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 마룽, 판전둥 꺾고 탁구 남자 단식 2연패 달성…중국 4연패

    ... 한국이 1988년 서울 대회(유남규)와 2004년 아테네 대회(유승민)를 제패했고, 스웨덴이 1992년 바르셀로나 대회(얀 오베 발트너)에서 우승했다. 남자 단식 외에 비중국 금메달은 1988년 서울 대회 때 여자복식(한국 현정화-양영자)과 이번 대회 혼합복식(미즈타니-이토) 뿐이다.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 우승하며 탁구 역사상 5번째로 그랜드슬램(올림픽·세계선수권·월드컵 단식 우승)을 이뤘던 마룽이 판전둥의 첫 우승을 허락하지 않았다. 남자 탁구 ...

    한국경제 | 2021.07.30 22:31 | YONHAP

  • thumbnail
    [태유나의 넷추리] 신유빈 황선우의 도쿄 올림픽 감동 그대로, 넷플릭스서 보는 실화 스포츠 영화

    ... 영화 같은 실화 바탕의 스포츠 영화는 보는 이들의 눈물샘을 자극하기 충분하다. '코리아'(2012) '코리아'는 1991년 일본에서 열린 제41회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 출전했던 최초의 남북 단일팀 현정화(하지원 분), 리분희(배두나 분) 선수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다. 냉전 종식과 함께 남북한의 관계 개선을 위해 결성된 팀이 46일간의 우여곡절 끝에 결승전에 진출, 대회 9연패를 노리는 중국을 꺾고 18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

    텐아시아 | 2021.07.30 16:25 | 태유나

  • thumbnail
    [올림픽] '4연속 개인전 노메달' 한국 탁구…"3년 후 파리 준비해야"

    ... 이은실-석은미 조가 여자복식 은메달까지 획득했다. 탁구가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1988년 서울 대회부터 한국은 개인전에서 중국의 독주를 견제해왔다. 안방 대회였던 서울올림픽에선 유남규와 김기택이 남자단식 금메달과 은메달, 현정화-양영자가 여자복식 금메달, 안재형-유남규가 남자복식 동메달로 최고 성적을 냈다. 1992년 바르셀로나 대회 때는 김택수와 현정화가 각각 남녀 단식 동메달, 김택수-유남규, 강희찬-이철승, 현정화-홍차옥이 남녀 복식 동메달을 목에 ...

    한국경제 | 2021.07.29 12:02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중국 아성 허문 일본 탁구…레전드들 "10년 준비의 결과물"

    ... 우승…철저한 준비로 33년 만에 첫 金 한국 '전설'들 "일본 금메달 이변 아냐…우리도 10년 후 보고 투자해야" 특별취재단 = "일본이 지난 10년 동안 잘 준비하고 기다린 결과물이라고 생각합니다. " 왕년의 '탁구 여왕' 현정화(52) 한국마사회 감독은 2020 도쿄올림픽에서 개최국 일본이 미즈타니 준-이토 미마 조를 앞세워 중국의 철옹성을 허물고 혼합복식 금메달을 딴 것에 큰 의미를 부여했다. 일본이 탁구가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1988년 서울 ...

    한국경제 | 2021.07.27 09:54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미즈타니·이토, 혼복서 중국 꺾고 일본 첫 탁구 금메달

    ... 2016년 리우 대회까지 치러진 8차례의 대회에서 나온 32개의 금메달 가운데 비중국 금메달을 가져간 나라는 한국과 스웨덴뿐이었다. 나머지 28개는 중국의 차지였다. 한국은 1988년 서울 대회 때 남자단식(유남규)과 여자복식(현정화-양영자) 우승을 차지했고, 20004년 아테네 대회 때 유승민 대한탁구협회장이 중국의 왕하오를 꺾고 남자단식 금메달을 땄다. 스웨덴의 백전노장 얀 오베 발트너는 1992년 바르셀로나 대회 때 남자단식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일본도 ...

