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2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정숙-멜라니아 수해복구 패션비교에…"저렇게까지 환심 사야하나"

    ... 작업을 도왔다. 일부 언론에서 김정숙 여사 사진이 보도되자 청와대는 "문의가 많아 알려드린다"며 김정숙 여사 사진과 봉사활동 내용을 공개했다. 노웅래 의원은 이를 언급하면서 "2017년 8월 텍사스에 허리케인 '하비'가 왔을 당시 하이힐 선글라스 패션으로 방문한 멜라니아 영부인이 떠오른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근식 교수는 13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노웅래 의원은) 평소 친문과 달리 온건하고 합리적인 ...

    한국경제 | 2020.08.13 11:51 | 조준혁

  • thumbnail
    김근식, 김정숙 여사 멜라니아에 비교한 노웅래에 "선거 급한 모양"

    ... 수해 복구 봉사활동 사진과 멜라니아 여사의 사진을 올리며 "김정숙 여사가 강원도 철원의 폭우 피해 현장을 비공개로 방문해 수해복구 봉사에 나온 것이 화제가 되고 있다"며 "지난 2017년 8월 텍사스 허리케인 하비가 왔을 당시 하이힐의 선글라스 패션으로 방문한 멜라니아 영부인이 떠오른다"고 했다. 김 교수는 “영부인 관련된 각종 구설수와 논란들, 드루킹 관련 경인선모임 응원 의혹, 5.18 기념식장에서 야당대표와 ...

    한국경제 | 2020.08.13 11:16 | 임도원

  • thumbnail
    "고무장갑 클래스가 달라"…與의원의 낯뜨거운 영부인 '찬가'

    ... 수해 복구 봉사활동 사진과 멜라니아 여사의 사진을 올리며 "김정숙 여사가 강원도 철원의 폭우 피해 현장을 비공개로 방문해 수해복구 봉사에 나온 것이 화제가 되고 있다"며 "지난 2017년 8월 텍사스 허리케인 하비가 왔을 당시 하이힐의 선글라스 패션으로 방문한 멜라니아 영부인이 떠오른다"고 했다. 그러면서 "수해 봉사 패션! 클래스가 다르네요!"라고 김 여사를 치켜세웠다. 노 의원의 페이스북 댓글에는 "우리 ...

    한국경제 | 2020.08.13 10:18 | 조미현

  • thumbnail
    2000弗 뚫은 금값 "더 간다"…코로나·약달러에 고공행진

    ... 1020원(1.31%) 오른 7만9000원에 장을 마쳤다. 더딘 경기 회복에 弱달러 겹쳐 초강세…월가 "金값 추가상승 여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가 지속되는 가운데 최고 등급 허리케인 이사이아스가 미국 뉴욕을 덮친 4일(현지시간) 글로벌 투자자들은 뉴욕상품거래소(COMEX)를 주목했다. 수요가 몰리며 국제 금값이 사상 처음으로 온스당 2000달러를 넘어섰기 때문이다. 같은 날 금보다 더 안전한 자산으로 인식돼온 미 ...

    한국경제 | 2020.08.05 17:19 | 조재길

  • thumbnail
    [영상] 싼샤댐 방류에 中이재민 한국 인구 육박…'붕괴설' 고조

    ... 형성되고 있어 중국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또 중국 기상당국에 따르면 남서부 스촨성부터 북서부 간쑤성에 이르는 지역에 앞으로 며칠간 집중호우가 내릴 것이며 보하이만 지역을 포함해 동부해안과, 산둥성, 장쑤성 등 일부 지역에는 허리케인급 강풍이 불 전망이다. 중국 당국은 93개의 강이 경고 수위 이상을 유지하고 있다며 유입되는 물이 급증하고 있어 싼샤댐을 정밀 감시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당국은 "현재의 홍수 상황이 여전히 심각해 긴장을 풀 ...

    한국경제 | 2020.07.24 11:58 | 강경주

  • thumbnail
    [천자 칼럼] 패닉바잉

    ... 게 불과 얼마 전이다. 사람들이 패닉바잉에 나서는 이유는 뭘까.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 심리학 교수인 스티븐 테일러는 공포와 불확실성을 첫째 이유로 꼽는다. 그는 패닉바잉이 통상적인 재난 대비와는 확연히 다르다고 설명한다. 허리케인이나 홍수에 대비하는 사람들에게는 공포가 있을지 몰라도 불확실성은 크지 않다. 대피요령, 구호물품 목록 등도 거의 매뉴얼화돼 있어서다. 반면 코로나 같은 재앙에는 공포 이외에 불확실성까지 더해진다. 패닉바잉이 나타나는 이유다. ...

    한국경제 | 2020.07.09 18:15 | 김선태

  • thumbnail
    주현미 "영탁 등 '미스터트롯' 후배들 실력 출중" 폭풍 칭찬

    트로트 레전드 주현미가 영탁 등 후배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 나는 싱어다'에 출연한 주현미는 특별히 눈에 띄는 후배가 있느냐는 질문에 그녀는 “영탁 씨도 있고, 워낙 이번에 실력이 출중한 사람들이 많이 나와서 정말 좋다”고 전했다. 약사 출신 1호 가수로도 유명한 주현미는 지금이라도 약국을 개업할 수 있느냐는 질문에 “졸업한 지 너무 오래돼서 기초적인 조제법은 ...

    연예 | 2020.06.29 17:50 | 김예랑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물류시스템 지하터널화, 개인화된 교통수단 필요”

    ...uo; 장기 침체를 겪을 수 있다”며 “과거의 잘못된 성장경로를 바로잡고 새로운 성장경로로 진입하는 전환적 뉴딜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유 원장은 “기후변화로 전염병, 대형 산불, 허리케인 등 대규모 재앙이 빈번해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를 극복하기 위해 그린뉴딜 중심의 경제 패러다임으로의 전환이 중요하고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그린리모델링과 재생에너지, 수소생산설비 확대, 전기차 등이 대표적인 ...

    한국경제 | 2020.06.04 15:53 | 최진석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 (16) 지방정부 지도자들이 미래를 보여준다

    ... 월스트리트저널 '포스트 코로나' 칼럼 전체 보기 https://www.hankyung.com/tag/포스트-코로나 과거 플로리다 주지사 시절 9·11 테러, 홍수 및 화재, 탄저병, 16개월 간 허리케인 8개와 폭풍 4개 등 다양한 상황에 직면했다. 위기는 학습할 수 있는 기회다. 위기를 겪으면서 담당자들은 점점 전문가가 됐고, 플로리다주의 대처 능력도 올라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은 전례 없는 위기다. 가족 ...

    한국경제 | 2020.04.05 08:00 | 김정은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 (12) 정부가 역할을 확대해야 한다

    ... 영웅들이 나왔다. 에릭 가세티 로스엔젤레스(LA)시장과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 마이크 드와인 오하이오주지사, JB 프리츠커 일리노이주지사, 그레첸 위트머 미시간주지사 등이다. 하지만 연방정부를 대신할 수 있는 리더십은 없다. 허리케인 '앤드루'가 발생했던 1992년으로 돌아가 보자. 44명의 사망자가 나오면서 연방재난관리처(FEMA)의 허술한 대응이 거센 비판을 받았다. 이후 정부는 변하기 시작했다. 1년 뒤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은 제임스 리 위트를 ...

    한국경제 | 2020.04.05 08:00 | 박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