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71-280 / 6,7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주절벽 조금 풀리자…조선 빅2 노조 "구조조정 멈추고 임금 올려라"

    ... 게 표면적인 이유지만 정치권 압박과 노조 반발 때문에 한발 물러선 게 아니냐는 비판이 쏟아졌다. 대우조선해양과 현대중공업 등 조선 ‘빅2’ 노조가 업황 회복 조짐을 틈타 다시 강경 투쟁에 나서고 있다. 노조가 ... 영업이익(1770억원)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 가까이 줄었다. 산업은행이 대주주인 대우조선해양이 같은 대주주를 둔 현대상선이 발주한 선박을 잇달아 수주하면서 ‘셀프 수주’ 논란도 불거졌다. 현대상선이 지난 9월 발주한 ...

    한국경제 | 2018.12.19 17:30 | 김보형

  • thumbnail
    올해 상장폐지 기업 38곳…전년보다 14% 감소

    ... 23개사)였다. 역시 작년 같은 기간의 34개사(코스피 7개사, 코스닥 27개사)보다 14.71% 줄어든 수치다. 사유별로 보면 코스피 시장에서는 삼성바이오로직스와 대호에이엘 등 3개사가 '회계처리 위반'으로, 현대상선 등 3개사가 '횡령·배임 사실 확인'으로 실질심사를 받았다. 이 가운데 현대상선 등 2곳은 상장적격성 심사의 '본심사'에 해당하는 기업심사위원회(기심위)에 오르지 않고 거래가 재개됐다. ...

    한국경제 | 2018.12.18 08:46

  • 현대상선, 정보보호 국제표준 인증

    현대상선이 정보보호 관리체계 국제 표준인 ISO 27001 인증을 획득했다고 7일 발표했다. ISO 27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와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가 제정한 정보보호 분야 국제표준 인증이다. 기업의 정보보호 정책과 인적 보안, 물리적 보안, 개발·운영 보안 등 14개 영역 114개 세부 항목에 대해 엄격한 심사를 거쳐 부여한다. 김보형 기자 kph21c@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12.07 17:35 | 김보형

  • "亞, 보조금 퍼붓기로 해운시장 왜곡"

    ... 지원을 지속하고 있다. 중국개발은행은 지난해 국유기업인 코스코그룹에 260억달러를 지원했다. 대만 정부는 2016년 12월 적자에 허덕이던 국영선사 양밍해운에 19억달러 규모의 지원금을 투입했다. WSJ는 한국 정부가 대우조선해양과 현대상선에 각각 100억달러와 50억달러의 공적 자금을 투입한 사실도 언급했다. 세계 해운업계에선 이들 국가의 보조금 지급이 시장을 왜곡한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경쟁력 없는 기업이 정부 지원을 받아 유지되면서 수요를 초과하는 공급이 발생하고 ...

    한국경제 | 2018.12.03 17:53 | 정연일

  • 산은 "현대상선 대상 고강도 경영혁신 추진…경영관리단 파견할 것"

    산업은행이 자본잠식 우려가 제기된 현대상선에 경영관리단을 파견해 경영정상화를 위한 고강도 경영혁신을 추진한다. 산업은행은 “현대상선과 경쟁력 제고방안 이행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경영관리단 파견 등을 통해 경영혁신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현대상선의 국제 경쟁력 제고를 위해 초대형 컨테이너 선박 발주, 컨테이너 투자 등을 통한 원가 구조 개선을 추진할 것”이라고 27일 발표했다. 산업은행은 현대상선의 ...

    한국경제 | 2018.11.27 23:27 | 김순신

  • 조선·해운업 구조조정도 양대노총 뜻대로?

    ... 시작했다. 해운산업위는 발족식에서 “해운산업 재건을 추진하고 신규 선박 도입을 통한 고용 확대 및 선원 정규직화 등을 다룰 것”이라고 선언했다. 해운산업위 출범으로 ‘발등의 불’인 현대상선 구조조정 작업부터 표류할 것이란 예상이 있다. 현대상선 주채권 은행인 산업은행의 이동걸 회장은 지난 8일 “현대상선의 안이한 임직원은 전부 해고하는 고강도 경영혁신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인력 감축 시 해운산업위가 ...

    한국경제 | 2018.11.27 17:39 | 이태훈

  • [마켓인사이트]현대상선, 현대LNG해운 지분 7% IMM에 넘겨

    ... 모잠비크 셰일가스 운송 프로젝트가 지연되면 보유 지분을 매각한다는 조건이 발동돼서다. 내년 말까지 성과가 없으면 현대상선현대LNG해운 지분을 모두 정리해야 한다. 16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현대상선은 최근 보유 중인 현대LNG해운 ... 것은 양사가 모잠비크 셰일가스 프로젝트 진행상황과 관련해 맺은 계약조건 때문이다. IMM인베스트먼트는 2014년 현대LNG해운을 인수할 때 현대LNG해운이 지난해 말까지 이 프로젝트와 관련해 2척 이상의 셰일가스 운송 발주계약을 체결하지 ...

    마켓인사이트 | 2018.11.23 16:14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구 STX 유산 하나 남긴 산업은행...내년까지 인수자 찾을 수 있을까

    ... GS그룹과의 시너지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는 평가다. STX그룹 성장사(史)의 핵심 축인 벌크선사 팬오션(구 범양상선)은 2015년 닭고기 전문업체 하림에 매각됐다. 매각 당시 양계 회사가 해운업을 인수하는 것에 대한 업계에 우려가 ... 전문가는 “국내 조선업의 근본적인 경쟁력을 높이려면 대형3사는 두 곳 이하로 줄이고 중소형 조선사는 현대중공업 계열(삼호·미포)과 비현대계열(STX·한진·대한·성동 등)로 ...

    마켓인사이트 | 2018.11.21 17:56

  • thumbnail
    14분기 연속 적자 현대상선…경영진 책임? 3重 외부악재 탓?

    국적 선사인 현대상선이 14분기 연속 적자를 기록하는 등 좀처럼 부진의 늪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산업은행 등 채권단은 ‘밑 빠진 독에 물 붓기 식’ 지원을 우려하며 유창근 사장 등 경영진 책임론과 강력한 구조조정의 필요성을 제기하고 있다. 해운업계는 글로벌 해운사들의 저가 운임 공세와 고유가, 용선료(선박 임대 비용) 부담 등 외부 요인 탓이 크다고 지적한다. 일부에서는 무역 의존도가 70%를 웃도는 한국 경제 특성상 ...

    한국경제 | 2018.11.19 17:51 | 김보형

  • 금주의 신설법인 (11월9일~11월15일)

    ... ▷트윈픽스코리아(이홍일·10·해운중개업) 중구 다동길 5, 9층 7호 (무교동,광일빌딩) ▷현대여행문화(유승철·100·국내, 국외 일반 여행업) 강서구 공항대로 186, 907호 (마곡동,로뎀타워) ...dot;0·소프트웨어개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5-80호 (서초동) ▷쉐커(김상선·1·플랫폼 운영업) 강남구 강남대로 342, 5층 511-8호 (역삼동,역삼빌딩) ...

    한국경제 | 2018.11.16 09:29 | 김기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