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01-310 / 6,6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상선, 부산신항 터미널 되산다

    현대상선이 과거 구조조정 과정에서 매각했던 부산신항 4부두 항만터미널(PSA현대부산신항만)을 다시 사들이기로 했다. 스페인 등지에서 3~4곳의 글로벌 거점 항만터미널을 추가 인수한다는 전략도 마련했다. 5일 투자은행(IB)업계에 ... 위한 협상에 들어갔다. 1차 인수 목표는 항만 지분 30%다. 예상 인수가격은 2000억~3000억원 수준이다. 현대상선이 지분 30%를 되찾으면 기존 지분 10%를 더해 최대주주가 된다. 현재 1대 주주인 IMM(지분 50%-1주)과 ...

    한국경제 | 2017.11.05 18:23 | 이동훈

  • [유가증권 메모] (3일) 변경상장 = 삼성전자(이익소각) 등

    ◇변경상장 = 삼성전자(이익소각) ◇유상신주배정기준일 = 페이퍼코리아 현대상선 ◇일반공모청약 = 오리온홀딩스 ◇보통주추가상장 = 경동도시가스(무상증자) 두산중공업(신주인수권행사)

    한국경제 | 2017.11.02 22:37

  • [유가증권 메모] (2일) 유상증자권리락=페이퍼코리아 현대상선

    ◇유상증자권리락=페이퍼코리아 현대상선 ◇구주주청약=한화손해보험 ◇일반공모청약=오리온홀딩스

    한국경제 | 2017.11.01 22:55

  • '스마트' 장착한 현대일렉트릭, 올 수주액 두 배 달성 '거뜬'

    국내 1위 전력기기 업체인 현대일렉트릭이 동남아시아와 산업용 에너지저장장치(ESS) 시장에서 올해 목표 대비 두 배의 수주를 달성할 전망이다. 내년부터 본격화될 스마트 선박 솔루션 등 신시장 개척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현대일렉트릭 ... 효율을 극대화하는 스마트십 솔루션 분야에서 GE, 지멘스, 슈나이더, ABB 등 선진국 업체를 따돌리고 있다. 현대중공업이 제작한 상선 두 척에 현대일렉트릭의 스마트십 솔루션이 장착돼 지난달 실증작업이 마무리됐다. 내년 상반기 LNG선 ...

    한국경제 | 2017.11.01 20:13 | 안대규

  • thumbnail
    [김수언의 논점과 관점] 해운업 위기 계속되고 있다

    ... 모임(ICCO)’으로 1992년 출범했다. 박스라는 말에 컨테이너 뜻이 담겨 있어 박스클럽으로 불린다. 각국 해운사 최고경영자들이 모여 최근 업황과 규제 동향 등 현안을 논의하고 친목을 다지는 자리라 해운업계가 중시하는 행사다. 유창근 현대상선 사장은 얼마 전 “박스클럽을 보면서 세계 해운산업의 격변을 체감했다”고 전했다. 지난달 대만에서 열린 박스클럽 회의에 다녀온 그는 “회원사 수가 3년 새 30% 넘게 감소했는데도 이게 끝이 아닌 것...

    한국경제 | 2017.10.31 18:06

  • thumbnail
    해양산업 CEO포럼 "친환경·디지털화로 해운 경쟁력 키워야"

    ... 환경 규제가 시행될 때까지 남은 2년2개월 동안 연구개발(R&D)에 승부를 걸어야 합니다.” 24일 한국경제신문사와 부산시가 주최한 ‘해양산업 CEO포럼’ 기조세션 발표자로 나선 유창근 현대상선 대표는 “환경 규제로 해양산업에 새로운 패러다임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현대상선은 글로벌 7위 국적선사이던 한진해운이 파산한 뒤 국내 유일한 국적선사로 남아 있다. 현대상선 수장인 그는 ...

    한국경제 | 2017.10.24 22:00 | 박재원

  • "대우건설 3조에 사들인 산업은행… 잘 매각해도 1조 손실 불가피"

    산업은행이 대우건설 지분을 아무리 잘 매각해도 1조원이 넘는 손실을 볼 것이란 지적이 나왔다. 대우조선해양과 한진해운, 현대상선 구조조정을 둘러싼 의혹도 제기됐다. 23일 산업은행에 대한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선동 자유한국당 의원은 산은의 대우건설 지분 매각을 검토한 결과 이같이 파악됐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최근 BOA메릴린치와 미래에셋대우를 주관사로 선정하고 보유 중인 대우건설 지분 50.75%를 전량 매각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

    한국경제 | 2017.10.23 19:21 | 윤희은

  • [모십니다] '내강외강' 조선해양산업 CEO포럼

    한국경제신문사는 24일 ‘해양산업 CEO포럼’을 부산 벡스코에서 엽니다. 이번 포럼 주제는 ‘내강외강(內剛外剛), 조선해양산업의 정상화와 재도약’ 입니다. 유창근 현대상선 대표, 로베르트 판 트로이언 머스크라인 아태지역 대표 등이 발표자로 나서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는 국내외 조선해양산업의 주요 이슈에 대해 토론합니다. 이 포럼은 국내 최대 조선해양 분야 전시회인 ‘코마린 2017’과 ...

    한국경제 | 2017.10.22 20:48

  • [마켓인사이트] 산업은행, 현대상선 유상증자에 초과 청약할 듯

    ▶ 마켓인사이트 10월17일 오후 3시15분 산업은행이 오는 12월로 예정된 7000억원 규모 현대상선 유상증자 청약 때 배정주식 수를 웃도는 규모로 참여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다. 정부의 해운산업 육성 정책에 발맞춰 최대주주로서 확고한 지원 의지를 나타내기 위해서다. 현대상선 유상증자 작업에 정통한 금융권 관계자는 17일 “산업은행이 국가 기간산업인 해운업의 중요성과 업황 개선 분위기를 고려해 배정주식 수의 100%를 ...

    한국경제 | 2017.10.17 17:29 | 이태호

  • [모십니다] '내강외강' 조선해양산업 CEO포럼

    한국경제신문은 오는 24일 ‘해양산업 CEO포럼’을 부산 벡스코에서 엽니다. 이번 포럼 주제는 ‘내강외강(內剛外剛), 조선해양산업의 정상화와 재도약’ 입니다. 유창근 현대상선 대표, 로버르트 판 트로이언 머스크라인 아태지역 대표 등이 발표자로 나서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는 국내외 조선해양산업의 주요 이슈에 대해 토론합니다. 국내 최대 조선해양 분야 전시회인 ‘코마린 2017’과 함께 ...

    한국경제 | 2017.10.15 1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