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거물 때릴수록 몸값 뜬다?…저격수 뛰어든 野초선들

    윤희숙→이재명, 허은아→김어준…배현진, 김종인 직격 국회에 입성한 지 1년. 국민의힘 최고위원 후보로 거론되는 초선 의원들이 거물급 인사를 집중 공격하고 있다. 대권주자 혹은 대중적 인지도가 높은 인사를 지속해서 비판하면서 자신의 정치적 몸값을 끌어올리는 모양새다. '초선의 패기'라는 이미지도 부수적인 성과로 꼽힌다. 한국개발연구원(KDI) 재직 시절부터 '포퓰리즘 파이터'라는 별명으로 불렸던 윤희숙 의원이 대표적이다. 여권의 유력 차기주자인 ...

    한국경제 | 2021.05.09 06:00 | YONHAP

  • thumbnail
    국민의힘 최고위원 경선에 초선 난립 조짐…교통정리 관심

    ... 출마를 놓고 초선 의원들 사이에서 물밑 저울질이 한창이다. 일찌감치 김웅 의원이 당권 도전을 선언한 가운데 10명 가까운 의원이 최고위원 도전 의사를 밝히는 상황이다. 당내에서는 김은혜, 배현진, 윤희숙, 이영, 이용, 조수진, 허은아 의원 등이 최고위원 후보로 거론된다. 이들은 특히 차기 지도부에 젊고 혁신적인 이미지를 갖춘 초선 의원들이 입성해 목소리를 내야 당 쇄신과 정권교체에 도움이 된다고 강조하고 있다. 문제는 이들이 모두 전대에 출마하면 그만큼 당선 ...

    한국경제 | 2021.05.06 11:32 | YONHAP

  • thumbnail
    "마리 퀴리 살아와도 한국 과기부장관 못해" 與, 임혜숙 비호

    ... 연구에서 선구적인 업적을 남긴 인물이며 노벨상을 수상한 첫 번째 여성이다. 아울러 노벨상을 두 번 수상한 최초의 과학자이자 유일한 여성이다. 이날 야권에서는 임 후보자 제자의 논문에 남편이 이름을 올린 것을 지적하고 나섰다.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은 임 후보자의 남편과 임 후보자 제자의 논문에서 발견된 문장 간 유사성을 제시하며“(임 후보자가) 남편의 연구실적을 위해 제자의 실적을 가로챘다”고 주장했다. 이에 조정식 민주당 의원은 ...

    한국경제 | 2021.05.04 18:40 | 이미나

  • thumbnail
    野 "임혜숙 후보자는 '여자 조국'…레임덕 재촉할 의혹 종합세트"

    ... 표절, 다운계약을 통한 세금 탈루까지 무색무취인 줄 알았는데 청색유취”라고 꼬집었다. 정희용 국민의힘 의원도 “‘엄마 찬스’로 자녀들에게 특혜를 준 것”이라고 지적했다.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은 임 후보자의 배우자가 제자의 논문을 표절했다는 의혹에 대해 “남편의 연구실적과 승진을 위해 제자의 연구실적을 가로챈 것으로 보인다”며 “파렴치한 인사”라고 비판했다. ...

    한국경제 | 2021.05.04 17:38 | 성상훈/전범진/이유정

  • thumbnail
    TBS 거짓 해명? 허은아 "출연료 현실화했다더니 김어준만 올려"

    ... 반영해 규정을 개정했다"고 해명한바 있다. 그러나 실제로는 오디오 콘텐츠 제작비 중 김 씨가 해당하는 항목을 제외한 대부분 항목이 동결되거나 심지어 감액된 것으로 나타났다. '출연료 현실화' TBS 해명에 허은아 재반박 국회 과학기술방송통신위원회 소속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실이 3일 TBS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4월2일 '제작비 지급 규정' 개정으로 김 씨 출연료에 해당하는 항목이 90만원 인상됐다. &#...

    한국경제 | 2021.05.03 15:56 | 조준혁

  • thumbnail
    "도로영남당 불가" "그럼 민주당은?"…국힘, 지역논란 가열(종합)

    ... 씌우기라는 반박도 나온다. 성일종 비대위원은 이날 KBS 라디오에 출연해 "영남당 이미지를 씌우는 것은 굉장히 잘못돼 있다"며 "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고등학교까지 호남에서 나왔는데 그러면 민주당은 '호남당'인가"라고 반문했다. 허은아 의원은 불교방송 라디오에서 영남 대 비영남 대결 구도와 관련, "그렇다면 영남이나 수도권 어디에도 속하지 않는 이북 출신 태영호·지성호 의원은 당 지도부를 선출하는 선거에 영영 출마하지 못하는 것인가"라고 되묻기도 했다. 같은 ...

    한국경제 | 2021.05.03 15:28 | YONHAP

  • thumbnail
    김어준 日 200만원 출연료 논란…TBS "현실 반영한 것" [공식]

    ... 규정을 개정했다는 의혹에 대해 TBS 측이 반박했다. 2일 TBS는 공식입장을 통해 "'TBS가 규정을 개정한 건 지난해 4월 총선을 앞두고 김어준의 출연료를 안전하게 올리고자 규정을 개정한 것 아니냐'는 허은아 국민의 힘 의원의 주장과 다수의 기사는 사실과 다르다"라고 밝혔다. TBS는 2020년 2월 17일 서울시 산하 사업소에서 독립 법인으로 출범하면서 이사회 신설 등 재단 조직 신설과 운영 전반에 대한 정관을 제정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5.02 20:06 | 김예랑

  • thumbnail
    "김어준 위해 출연료 규정 바꿔" vs "독립법인으로서 현실반영"(종합)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 주장에 TBS 반박 야권에서 TBS(교통방송)가 간판 라디오 프로그램 '김어준의 뉴스공장' 진행자 김어준 씨의 출연료를 '하루 200만원'으로 올리기 위해 제작비 지급 규정까지 개정했다는 주장이 나오자 TBS가 즉각 반박했다. 국회 과학기술방송통신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이 2일 TBS로부터 제출받은 '제작비 지급 규정'에 따르면 김 씨는 하루 최대 200만원의 출연료를 받을 수 있다. 라디오 사회비 100만원에 ...

    한국경제 | 2021.05.02 15:47 | YONHAP

  • thumbnail
    허은아 "TBS, 김어준에 하루 200만원 주려고 규정도 바꿔"

    TBS가 제작비 지급 규정까지 개정하면서 김어준의 출연료를 하루 200만원으로 올렸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과학기술방송통신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이 2일 TBS로부터 제출받은 '제작비 지급 규정'에 따르면 김어준은 하루 최대 200만원의 출연료를 받을 수 있다. 라디오 사회비 100만원에 이를 방송으로 송출하면서 100만원이 추가되는 형식이다. 더불어 콘텐츠 참여자의 인지도, 전문성, 지명도, 경력 등을 고려해 '대표이사의 ...

    한국경제 | 2021.05.02 09:22 | 김수영

  • thumbnail
    "TBS, 김어준 위해 '하루 출연료 110만→200만원' 규정 바꿨다"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 주장 TBS(교통방송)가 김어준 씨의 출연료를 '하루 200만원'으로 올리기 위해 제작비 지급 규정까지 개정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국회 과학기술방송통신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이 2일 TBS로부터 제출받은 '제작비 지급 규정'에 따르면 김 씨는 하루 최대 200만원의 출연료를 받을 수 있다. 라디오 사회비 100만원에 더해 이를 방송으로 송출하면서 100만원이 추가된다. 또 콘텐츠 참여자의 인지도, 전문성, 지명도, ...

    한국경제 | 2021.05.02 0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