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43,7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태영 29억 '금융권 연봉 1위'

    ... 최고경영자(CEO) 가운데 가장 많은 보수를 받았다. 주요 증권사 CEO 중에선 27억8000만원을 받은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부회장이 1위에 올랐다. 금융지주사와 은행에선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이 19억5000만원,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이 7억1000만원을 ... 퇴임한 황유노 전 대캐피탈 사장은 퇴직금 및 위로금으로 32억원을 수령했다. 보험업계에선 김용범 메리츠화재 부회장이 15억7000만원, 정몽윤 대해상 회장이 13억8000만원, 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은 7억3000만원을 받았다. ...

    한국경제 | 2021.08.17 18:12 | 이인혁/심성미/서형교

  • thumbnail
    BTS 키운 하이브서 400억 '연봉킹' 나왔다

    ... 스톡옵션으로 ‘대박’을 터뜨렸다. 가장 눈에 띄는 기업은 카카오다. 전문경영인 가운데 배재 최고투자책임자(CIO)가 상반기 가장 많은 81억700만원을 받았다. 스톡옵션 행사 이익만 76억5200만원에 달했다. ... 보수는 약 38억원이었다. SK㈜로부터 25억9000만원, SK하이닉스로부터 12억5000만원을 받았다. 정의선 대차그룹 회장대차에서 20억원, 대모비스에서 12억5000만원 등 총 32억50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올해 ...

    한국경제 | 2021.08.17 18:00 | 박신영/김주완

  • thumbnail
    경영서 물러난 정몽구 명예회장, 상반기 퇴직금 포함 302억 수령

    ... 302억3400만원을 지급받았다. 퇴직금은 평균 급여(1억7000만원)에 임원 근무 기간(43.76년)과 직급별 지급률(200~400%)을 곱해 산정했다. 앞서 정 명예회장은 지난해 10월 정의선 회장에게 회장직을 넘겨준 뒤 명예회장으로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올해 3월24일에는 마지막 남은 대모비스 등기이사직까지 내려놓으면서 경영에서 완전 은퇴했다. 정의선 회장은 상반기 대모비스에서 급여 12억5000만원을 받았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

    한국경제 | 2021.08.17 17:39 | 신현아

  • thumbnail
    홍원식 전 남양유업 회장 "매각 결렬설은 사실무근"

    홍원식 전 남양유업 회장(사진)이 최근 제기된 남양유업 매각 결렬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홍 전 회장은 17일 입장문을 통해 "한앤컴퍼니와의 매각을 결렬시키려 한 것이 전혀 아니며 상호 ... 주주총회 결의를 할 수 없었기에 주총을 연기·속행한 것일 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재 계약 종결 조건에 대해 한앤컴과 조율하고자 노력 중으로 한앤컴과 계약 종결을 위한 협의가 조만간 있을 것으로...

    한국경제 | 2021.08.17 15:25 | 이미경

  • thumbnail
    통제불능 코로나에 스가 건강 이상설까지…日집권당 '동요'

    ... 않은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사태는 "제어불능"(도쿄도 코로나19 모니터링 회의)의 국면으로 접어들었다. 17일 재 코로나19 백신 2회 접종을 완료한 이들은 일본 인구의 약 37% 수준으로 파악된다. 일본 정부는 긴급사태 선언을 ... 중'이라는 발언을 아소 부총리에 전했다는 이야기까지 들리는 상황이라고 프라이데이는 소개했다. 외무상과 자민당 정조회장을 지낸 기시다는 작년에 총재 선거에 도전했다가 스가에게 밀려 고배를 마신 바 있다. 일본 정국은 갈수록 시계가 ...

    한국경제 | 2021.08.17 14:33 | YONHAP

  • thumbnail
    24일 개막 도쿄패럴림픽도 '무관중 원칙'…학생 관전만 허용(종합)

    ... 도쿄패럴림픽은 도쿄, 지바, 사이타마, 시즈오카 등 광역지역 4곳에서 펼쳐진다. 이들 지역 중 도쿄도(都), 사이타마·지바(縣) 등 3곳은 재 긴급사태가 발효 중이고, 시즈오카현은 긴급사태 전 단계인 '만연 방지 등 중점조치'가 적용되고 ... 시즈오카 등 3개 지역에서만 학생 관전 프로그램이 제한적으로 실시됐다. 하시모토 세이코(橋本聖子) 대회 조직위원회 회장은 무관중 개최의 의의와 관련해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대회를 실현할 수 있다"고 말했다. 도쿄도의 고이케...

    한국경제 | 2021.08.16 21:24 | YONHAP

  • thumbnail
    변중석 여사 14주기...범현대家 한자리에

    ... 모였다. 16일 재계에 따르면 범현대가는 변중석 여사의 14주기를 하루 앞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에서 변 여사의 제사를 지냈다. 지난 3월 20일 청운동 자택에서 정 명예회장의 20주기 제사를 지낸 ... 감염병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참석자별로 시간대를 나눠 순차적으로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먼저 장손인 정의선 대차그룹 회장은 이날 오후 4시께 부인 정지선 여사와 청운동 자택에 도착해 제주(祭主)로 범현대 일가를 맞이했다. ...

    한국경제TV | 2021.08.16 19:20

  • thumbnail
    고 변중석 여사 14주기…범현대家 5개월만에 청운동에 모였다

    ... 16일 청운동에 모였다. 범현대가는 변 여사의 별세 14주기를 하루 앞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에서 제사를 지냈다. 올해 3월 20일 청운동 자택에서 정 명예회장의 20주기 제사를 지낸 지 약 5개월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제사는 참석자별로 시간대를 나눠 순차적으로 진행됐다고 대차그룹 관계자는 전했다. 장손인 정의선 대차그룹 회장은 이날 오후 4시께 부인 정지선 여사와 가장 먼저 청운동 ...

    한국경제 | 2021.08.16 18:58 | YONHAP

  • thumbnail
    변중석 여사 14주기 범현대家 한자리에

    아산 정주영 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변중석 여사의 14주기를 맞아 범(汎)대 일가가 16일 한자리에 모였다. 재계에 따르면 범현대가는 변 여사의 14주기를 하루 앞둔 이날 저녁 서울 청운동 옛 자택에 모여 제사를 지냈다. ... 방지를 위해 시간을 달리해 차례대로 자택을 방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범현대가가 다시 모인 것은 지난 3월 정 명예회장의 20주기 제사를 지낸 이후 약 5개월 만이다. 작년에는 3월에 정 명예회장과 변 여사의 제사를 합쳐 지냈지만 올해는 ...

    한국경제 | 2021.08.16 17:47 | 김일규

  • thumbnail
    장경영 나서는 이재용...반도체·백신 `1순위`

    출소 후 광복절 연휴까지 휴식을 취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이번 주부터 본격적인 경영 행보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16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삼성전자 관계자는 "연휴에 이 부회장은 건강을 추스르며 특별한 외부 일정 없이 ... `뉴삼성` 등 경영 목표를 재점검하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 측은 "이 부회장의 경영 일정과 방향에 대해서는 재 정해진 내용이 없다"고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

    한국경제TV | 2021.08.16 1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