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77,9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예진의 스타car톡] 장동민이 '돌멩이 테러'에도 포기 못한 '재규어 XJ'

    ... 인해 수천만 원의 피해를 당한 장동민은 경찰에 피해 신고를 접수했고, 이후 3개월간의 조사 끝에 범인을 검거하는 데 성공했다. 장동민의 차량에 돌멩이 테러를 한 사람은 40대 남성 A 씨. 강원 원주경찰서는 A 씨를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구속했다. 장동민은 "유튜버 활동을 시작 후 유명세를 얻으면서 집으로 찾아오는 사람이 많다"며 "아무 때나 오셔서 막무가내로 초인종을 눌러대거나 문을 두드리는 등의 행동도 서슴지 않는다"고 피해를 ...

    텐아시아 | 2021.04.16 18:21 | 서예진

  • thumbnail
    음주 뺑소니 30대 구속… 피해자는 사망

    술을 마신 상태에서 승용차를 몰다 행인을 치고 달아났던 30대가 구속됐다. 16일 제주지방법원 심병직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보행자를 들이받고 달아난 혐의(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도주치사)로 A 씨(37)를 구속했다. A 씨는 이날 오전 1시께 제주시 조천읍 선흘리 크라운골프장 인근 도로에서 승용차를 몰고 가다 도로변을 걷고 있던 50대 B 씨를 치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B 씨는 오전 6시께 행인에 의해 발견돼 신고를 받고 출동한 ...

    한국경제 | 2021.04.16 18:15 | 김정호

  • thumbnail
    홍콩 반중 매체 사주, 불법집회 조직 등 혐의로 징역 12개월형

    빈과일보 지미 라이…범민주 진영 정치인 14명과 함께 재판 넘겨져 홍콩의 대표적 반중매체인 빈과일보의 사주 지미 라이(黎智英·73)가 과거 불법 집회를 조직하고 가담한 혐의로 실형을 살게 됐다. 블룸버그, AP 통신은 홍콩 법원이 16일 라이에 대해 징역 12개월 형을 선고했다고 보도했다. 라이는 2019년 8월 18일 범죄인 송환법에 반대하며 빅토리아 파크에서 열린 집회를 조직하고 참여한 혐의로 범민주 진영 정치인 14명과 함께 재판에 넘겨졌다. ...

    한국경제 | 2021.04.16 18:11 | YONHAP

  • [사설] "한국 민주주의 부식됐다" 국제사회서 이런 말까지 들어야 하나

    ... 인권을 이토록 무시해도 되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 문재인 정부의 인권 경시는 북한에만 국한되지 않는다. 대통령 비난 대자보를 붙인 20대에게는 벌금형이 선고됐고 대통령에게 신발을 던진 50대 남성은 모욕 및 경찰 폭행 등의 혐의가 추가되며 아직도 구속돼 있다. 인권변호사 출신 대통령이 인권을 후퇴시켰다는 비아냥이 나오는 이유다. 스미스 의원이 “한국의 민주주의는 부식됐다”며 “현 정부 들어 인권 개선을 기대했지만 되레 표현의 ...

    한국경제 | 2021.04.16 17:51

  • thumbnail
    [고두현의 문화살롱] 무지와 위선에 홀리면 王도 바보가 된다

    ... 두터운 신임을 얻게 되자 그를 시기하는 사람들이 나타났다. 대왕의 사촌이자 부하 장군인 프톨레마이오스는 그를 매우 싫어했다. 알렉산드로스 대왕이 타계한 뒤 프톨레마이오스가 이집트 왕이 되자 둘의 관계는 더욱 나빠졌다. 역모 혐의로 법정 끌려갔던 사연 그러던 중 아펠레스의 경쟁자인 한 화가가 “아펠레스가 프톨레마이오스 왕을 살해하려는 음모를 꾸미고 있다”며 그를 모함했다. 억울하게 누명을 쓴 그는 역모 혐의로 법정에 끌려가게 됐다. 다행히 ...

    한국경제 | 2021.04.16 17:50 | 고두현

  • thumbnail
    [퇴근길뉴스] 박수홍 친형 횡령 사건, 93년생 여친 언플 멈춰!

    방송인 박수홍에게 횡령혐의로 고소를 당한 박수홍의 친형. 논란이 시작되자 박수홍의 1993년생 여자친구로 언론 플레이를 했던 친형 측의 언론플레이가 통했습니다. 이 사건의 쟁점은 박수홍 친형 부부의 횡령임에도 불구하고 다들 박수홍의 여자친구에 관심을 갖고 있으니 말이죠. 박수홍은 4월 5일 자신의 재산을 빼돌린 친형과 형수를 민·형사 고소했습니다. 박수홍의 친형은 30년 전부터 출연료와 계약금을 빼돌리고 법인카드를 개인생활비로 무단 ...

    텐아시아 | 2021.04.16 17:45 | 우빈

  • thumbnail
    '포스트 볼트' 콜먼, 도핑 징계로 도쿄올림픽 출전 불발

    CAS "콜먼 징계 기간을 1년 6개월로 확정"…올해 11월에 해제 '포스트 볼트 시대'의 선두 주자였던 크리스천 콜먼(25·미국)이 도핑 테스트 기피 혐의로 1년 6개월 자격 정지 처분을 받아, 도쿄올림픽 출전이 불발됐다. 스포츠중재재판소(CAS)는 16일 콜먼의 자격 정지 기간을 '1년 6개월'로 확정했다. 세계육상연맹의 독립기구인 선수윤리위원회(AIU)가 지난해 10월 콜먼에게 부과한 '2년'보다 자격 정지 기간이 6개월 줄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1.04.16 17:43 | YONHAP

  • thumbnail
    더필름 몰락, '몰카'혐의 법정구속

    SNS로 접근한 여성들의 신체를 몰래 촬영하고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더필름 황경석이 법정구속됐다. 16일 서울동부지법 형사5단독(부장 하세용 판사) 심리로 더필름의 성폭력범죄의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 선고 공판이 진행됐다. 재판부는 더필름에게 징역1년2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교육, 3년간 아동청소년 및 장애인 관련시설 취업제한도 명령했다. 재판부는 "(더필름이) 수회에 걸쳐 영상을 촬영한 ...

    연예 | 2021.04.16 17:19 | 김소연

  • thumbnail
    이명박 전 대통령, 정밀진료 위해 서울대병원 입원

    ... 질환 치료를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이후 50여일 지난 2월 10일 퇴원했다. 징역 17년의 형이 확정된 이후 서울구치소에서 수감생활을 하던 이 전 대통령은 분류처우위원회 심사 결과에 따라 당시 퇴원과 함께 안양교도소로 이감됐다. 지난해 10월 대법원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의 혐의를 받는 이 전 대통령에게 징역 17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57억 8000만원의 형을 확정지었다. 남정민 기자 peux@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6 17:19 | 남정민

  • thumbnail
    '도주치사' 음주 뺑소니 30대 구속…"도주 우려 있어 영장 발부"

    ... 인근 도로에서 길 가던 50대 B씨를 차로 치고 달아난 30대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 결과 A씨가 도주할 우려가 있다고 보고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앞서 제주동부경찰서는 보행자를 들이받고 달아난 혐의(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도주치사)로 A씨를 지난 14일 입건했다. 사고 당시 차에 치여 크게 다친 B씨는 오전 6시 9분께 행인에 의해 발견돼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

    한국경제 | 2021.04.16 17: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