하는 기본소득에 대해 '허경영식 선동 정치'라며 비판을 쏟아냈다. 결혼·출산에 1억원가량 이자 지원을 하겠다고 공약한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도 비판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이재명 지사 하겠다는 기본소득에는 1년 52조원이 든다. 큰 길은 기본소득이냐, 복지국가 강화...

    한국경제 | 2021.02.10 10:09 | 조준혁

  • thumbnail
    吳 "실무 몰라 헛공약" 羅 "애들 점심값 안주려"(종합)

    ... 후보에게 화살이 집중되는 모습이다. 서울에 토지임대부 공공주택을 매년 1만호씩 공급하고 여기에 입주하는 청년과 신혼부부에게 1억원대 대출 이자를 지원하겠다는 나 후보의 부동산 공약이 도화선이 됐다. 지난 주말 나 후보를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에 빗대 '나경영이냐'고 비난한 오신환 후보는 9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처음 들었을 때 굉장히 황당하고, 뜯어보면 이상한 측면이 있어서 (나경영이라고) 말씀드린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별도 입장문을 통해 "연간 고정예산 3천600억원이면 ...

    한국경제 | 2021.02.09 17:06 | YONHAP

  • thumbnail
    吳 "실무 몰라 헛공약" 羅 "애들 점심값 안주려 직 걸어"

    ... 후보에게 화살이 집중되는 모습이다. 서울에 토지임대부 공공주택을 매년 1만호씩 공급하고 여기에 입주하는 청년과 신혼부부에게 1억원대 대출 이자를 지원하겠다는 나 후보의 부동산 공약이 도화선이 됐다. 지난 주말 나 후보를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에 빗대 '나경영이냐'고 비난한 오신환 후보는 9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처음 들었을 때 굉장히 황당하고, 뜯어보면 이상한 측면이 있어서 (나경영이라고) 말씀드린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반값 아파트라 불리는 토지임대부 아파트에 ...

    한국경제 | 2021.02.09 15:07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서울시장 후보 공약 뭐길래…나경영이 되어도 좋다?

    ... 응수했다. 앞서 '나경영' 논란은 같은 당 오신환 예비후보로부터 시작됐다. 그는 나 예비후보가 토지임대부주택에 입주한 신혼부부와 청년 등에게 1억1700만 원 상당의 이자를 지원하겠다는 공약을 내건 것을 두고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의 말처럼 '황당한 공약'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나경원 예비후보는 "토지임대부주택을 구입하는 청년 그리고 신혼부부에게 이자 지원 혜택을 드린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청년이 ...

    키즈맘 | 2021.02.09 14:53 | 현영희

  • thumbnail
    나경원 "미래세대 위해서라면 '나경영'도 좋다"

    ... 국민의힘의 나경원 서울시장 경선후보는 9일 "미래세대를 위해서 나경영이 돼도 좋다"고 말했다. 나 후보는 이날 CBS라디오 인터뷰에서 자신의 '1억원대 결혼·출산 보조' 공약을 두고 같은 당 오신환 후보가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이냐"고 비판한 데 대해 이같이 말했다. 오히려 서울시장 재선에 성공하면 더 많이 지원하겠다고 했다. 나 후보는 "지금 공약은 서울시 예산의 100분의 1 정도 쓰는 것"이라며 "불필요한 예산을 걷어내고 바로 잡으면 더 많은 신혼부부와 ...

    한국경제 | 2021.02.09 10:00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미래 위해서라면 '나경영'도 좋아…당선시 더 줄 것"

    '청년 신혼부부에게 최대 1억1700만원 지원'공약을 발표 했다가 '나경원이 아니라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이냐'는 비아냥을 들었던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는 9일 "당선되면 더 드리고 싶다"라고 맞섰다. 나경원 예비후보는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진행자가 "나경영이냐, 아니냐"고 묻자 "미래세대를 위한 것이라면 ...

    한국경제 | 2021.02.09 09:55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