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7,0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고] 윤동현 씨 별세 外

    ▶윤동현씨 별세, 명재용 울산현대축구단 수석코치 장인상=1일 진주장례식장 발인 3일 오전 7시 055-759-4141 ▶이태자씨 별세, 임승창 KBS 경제부 팀장·승배 영화감독 모친상, 김지일 ADT캡스 수석연구원 장모상=1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3일 오전 8시 02-3010-2239

    한국경제 | 2020.04.01 18:09

  • thumbnail
    전자제품 역사 쓴 삼성 LCD사업, 30년 만에 '역사 속으로'

    ... 디스플레이 업체의 비상은 한국계 기업 '하이디스'에서 시작됐다는 게 업계의 정설이다. 하이디스는 옛 현대전자 TFT LCD사업부다. 현대전자는 김대중 정부 당시 '빅딜' 정책에 따라 15조원을 들여 LG반도체를 ... 상황에 삼성디스플레이도 어쩔 수 없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결국 지난해 하반기 월 9만장의 LCD패널을 생산했던 충남 아산사업장 8.5세대 LCD생산라인 등의 가동을 중단했다. S-LCD 등기이사로 전면 나섰던 이재용 부회장, 'LCD사업 ...

    한국경제 | 2020.04.01 14:26 | 황정수

  • thumbnail
    삼표그룹 총괄부회장 배국환 前 차관

    삼표시멘트가 주력인 삼표그룹이 31일 배국환 전 기획재정부 차관(사진)을 그룹 총괄부회장으로 영입했다. 행시 22회로 공직에 입문한 배 신임 부회장은 기획예산처 재정전략실장, 기획재정부 제2차관, 감사원 감사위원, 인천시 정무·경제부시장, 현대아산 사장을 역임했다.

    한국경제 | 2020.04.01 00:45

  • thumbnail
    41세 이동국, 4년 연속 K리그 최고령…최연소 선수와 22세 차이

    ... 26세를 밑돌았고, 키는 181㎝를 넘었다. 1부리그에서 평균 연령이 가장 높은 팀은 이동국의 소속팀인 전북 현대(27.3세)이며, '최연소 팀'은 22세 이하 선수(19명)가 가장 많은 대구(23.8세)다. 입단 시기 기준으로 ... 평균 182.6㎝로 가장 컸고, 성남 FC는 180㎝로 가장 작았다. 2부리그에서는 경남이 27.1세, 충남 아산이 24.7세로 각각 최고령·최연소 팀으로 나타났다. 최장신 팀은 평균 182.1㎝인 안산 그리너스, 최단신은 180.5㎝인 ...

    한국경제 | 2020.03.31 14:47 | YONHAP

  • thumbnail
    잘 키워낸 1등 브랜드…판을 바꾸다

    ... 만 15세 이상 만 60세 미만의 남녀 1만1800명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1 대 1 면접조사를 통해 이뤄졌다. 현대 소비자는 제품과 서비스의 품질 및 가격만으로 구매이용을 결정하지 않는다. 제조사에는 기능과 성분에 대한 안전성을, ... 사랑을 받고 있다. 대표적으로 정관장, 신신파스 아렉스, 해표식용유, 귀뚜라미보일러, 에이스침대, 바디프랜드, 서울아산병원 건강증진센터, 신한금융그룹, 에스원, 신한미래설계, 대교 눈높이, 신한PWM 등이 돋보였다. 넘버원 브랜드는 ...

    한국경제 | 2020.03.30 16:06 | 서욱진

  • thumbnail
    KDI, 8년 연속 경제·산업 싱크탱크 '1위'…외교안보硏도 12년째 '독주'

    ... 같은 순위로 각각 5위, 6위, 7위를 차지했다. 이들 외에 올해 순위가 크게 뛰어오른 기업 연구소들도 있다. 현대경제연구원은 지난해보다 3계단 상승한 9위, SK경영경제연구소는 16위 상승한 22위에 올랐다. 경제·산업 부문에서 ... 안보 환경이 변화함에 따라 테러·국제범죄·사이버 보안 등 '신안보 분야'로 연구 영역을 확대했다. 10위권에서는 아산정책연구원(5위→6위), 동아시아연구원(8위→7위),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7위→8위), 서울대 국제문제연구소(10위→9위), ...

    한경Business | 2020.03.30 11:26

  • thumbnail
    '노동자 표심 잡아라' 산업도시 울산 후보들 분주한 주말

    ...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고려해 직접 접촉보다는 인사 위주로 선거운동을 펼쳤다. 이날 현대중공업과 현대자동차 등 대형 사업장이 있는 울산 동·북구 후보들은 노동자 표심을 잡기 위해 분주히 움직였다. 동구 더불어민주당 김태선 후보는 이른 아침부터 대왕암공원을 방문해 주민들을 만나고, 아산로 입구에서 출근하는 근로자들을 상대로 인사를 했다. 김 후보는 "동구의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서는 여당 ...

    한국경제 | 2020.03.29 16:02 | YONHAP

  • thumbnail
    대법 "2년 이상 근무 현대차연구소 하청근로자 직접고용하라"

    "현대차가 작업시간·방법 등 정해…현대차 지휘받는 파견근로자" 현대자동차 연구·개발 연구소에서 2년 이상 일해온 협력업체 근로자들을 현대차가 직접 고용하고 그간 정규직과 차이 났던 임금도 배상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앞서 대법원은 현대자동차 아산공장 등의 사내하청은 파견근로라고 판단한 바 있는데, 이번 판결을 통해 연구소에서의 협력업체 근로도 파견근로로 인정했다. 대법원 3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26일 현대차 남양연구소에서 약 ...

    한국경제 | 2020.03.26 16:24 | YONHAP

  • "현대車 연구소 하청업체 근로자도 불법파견"

    현대자동차의 자동차 양산공장이 아니라 연구소에서 정규직과 분리된 업무에 종사하는 하청업체 근로자도 불법파견에 해당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이와 비슷한 형태로 하청업체를 사용해 온 자동차, 전자, 철강 등 제조업 사업장에 영향을 ... 없다”고 지적했다. 이번 판결은 현대차의 불법파견을 인정한 세 번째 대법원 판결이다. 대법원은 2010년 현대차 울산공장 메인라인인 의장공장의 하청근로, 2015년 아산공장의 의장공장 외 차체공장, 엔진공장 등 서브라인 하청근로 ...

    한국경제 | 2020.03.26 16:08 | 신연수

  • thumbnail
    삼성그룹, 초격차 전략으로 '포스트 코로나' 대비…반도체 등 기술 리더십 선점

    ... 넘어서자. 위기 이후를 내다보는 지혜가 필요하다. 흔들림 없이 도전을 이어 가자.” 3월 19일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을 찾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위기 극복과 함께 미래 사업 준비의 의지를 다졌다. 이 부회장은 3월 초 경북 ... 다시 뛰는 한국 기업들 - 삼성그룹, 초격차 전략으로 '포스트 코로나' 대비…반도체 등 기술 리더십 선점 - 현대차그룹, 미래 모빌리티 시장 선점 목표…'기술 개발'에 61조 올인 - SK그룹, '사회적 가치'를 미래 경영의 ...

    한경Business | 2020.03.24 0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