    한국경제 | 2021.07.26 22:3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왕년 탁구스타 유남규 vs 현정화 vs 안재형 '입담 대결'

    ... 대한탁구협회 전무이사로 활동하는 김택수(51) 미래에셋증권 감독은 '탁구 레전드'로 이름을 날렸던 세 명의 방송사 해설위원들의 입담 대결에 기대감을 보였다. MBC 해설위원을 맡은 유남규(53) 삼성생명 감독과 SBS 마이크를 잡은 현정화(52) 한국마사회 감독, KBS 해설자로 나서는 안재형(56) 전 대한항공 감독은 예전의 '동지'에서 지금은 시청률을 경쟁하는 사이가 됐다. 세 명은 한국 탁구 전성기를 이끌었던 스타 플레이어 출신으로 경력이 화려하다. 유남규 해설위원은 ...

    한국경제 | 2021.07.26 14:0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58세 백전노장 넘은 '탁구신동' 신유빈, 정신력도 한뼘 더 성장

    추교성 여자대표팀 감독 "심리적 부분에서 강해지고 많이 성장했다" '탁구 레전드' 현정화 "상대 선수에 적응하며 이긴 건 성장을 보여줘" 특별취재단 = "(신)유빈이가 심리적인 부분에서 강해지고 많이 성장한 것 같아요. " 한국 여자탁구 대표팀을 이끄는 추교성 감독은 17세의 '막내 에이스' 신유빈(대한항공)의 한 뼘 더 성장한 정신력을 높게 평가했다. 신유빈이 25일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탁구 여자단식 2회전에서 58세의 베테랑 ...

    한국경제 | 2021.07.26 11:31 | YONHAP

  • thumbnail
    스타 해설진 내세운 지상파들…올림픽 '중계전쟁' 본격화(종합)

    ... 현역 프로골퍼 홍순상 선수, 여자배구에는 황연주, 여자농구에는 박정은이 함께한다. SBS는 프로골퍼 이보미, 수영 국가대표 정유인 등 현역 선수들이 해설진에 합류해 이목을 끈다. 이외에도 배드민턴의 이용대, 펜싱의 원우영, 탁구의 현정화, 역도의 윤진희, 체조의 박종훈, 사격의 이은철, 레슬링의 박장순, 핸드볼의 우선희, 육상의 정혜림, 양궁의 박성현-박경모 부부가 해설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2020 도쿄올림픽은 오는 23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내달 8일까지 17일간 ...

    한국경제 | 2021.07.21 15:44 | YONHAP

  • thumbnail
    SBS, 스타·현역 해설위원진 앞세워 올림픽 중계 차별화

    ... 국가대표 선수들도 해설진에 합류해 이목을 끈다. 골프에는 현직 프로골퍼인 이보미가 김재열 해설위원과 함께 해설을 맡았으며, 수영은 현역 국가대표인 정유인이 해설위원으로 나선다. 이외에도 배드민턴의 이용대, 펜싱의 원우영, 탁구의 현정화, 역도의 윤진희, 체조의 박종훈, 사격의 이은철, 레슬링의 박장순, 핸드볼의 우선희, 육상의 정혜림, 양궁의 박성현-박경모 부부가 해설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SBS는 "도쿄 올림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서 ...

    한국경제 | 2021.07.21 10:55 | YONHAP

  • thumbnail
    도쿄올림픽 중계 앞둔 지상파들 "파견 축소, 메인은 서울"

    ... 프리랜서로 전향했지만 도쿄 올림픽을 맞아 오랜만에 친정에서 축구와 유도 캐스터로 나선다. '샤우팅 달인' 정우영은 야구와 펜싱을 담당한다. 해설진도 '빵빵'하다. 축구는 최용수와 장지현 콤비가, 야구는 이승엽과 이순철 콤비가 해설에 나선다. 배드민턴은 '윙크 보이' 이용대, 유도는 '미스터 한판' 이원희, 태권도는 차동민, 펜싱은 원우영, 탁구는 '탁구 여제' 현정화, 양궁은 '올림픽 5관왕 부부' 박성현-박경모가 해설을 맡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6 08: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