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안으로 날아든 총탄에 미 임신부 사망…28주 태아 중태

    ... 등이 보도했다. 경찰은 전날 밤 아흐메드가 거주하는 집을 향해 불의의 총격이 가해졌다며 총알 1발을 맞은 아흐메드는 메릴랜드대학 외상센터로 옮겨졌으나 숨졌다고 밝혔다. 의료진은 아흐메드의 배 속에서 자라던 태아는 세상 밖으로 나왔으나 현재 위독한 상태라고 밝혔다. 경찰은 총격범이 다른 사람을 겨냥했으나 아흐메드가 애꿎게 희생됐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사건을 조사 중이다. 경찰은 총격범을 잡기 위해 현상금 5천달러를 내걸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2 07:32 | YONHAP

  • thumbnail
    있지, '총잡이'로 변신…내달 '낫 샤이'로 컴백

    ... 발랄한 모습을 벗고 강렬한 분위기의 신곡을 들고 돌아온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이들이 다음 달 17일 신곡 '낫 샤이'(Not Shy)를 발매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공개된 예고 영상에는 현상금 수배가 걸린 멤버들 모습과 황야에서 자동차 추격전을 벌이는 장면 등이 흑백으로 담겼다. 멤버들이 앞서가던 트럭을 세워 운전자에게 총을 겨누고, 신곡 제목이 나오면서 영상은 끝난다. 소속사는 "있지가 전작인 '워너비(WANNABE)에서 ...

    한국경제 | 2020.07.31 08:46 | YONHAP

  • thumbnail
    멕시코 신흥 마약왕 '엘멘초', 전용병원까지 짓고 도주생활

    마약조직 CJNG 두목, 미·멕시코 거액 현상금에도 꼬리 안잡혀 멕시코에서 현재 가장 악명높은 마약 카르텔 두목이자 미국과 멕시코 정부의 추격을 받는 1순위 수배자가 개인 전용병원까지 건립해 도주생활을 이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멕시코 언론들은 마약 조직 할리스코 신세대 카르텔(CJNG)의 두목 네메시오 오세게라 세르반테스, 일명 엘멘초가 할리스코주 과달라하라에서 300㎞ 떨어진 시골 마을 엘알시우아틀에 작은 병원을 지었다고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0.07.31 04:16 | YONHAP

  • thumbnail
    임신묘 토치 학대범 수배합니다…현상금 300만원·경찰수사(종합)

    배와 다리 화상 입은 채 구조됐지만 뱃속 새끼 4마리와 함께 숨져 출산을 앞둔 길고양이가 동물 학대로 의심되는 화상을 입은 채 발견돼 구조됐지만 끝내 숨졌다. 27일 지역 캣맘 등에 따르면 이달 25일 부산 금정구 도시철도 1호선 두실역 인근에서 길고양이가 배와 다리 등에 화상을 입은 채 발견됐다. 동물구조 유튜버와 지역 캣맘들은 이 고양이를 구조해 동물병원으로 옮겼다. 구조된 고양이는 출산을 일주일가량 앞둔 임신묘였다. 병원으로 옮겨...

    한국경제 | 2020.07.27 18:17 | YONHAP

  • thumbnail
    군대 방불케 하는 멕시코 카르텔…중무장 영상으로 위력 과시

    ... 경찰이 매복 습격을 받아 사망하는 일도 심심찮게 발생한다. 최근 역대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는 멕시코 살인 건수 중 상당수는 CJNG가 공권력이나 경쟁조직을 상대로 벌이는 공격이다. 두목 오세게라에 1천만 달러(약 125억원)의 현상금을 내건 미국 정부는 CJNG를 "전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다국적 범죄조직 5개 중 하나"로 지칭하기도 했다. 이번 CJNG의 영상은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대통령이 날로 심각해지는 강력범죄에 대응하기 위해 범죄가 ...

