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71-180 / 47,9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잘나가던 점포겸용 주택 '아! 옛날이여~'

    ... “이곳 상가들은 아파트 상가보다 먼저 자리잡아 상가 입주율과 이용률이 높았지만, 작년 하반기부터 임차인이 빠져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임대료도 내리는 추세다. J공인 관계자는 “공실 상가는 임차인이 원하는 대로 임대료 협상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1층 점포 월세는 지난 2년 새 3.3㎡당 10만원에서 8만원으로 조정됐다. 2년 전 350만~400만원에 달했던 전용면적 66㎡ 규모의 상가 월세는 150만~180만원으로 내려가기도 했다. 위례 ...

    한국경제 | 2020.01.28 17:05 | 윤아영/최다은

  • thumbnail
    윤종원 기업은행장, 27일만에 첫 출근…노조추천이사제 수용

    ... 행장 선임 과정의 투명성을 높이고 희망퇴직 제도에 힘쓰기로 합의했다. 일각에서는 윤 행장이 노조추천이사제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약속함에 따라 노조의 경영개입이 과도해질 우려가 높아졌다는 지적도 나온다. 설 연휴 기간 내내 물밑 협상 기업은행은 29일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에서 윤 행장의 취임식을 연다고 28일 발표했다. 김형선 기업은행 노조위원장도 이날 “청와대, 더불어민주당, 금융위원회 측과 지속적인 면담과 대화를 이어왔고 은성수 금융위원장, 이인영 ...

    한국경제 | 2020.01.28 16:04 | 정소람/송영찬

  • thumbnail
    '방사능 일본 올림픽은 보이콧하자더니…' 민주당 "우한 폐렴, 어려울 때 도와야"

    ... 노선으로 기울었다는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는 최근 "만약 북한 비핵화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주한미군이 철수하면 중국이 한국에 '핵우산'을 제공하고 그 상태로 북한과 협상을 하는 방안은 어떻겠느냐"고 발언하기도 했다. 우한 폐렴은 현재 치료할 백신이나 치료제가 따로 없어 국민들의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 세 번째 확진자의 경우 현재까지 접촉한 사람이 74명으로 확인됐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20.01.28 13:09 | 김명일

  • thumbnail
    방심위 "우한 폐렴 관련 사회혼란 정보 삭제할 것"…이준석 "사드 선동 때는 가만있더니"

    ... 명칭을 공지한 것은 외교적 부담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우리나라 외교가 친중(親中) 노선으로 기울었다는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는 최근 "만약 북한 비핵화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주한미군이 철수하면 중국이 한국에 '핵우산'을 제공하고 그 상태로 북한과 협상을 하는 방안은 어떻겠느냐"고 발언하기도 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28 10:52 | 김명일

  • thumbnail
    이 와중에 중국 감싸기? 靑 "'우한 폐렴' 아닌 '신종 코로나'로 불러라"

    ... 노선으로 기울었다는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는 최근 "만약 북한 비핵화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주한미군이 철수하면 중국이 한국에 '핵우산'을 제공하고 그 상태로 북한과 협상을 하는 방안은 어떻겠느냐"고 발언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일부 네티즌들은 "이 와중에 중국 감싸기냐"며 불만을 나타냈다. 한 네티즌은 "우한 폐렴이란 명칭을 사용함으로써 사람들이 중국인 ...

    한국경제 | 2020.01.28 09:15 | 김명일

  • 美 "EU 탄소세 부과 땐 보복"…디지털세 이어 무역갈등 뇌관

    ... 반영한 것으로 평가된다. 스티븐 므누신 미 재무장관도 최근 세계경제포럼(WEF·다보스포럼)에서 탄소세를 ‘열심히 일하는 사람들에 대한 세금’이라고 비판했다. FT는 탄소세가 미국과 유럽 간 무역협상에서 새로운 쟁점이 될 것으로 분석했다. 트럼프 미 행정부는 중국, 멕시코, 캐나다 등과의 협상이 일단락되면서 유럽과의 협상에 힘을 쏟고 있다. 미국은 2018년 7월부터 EU에 농축산물·자동차 시장 개방 확대, 관세 인하, ...

    한국경제 | 2020.01.27 17:53 | 강현우

  • 국회에서 표류하는 선거구 획정…"축소말라-늘려라" 지역대결 번져

    ... 전달한 것이다.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설 연휴 전에 국회에서 정리한 기본 의견을 선관위에 주는 게 바람직했을 텐데 (여야 간) 앙금이 남아 있어 하지 못했다”며 “이제 선거구 획정 의견 교환과 협상 과정을 밟아야 할 차례”라고 말했다. 김재원 한국당 정책위원회 의장은 “우리 당이 협상하자고 (민주당에) 직간접적으로 얘기했지만 응답이 없었다”고 맞받았다. 통폐합과 분구 대상으로 거론되는 지역 ...

    한국경제 | 2020.01.27 17:49 | 고은이

  • [사설] 北이 억류하고 있는 우리 국민 6명엔 왜 아무도 말이 없나

    ... 상황에 맞서 ‘마이 웨이’를 선언한 모양새다. “관광으로 남북관계를 개선해 비핵화를 유도하겠다”는 게 정부 설명이지만 위험천만한 시도다. 현 시점에서 경제적 도움을 주는 조치는 북한을 협상장으로 이끌기보다, 압박과 제재라는 국제공조를 허물어뜨리는 결과로 이어질 가능성이 훨씬 높다. 그런데도 과속 페달을 밟고 있는 한국 정부의 행보는 여러 억측을 확산시킬 수밖에 없다. 동맹국에서 “국내 정치적 목적을 위한 ...

    한국경제 | 2020.01.27 17:22

  • thumbnail
    주주 행동주의가 확산하면 기업의 채무부담이 커진다는데 유료

    ... 반대의 경우는 상방 리스크(upside risk)로 부릅니다. 대표적인 하방 리스크로는 교역 갈등, 정책 오류, 금융 불안정, 기후 변화 관련 이슈를 들 수 있습니다. 교역 갈등은 여전히 진행 중인 미국과 중국 얘기입니다. 1차 무역협상 합의에도 불구하고 글로벌 IB는 살아있는 불안 요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국가 안보, 인권 견해 차 등으로 갈등 요소가 모두 해소된 건 아니라는 이유에섭니다. 미국과 유럽연합(EU) 간 갈등도 본격화할 수 있습니다. EU의 디지털세 ...

    모바일한경 | 2020.01.27 14:09 | 김은정

  • thumbnail
    미 부차관보 "한국, 방위비 더 분담해야…주한미군 철수 계획은 없어"

    마크 내퍼 미국 국무부 동아태 부차관보는 한미 방위비 분담 협상과 관련해 한국이 더 부담해야 한다며 압박을 이어갔다. 현재 시점에서 주한미군 철수는 어떠한 검토도 없었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내퍼 부차관보는 24일(현지시간) 워싱턴 내셔널프레스빌딩에서 '미일 동맹의 지속적인 힘'을 주제로 한 언론 브리핑을 진행했다. 그는 방위비 협상에 대한 질문을 받고 "분명하게 말하지만, 우리는 한국이 우리의 양자 동맹을 유지하기 위해 ...

    한국경제 | 2020.01.26 15: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