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7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부총질? 정책검증?…거칠어지는 국민의힘 경선

    ... 예비후보의 기세도 만만치 않다. 본경선 진출을 확정하기 무섭게 네거티브전에 올라타며 '양강구도론' 뒤집기를 시도하고 있다. 오신환 후보는 나 후보의 부동산 대출 지원 공약에 실효성이 없다며 '나경영'(결혼수당 1억 원을 공약한 허경영 후보에 빗댐)이라고 하고, 조 후보는 '2011년 선거, 10개월 전 총선에서 심판받았다'며 나경원·오세훈 후보를 동시 저격했다. 달아오르는 집안싸움에 국민의힘의 속내는 복잡하다. 내부 신경전이 과열되다 보면 본선 경쟁력에 생채기를 ...

    한국경제 | 2021.02.08 11:41 | YONHAP

  • thumbnail
    서울시장 후보 비방전에…김종인 "당에 미칠 영향 생각하라"

    ... 생각하면서 경쟁하라"고 지적했다. 최근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 간 경쟁이 과열되며 비방전 양상으로 흐르고 있는 상황을 비판한 것이다. 나경원 전 의원의 신혼부부 1억1700만원 지원 공약에 대해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이라고 비판했던 오신환 전 의원은 이날도 이 공약을 겨냥해 "얼핏 들으면 황당하고 자세히 보면 이상한 부분들이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나 전 의원의 해명이 이해가 되지 않는 게 반값아파트에 ...

    한국경제 | 2021.02.08 10:56 | 고은이

  • thumbnail
    "나경영이냐" 신조어까지…국민의힘 경선 '신경전' 가열

    ... 바뀌었다"며 "그동안 꾸준히 의정활동을 해왔고, 국정경험이 풍부한 내가 (2011년 8월 서울시장 사퇴 후) 10년을 쉰 분보다는 잘하지 않을까"라고 했다. 오신환 예비후보는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이라는 신조어를 만들었다. 나경원 예비후보가 청년 신혼부부에게 1억1700만원의 보조금 혜택을 주겠다고 공약하자 "황당한 공약"이라며 "나경원인가, 나경영인가"라고 비판했다. 나경원 ...

    한국경제 | 2021.02.08 10:49 | 조준혁

  • thumbnail
    '결혼·출산 1억' 나경원 저격한 박영선 "돈 준다고 애 낳나"

    ... 추구하기 위해서 가는 것인데 그 도시의 삶을 행복하게 해주고 또 출산해서 아이를 더 기르기 쉽게 해주고 이런 방식으로 접근을 해야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나경원 예비후보의 공약이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이라며 비판을 받고 있다"는 진행자의 질문에 "비판받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결혼, 출산이라는 문제는 기본가치가 행복이라는 것이 들어가야 되는 것"이라며 "시에서 돈을 준다고 해서 결혼하거나 ...

    한국경제 | 2021.02.08 10:35 | 조준혁

  • thumbnail
    나경원 "신혼부부에 1억 보조금" 공약에…오신환 "나경영이냐", 羅 "조롱 말라"

    ... 당선되면 신혼부부에게 최대 1억1700만원가량을 지원하겠다고 공약한 것을 비판한 것이다. 오신환 전 의원도 전날 “나 전 의원이 황당한 공약을 했다”며 “나경원인가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인가”라고 꼬집었다. 오 전 의원은 “저출산 대책도 좋지만 현실성 있는 주장을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에 나 전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공약을 꼼꼼히 살펴보고 합리적인 ...

    한국경제 | 2021.02.07 17:22 | 고은이

  • thumbnail
    羅, '나경영이냐' 오신환에 충고 "품격 잊지마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나경원 후보가 7일 자신의 공약을 두고 '나경영(나경원+허경영)이냐'고 공격한 오신환 후보의 태도를 비판했다. 나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비판은 할지언정 비난은 삼가야 한다. 지적은 좋지만, 조롱은 옳지 않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약의 구체적인 내용조차 살펴보지 않고 프레임을 씌우려는 정치 공세로는 게임은 바뀌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오 후보가 스스로 '게임 체인저'가 되겠다는 구호를 들고 나온 것을 ...

    한국경제 | 2021.02.07 15:25 | YONHAP

  • thumbnail
    신혼부부에 `1억1,700만원` 나경원 공약에 오신환 "나경영이냐"

    ... 혜택을 주겠다"고 밝힌 데 대해 "황당한 공약"이라고 비판했다. 오 후보는 `나경원인가 나경영인가`라는 제목의 입장문에서 "대충 계산해도 5조원은 족히 소요될 예산을 어떻게 마련할 셈인가"라고 반문했다. 나 후보가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처럼 "현실성 없는 황당한 공약"을 내놨다는 주장이다. 나 후보는 공약 이행을 위해 연간 3,600억원의 고정 지출이 발생하게 된다며 "서울시 전체 예산의 100분의 1도 안 되는 돈"이라고 반박했다. 나 후보는 "임기 2기에는 ...

    한국경제TV | 2021.02.06 17:02

  • thumbnail
    '1억 보조금' 나경원 공약에 오신환 "나경영인가"

    ...란 제목의 입장문을 내고 "현실성 없는 황당한 공약은 자중할 것을 요청한다"고 공세를 펼쳤다. 그는 "대충 계산해도 5조원은 족히 소요될 예산을 어떻게 마련할 셈인가"라며 나경원 후보가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표와 같이 현실성 없는 공약을 내놨다고 일침을 놨다. 이에 맞서 나경원 후보는 공약 이행을 위해서는 "연간 3600억원의 고정 지출이 발생하고, 이는 서울시 전체 예산의 100분의 1도 안 되는 돈"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2.06 16:52 | 오정민

  • thumbnail
    오신환 "나경영이냐" 나경원 "나이팅게일"…공약 설전(종합)

    ... 밝힌 데 대해 오 후보가 이날 "황당한 공약"이라고 비판하면서다. 오 후보는 '나경원인가 나경영인가'라는 제목의 입장문에서 "대충 계산해도 5조원은 족히 소요될 예산을 어떻게 마련할 셈인가"라고 반문했다. 나 후보가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처럼 "현실성 없는 황당한 공약"을 내놨다는 주장이다. 나 후보는 공약 이행을 위해 연간 3천600억원의 고정 지출이 발생하게 된다며 "서울시 전체 예산의 100분의 1도 안 되는 돈"이라고 반박했다. 나 후보는 "임기 2기에는 ...

    한국경제 | 2021.02.06 16:45 | YONHAP

  • thumbnail
    오신환 "나경영이냐" 나경원 "나이팅게일"…공약 설전

    ... "황당한 공약"이라고 비판하면서다. 오 후보는 '나경원인가 나경영인가'라는 제목의 입장문에서 "대충 계산해도 5조원은 족히 소요될 예산을 어떻게 마련할 셈인가"라고 반문했다. 나 후보가 국가혁명당 허경영 대표처럼 "현실성 없는 황당한 공약"을 내놨다는 주장이다. 이에 나 후보는 공약 이행을 위해 연간 3천600억원의 고정 지출이 발생하게 된다며 "서울시 전체 예산의 100분의 1도 안 되는 돈"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2.06 15: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