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테러 영상 보며 스트레스 해소" 中대학생 당국에 체포

    ... 핑난(平南)현 공안은 대학생 허(何) 모 씨가 이러한 영상과 오디오 등 64편을 불법 소지하고 있음을 발견했다. 영상은 테러조직이 극단적 테러를 선전하는 내용이나 해외 분쟁지역에서 벌어진 살상 등을 다룬 폭력적 내용이었다. 공안은 허씨의 자택 컴퓨터에서 관련 영상들을 압수하는 한편 그를 체포해 추가로 조사하고 있다. 허씨는 지난해 하반기 온라인상에서 우연히 이러한 영상을 접한 후 호기심에 다운받기 시작했다. 그는 이 과정에서 중국의 온라인 통제를 우회해 해외 사이트 ...

    한국경제 | 2021.04.12 10:17 | YONHAP

  • thumbnail
    [#나눔동행] "밥 걱정하는 사람 없는 세상 되길" 30여 년 쌀 기부 이명구 씨

    ... 살던 하숙집 주인의 딸인 부인 허인자(67) 씨와 연을 맺어 제주에 정착했다. 하지만 신혼생활은 녹록지 않았다. 건설경기에 따라 이씨 회사에서 임금이 체불되는 일이 잦아진 탓이다. 당시 혼자 시장에 나가 근근이 건어물을 팔던 부인 허씨는 결국 남편에게 '건어물 장사를 본격적으로 해보자'고 제안했다. 그때부터 이씨 부부는 제주시와 서귀포, 모슬포 오일장을 돌면서 빈자리를 잡아 건어물을 팔기 시작했다. 빈자리가 없을 때는 허탕을 치고 온 날도 있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1.04.11 09:00 | YONHAP

  • thumbnail
    “등록금을 바로 세우겠습니다” 서울여대 등바위를 만나다

    ... 광경이 됐다. 한림성심대 간호학과에 재학 중인 허정윤(23) 씨는 현재 실습 횟수가 줄어 걱정이 크다. 코로나19 이전에는 개방된 실습실에서 자유롭게 연습을 하고 시험을 봤는데, 코로나19 이후 실전 경험이 부족해졌기 때문이다. 허씨는 ”실습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소모품 지원도 안 되는데 등록금이 같다는 건 이상하다. 학교가 등록금을 어떻게 사용하는지 궁금하다“며 등록금 동결에 대해 의아한 반응을 보였다. 대학에선 등록금 사용내역을 공개하고 ...

    한국경제 | 2021.04.08 09:24 | 이도희

  • thumbnail
    노래로, SNS로…'미얀마 민주주의' 응원하는 시민들

    ... 이어지는 가운데 개별 시민들의 움직임도 눈에 띈다. 미얀마어로 민주화 응원 노래를 부르는 작가 허은희(28)씨, 미얀마 현지 소식을 빠르고 생생하게 전하는 최진배(34)·녜인 따진(30)씨 부부도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나섰다. 허씨는 페이스북에서 'Korean Girl Loving Myanmar Songs'(미얀마 노래를 사랑하는 한국 소녀) 페이지를 운영한다. 그가 이달 11일 올린 미얀마 민중가요 'Kabar Ma Kyay Bu'(세상이 끝날 때까지) ...

    한국경제 | 2021.03.27 07:00 | YONHAP

  • thumbnail
    모친·아들 살해·장롱 유기…40대, 2심도 무기징역

    ... 것으로 반인륜적"이라고 지적했다. 재판부는 이어 "피고인이 조사 과정에서 범행을 인정하며 잘못을 뉘우쳤고, 피해자의 가족들이 피고인을 선처해주기를 희망하고 있다"면서도 "1심에서 선고한 무기징역이 타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판단했다. 허씨는 작년 1월 서울 동작구 자택에서 70대 어머니와 10대 아들을 살해한 뒤 시신을 장롱에 숨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모친에게 돈을 요구했다가 거절당하자 모친을 목 졸라 살해한 뒤 자고 있던 아들까지 살해한 것으로 조사됐다. ...

    한국경제 | 2021.03.18 10:34 | YONHAP

  • thumbnail
    집단탈북 허강일, 민변 변호사 '명예훼손' 경찰 고소

    ...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 모임(한변)은 3일 탈북자 허강일씨를 대리해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 소속 장모 변호사를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 서초경찰서에 고소했다고 밝혔다. 한변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허씨는 장 변호사가 지난해 5월 한 라디오에 출연해 망명 경위에 관해 설명한 인터뷰 중 명예를 훼손하는 허위사실이 있다고 했다"면서 "허씨를 대리해 지난달 26일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말했다. 허씨는 장 변호사가 당시 인터뷰에서 자신이 ...

    한국경제 | 2021.03.03 14:38 | YONHAP

  • thumbnail
    허경환 회사서 27억 빼돌린 동업자, 징역 3년6개월 불복 항소

    ... 실형을 선고받은 동업자가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다. 23일 법원에 따르면 허경환의 동업자이자 유통업 에이전트인 양모 씨는 전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김선일 부장판사)에 항소장을 냈다. 앞서 양씨는 2010∼2014년 허씨가 대표를 맡은 허닭에서 회사자금 총 27억3000여만원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됐다. 회사에서 감사 직책을 맡았던 양씨는 실제 회사를 경영하며 법인 통장과 인감도장, 허경환의 인감도장을 보관하면서 자금 집행을 좌우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

    한국경제 | 2021.02.23 19:04 | 김정호

  • thumbnail
    허경환 '허닭'서 27억 빼돌린 동업자, 징역 3년6개월 실형

    ...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김선일 부장판사)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유가증권 위조 및 행사 등 혐의로 기소된 양모(41) 씨에게 징역 3년 6개월과 벌금 1000만원을 선고했다. 양씨는 2010∼2014년 허씨가 대표를 맡은 허닭에서 회사자금 총 27억3000여만원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됐다. 회사에서 감사 직책을 맡았던 양씨는 실제 회사를 경영하며 법인 통장과 인감도장, 허씨의 인감도장을 보관하면서 자금 집행을 좌우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

    한국경제 | 2021.02.18 07:41 | 조아라

  • thumbnail
    허경환, 동업자 27억 횡령 실형 심경 [전문]

    ... 동업자 양씨는 2010∼2014년 허경환이 대표를 맡은 닭가슴살 식품 유통업체의 자금 총 27억 3000만 원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됐다. 회사에서 감사 직책을 맡았던 양씨는 실제 회사를 경영하며 법인 통장과 인감도장, 허씨의 인감도장을 보관하면서 자금 집행을 좌우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그는 자신이 운영하던 별도의 회사에 돈이 필요할 때마다 회사 자금을 수시로 빼낸 것으로 드러났고, 확인된 계좌 이체 횟수만 총 600여 차례에 달했다. 양씨는 허경환의 이름으로 ...

    텐아시아 | 2021.02.18 07:05 | 태유나

  • thumbnail
    개그맨 허경환 회삿돈 27억 빼돌린 동업자, 징역 3년 6월

    ...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김선일 부장판사)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유가증권 위조 및 행사 등 혐의로 기소된 양모(41) 씨에게 징역 3년 6개월과 벌금 1천만원을 선고했다. 양씨는 2010∼2014년 허씨가 대표를 맡은 식품 유통업체 `허닭`(옛 얼떨결)의 회사자금 총 27억3천여만원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됐다. 양씨는 회사에서 감사 직책을 맡았던 양씨는 실제 회사를 경영하며 법인 통장과 인감도장, 허씨의 인감도장을 보관하면서 자금 ...

    한국경제TV | 2021.02.17 1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