    한국경제 | 2020.07.19 00:51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김유미 “누군가에게 멘토, 롤모델이 될 수 있는 배우로 거듭나고 싶어”

    ... 영상 촬영을 해가며 내 상태를 확인하고 있다. 꽤 도움이 된다” Q. '인생작'이라 꼽히는 작품이 있다면 “아직 '인생작'이라는 단어를 쓰기에는 연기 경력이 너무 짧다(웃음). 그래도 의미 있다고 생각되는 작품은 영화 '바운티 헌터스: 현상금사냥꾼'이라는 영화다. 영화 특성상 중국어로 연기해야 했고 짧은 분량이었지만 액션을 해야 되는 부분이 있어 액션 스쿨에서 훈련도 받았었다. 좋은 분들과 작업할 수 있었기에 굉장히 의미 있고 감사한 작품이라고 생각된다” Q. 평소 쉬는 ...

    bntnews | 2020.07.17 15:13

  • thumbnail
    트럼프 행정명령으로 제재받는 홍콩 고위 관료 누가 될까

    ... 비난하고 홍콩보안법을 옹호하는 데 앞장선 테레사 청 법무장관, 존 리 보안장관 등이 그 대상이 될 수 있다는 얘기가 나온다. 홍콩보안법 위반자를 체포하는 데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하는 사람에게 100만 홍콩달러(약 1억5천만원)의 현상금을 주겠다고 밝힌 렁춘잉(梁振英) 전 행정장관 등도 제재 대상으로 거론된다. 홍콩보안법의 본격적인 시행으로 앞으로 미국의 제재 대상이 될 홍콩 관료의 수가 더 늘어날 수 있다는 관측도 제기된다. 레지나 입 의원은 "오는 입법회 ...

    한국경제 | 2020.07.17 13:51 | YONHAP

  • thumbnail
    8세 흑인소녀 사살된 미국 조지아주 비상사태 선포

    ... 터너가 엄마와 함께 차에 타고 있다가 괴한이 쏜 총에 맞아 사망했다. 2명 이상으로 추정되는 범인은 아직 잡히지 않았다. 이에 케이샤 랜스 보텀 애틀랜타 시장은 지난 5일 기자회견을 열고 범인 체포를 위한 제보를 요청하면서 현상금으로 1만달러(약 1천193만원)를 걸었다. 터너가 사망한 곳은 지난달 12일 흑인 남성 레이샤드 브룩스가 백인 경찰관의 총에 목숨을 잃은 사건이 발생해 경찰의 폭력을 규탄하는 시위가 자주 벌어지던 곳과 가까웠다. 현지 경찰은 ...

    한국경제 | 2020.07.07 11:48 | YONHAP

  • thumbnail
    엄마 차, 집 뒷마당에도 '탕탕'…미 아이들, 총격에 잇단 희생

    ... 앉아있다가 괴한이 쏜 총에 맞았다. 총격 현장은 지난달 12일 흑인 남성 레이샤드 브룩스가 백인 경찰의 총에 맞아 숨진 곳과 가까웠다. 케이샤 랜스 보텀 애틀랜타 시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범인 체포를 위한 시민들의 제보를 요청하면서 현상금으로 1만달러(1천194만원)를 걸었다. 또 지난 4일 수도 워싱턴DC에선 11살 소년 데이번 맥닐이 친척 집 뒷마당에서 괴한들이 쏜 총에 맞아 희생됐다. 뮤리엘 바우저 워싱턴DC 시장은 검은색 승용차에 탄 5명의 남성이 아무 이유도 ...

    한국경제 | 2020.07.07 05:22 | YONHAP

  • thumbnail
    홍콩서 홍콩보안법 반대 소규모 시위…지지 시위도

    렁춘잉 전 행정장관, 법 위반자 제보에 '1억5천만원 현상금'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가 30일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을 통과시키자 홍콩에서 홍콩보안법을 반대하는 시위와 지지하는 시위가 각각 벌어졌다. 홍콩 명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10여 명의 홍콩 시민은 이날 홍콩 최대 번화가인 센트럴 지역에 있는 랜드마크 쇼핑몰 내에서 홍콩보안법 반대 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끝까지 저항하자", "7월 1일 집회에서 ...

    한국경제 | 2020.06.30 19: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