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20,8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병호, 7년 연속 20홈런 금자탑…이승엽 이어 두 번째

    ... 복귀한 2012년 21개 홈런을 터뜨려 8년 연속 20홈런 기록을 세웠지만, 8년 연속 30홈런 고지는 밟지 못했다. 한편 박병호는 이날 경기 전까지 올 시즌 78경기에서 타율 0.230으로 부진했다. 타율 0.230은 넥센( 키움)으로 이적한 2011년(0.254) 이후 가장 낮은 타율 기록이다. 아울러 이날 경기 전까지 규정타석을 채운 KBO리그 57명의 타자 중 타율 최하위를 기록했다. 그러나 지독한 타격난조 속에서도 박병호는 장타력을 유지하며 ...

    한국경제 | 2020.08.11 19:41 | YONHAP

  • thumbnail
    통합당이 쓴 4·15 총선 반성문…"리더십·전략은 없고 막말만"

    ... 나온다. 집필자들 사이에서조차 '맹탕 백서'라는 자성의 목소리가 제기됐다. 백서제작특위 관계자는 통화에서 "20대 총선 이후 지적된 내용들이 되풀이된 측면이 커 미흡함을 느낀다"고 했다. ◇ '원외' 황교안에 집중된 책임론…'직' 김종인은 두루뭉술 특정 개인이나 세력에 대한 책임론은 황교안 당시 대표에 사실상 집중됐다. 우선 막말 논란 부분에서 황 전 대표의 이른바 '텔레그램 n번방' '비례 선거용지' 발언 등을 가장 앞세워 언급했다. '김형오 공천관리위원회'와 ...

    한국경제 | 2020.08.11 19:00 | YONHAP

  • thumbnail
    대전시 공무원·도시계획위원 영장 청구 '도안 2-6지구 사업은'

    ... 해서는 안 된다고 규정하고 있다. 시는 사업 승인 과정에서 개발업자에게 특혜를 준 게 아니라 공무원 개인 비위 행위로 보인다고 선을 그었다. 시 관계자는 "내부적으로는 개발업체에서 해외여행 비용을 대납했다거나 공무원들이 도안 2-6지구에 투자를 했다는 설이 돈다"며 "일단은 인허가 부서 공무원의 개인 비위 의혹 수사로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검찰 관계자는 "이 사건과 관련해 단계에서는 피의 사실을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1 17:58 | YONHAP

  • 검찰내 親文 지검장들 키워드는?…'인권 보호' '검찰 편의주의 개편'

    ... 장관인 박상기 장관 시절 법무부 대변인을 지내는 등 대표적인 친문 인사로 꼽힌다. 이수권 울산지검장(26기) 역시 "검찰의 기본적 사명은 국민 인권을 최우선 보호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울산지검장은 2007년 노무 정부 시절 청와대에 파견 근무한 이력이 있다. 그는 "검찰이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고, 지금의 상황을 슬기롭게 헤쳐나가기 위해서는 국민의 인권을 최우선으로 보호해야 한다"고 짚었다. 또다른 친문·호남 라인으로 ...

    한국경제 | 2020.08.11 17:56 | 안효주

  • thumbnail
    [사설] "경제원칙 무시" 원로들 쓴소리, 洪부총리는 어떻게 듣고 있나

    ... 시각의 원로그룹 지혜를 빌려야 할 시기다. 그제 한국개발연구원(KDI) 주최의 ‘코리안 미러클 발간 보고회’에서 나온 경제원로들의 쓴소리도 그런 점에서 주목된다. 홍재형 전 경제부총리, 한덕수 전 국무총리, 윤증 전 기획재정부 장관 등 전직 관료들의 정부 정책에 대한 걱정은 자못 진지했다. 과도한 국가부채가 대외신인도에 타격을 주면서 미래세대에도 과부담을 지우고, 집값대책이라고 내놓은 방안은 온통 수요·공급의 원칙 등 경제의 ...

    한국경제 | 2020.08.11 17:46

  • thumbnail
    한적 신임 회장에 신희영 교수…"남북의료협력에도 역할 할 것"(종합2보)

    북한 주민건강·의료체계 연구 매진…"개도국 의료지원·재해 구호도 열심히" 대한적십자사(한적) 차기 회장으로 신희영 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가 선출됐다. 한적은 11일 오전 중앙위원회를 열어 박경서 회장의 후임으로 신 교수를 차기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회장의 임기는 3년이다. 신 신임 회장은 한적 명예회장인 문재인 대통령의 인준을 거쳐 30대 회장으로 공식 취임하게 된다. 다만 인준과 취임 날짜는 아직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0.08.11 17:45 | YONHAP

  • thumbnail
    [오춘호의 인사이트] 불 붙은 증시…유동성 힘이냐, 4차 산업혁명 先반영이냐

    ... 성장률이 발표된 다음날인 지난달 31일 기술주 위주인 나스닥지수는 0.43% 상승했다. 시장은 2분기 성장률보다 애플과 아마존 페이스북 구글 등의 실적에 눈을 돌렸다. 주식시장과 실물경제의 괴리가 확연하게 드러났다. 미국 경제의 실 지표인 GDP가 시장에 전혀 먹히지 않았다. 2분기 미국 소비는 전년 동기 대비 3분의 1이나 떨어졌고 투자는 반토막 났다. 수출도 64%까지 하락했다. 그나마 정부 지출만 플러스를 유지한, 전무후무한 통계 데이터였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0.08.11 17:38 | 오춘호

  • 대오토에버, 대구시 5G 실증 인프라 사업…우선대상자 선정

    대자동차그룹 정보통신기술(ICT) 계열사 대오토에버가 ‘대구광역시 5G V2X 기반 서비스 실증 관련 인프라 구축 2차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발표했다. 대구 테크노폴리스 지역 및 수성알파시티 내에 자율주행차량의 안전한 주행을 위한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영상돌발상황검지기 등 노변 장치를 포함해 관제 시스템, 데이터 수집 시스템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내년 초 마무리하는 일정으로 약 6개월간 진행된다. ...

    한국경제 | 2020.08.11 17:36 | 구민기

  • LNG선 효과…造船 수주 세계 1위 탈환

    ... 발주된 24척 중 LNG선 4척을 포함해 50만CGT(12척)를 수주했다. 이어 중국 14만CGT(8척), 일본 3만CGT(1척) 순이다. 한국 조선업이 올해 들어 월간 수주량 1위에 오른 건 처음이다. 지난달 한국 조선업의 선전은 대중공업그룹의 LNG선 수주 때문이다. 대중공업은 지난달 유럽·버뮤다의 선사 등으로부터 LNG선 4척 수주 계약을 맺었다. 이달 중순 2척을 추가 계약할 예정이다. LNG선의 선가(船價)는 척당 1억8600만달러(약 ...

    한국경제 | 2020.08.11 17:32 | 최만수

  • thumbnail
    1년 전엔 망할 위기였던 KG동부제철 '깜짝 실적'

    ... 인수한 후 자본잠식 상태에서 벗어났다. 부채 비율은 올 상반기 154%로 개선됐다. 차입금 축소로 이자 비용 역시 지난해보다 182억원 줄었다. KG동부제철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물적분할을 통한 매각을 추진하던 동부인천스틸( KG동부제철 인천공장)을 흡수합병했다. 이를 통해 물류비 등에서 불필요한 비용을 연간 70억원 절감했다고 설명했다. 만성적자에 시달리던 강관사업부를 매각하고 건재사업부문을 독립법인으로 분리한 것도 실적개선으로 이어졌다. 그 결과 ...

    한국경제 | 2020.08.11 17:31 | 최만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