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흥銀, 해태제과 협조융자 '아시아 베스트거래' 선정

    지난 9월 조흥은행이 해태제과 매각을 위해 JP모건체이스와 공동으로 주선한 협조융자가 홍콩의 경제잡지인 '파이낸스 아시아(Finance Asia)'로부터 올해 최고의 신디케이티드론(Best Syndicated Loan)으로 선정됐다. 파이낸스 아시아 12월호는 올해중 아시아 지역에서 성사된 금융거래중 여신 파생상품 등 8개 부문별로 가장 성공적이었던 거래를 선정, 발표했다. 최고의 신디케이티드론으로 선정된 해태제과 인수금융은 해태제과 자산을 인수한 ...

    한국경제 | 2001.12.17 09:31

  • 항공사 2500억 지원 .. 정부, 재정융자 결정

    ... 골자로 한 지원 대책이 결정됐다고 밝혔다. 정부는 내년 1월과 2월 만기도래하는 4천억원 규모의 대한항공 회사채를 차환 발행하고 연말까지 아시아나항공이 2천5백억원 상당의 제2금융권 기업어음(CP)을 갚을 수 있도록 채권은행단에 협조를 구하기로 했다. 또 주 채무계열의 부채비율을 산정할 때 향후 1년간 항공사를 제외하며 항공기 도입 등으로 인해 여신한도를 초과하더라도 예외를 인정키로 했다. 이와 함께 임차항공기의 농특세(76억원),국내선 항공유에 대한 ...

    한국경제 | 2001.10.16 16:19

  • 정부, 항공업계에 2천5백억 재정융자 지원

    정부는 미국 테러 참사의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항공업계에 2천5백억원의 재정융자를 지원키로 했다. 건설교통부는 16일 오전 은행회관에서 열린 경제장관 간담회에서 보험료 인상,운항중단 등에 따른 손실 일부를 재정에서 빌려주며 ... 차환 발행하고 연말까지 아시아나항공이 2천5백억원 상당의 제2금융권 기업어음(CP)을 갚을수 있도록 채권은행단에 협조를 구하기로 했다. 또 주 채무계열의 부채비율 산정할때 향후 1년간 항공사를 제외하며 항공기 도입 등으로 인해 여신한도를 ...

    한국경제 | 2001.10.16 16:11

  • 하이닉스 외국계채권단, 디폴트 선언

    ... 하이닉스반도체 관계자는 "소시에떼제네랄등 9개 외국계 채권은행들이 지난달 5일 디폴트를 선언했다"며 아직 채권회수 움직임은 보이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외국계 채권은행들은 당초 하이닉스에 4천6백만달러(약 6백억원) 규모의 신디케이트론(협조융자)을 해주며 현대그룹 계열에서 분리될 경우 조기상환을 요구할 수 있다는 단서를 달았다. 지난 6월 국내외 채권자들의 요구로 하이닉스가 현대계열에서 분리되자 외국계은행들은 8월에 이 조항을 걸어 중도상환을 요청했었다. 채권단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01.10.15 22:14

  • 구조조정촉진법 허점 악용 .. '하이닉스 채권유예 외국계 왜 빠졌나'

    ... 시급하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외국계 금융사들이 이번에 이용한 수법을 쓰면 국내 금융사들도 얼마든지 구조조정촉진법 대상에서 빠져나갈 수 있기 때문이다. 소시에떼제네랄 등 외국계 금융사들은 총 4천6백70만달러(약 6백억원)규모의 협조융자에 대해 지난 8월 느닷없이 조기상환을 요구했었다. 외국계 금융사들이 채권 조기상환을 요구한 것은 지난달 15일부터 발효된 기업구조조정촉진법 대상에서 빠져 나가기 위해서였다. 이 법의 적용을 받으면 채권행사가 유예될 뿐아니라 출자전환이나 ...

    한국경제 | 2001.10.04 17:26

  • 해외채권단 "하이닉스 '디폴트' 위협"-국내채권단 "법정관리 등 검토"

    ... 디폴트로 이어져 파문이 커질 수 있다. 외국계 은행의 채권 중도상환 요청은 국내 채권단이 추진 중인 출자전환의 대상에 자신들의 채권도 포함될 수 있다는 점을 우려한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들 은행은 당초 하이닉스에 신디케이트론(협조융자)을 해줄 때 채권보전 차원에서 '현대 계열에서 분리되면 중도상환을 요구할 수 있다'는 조건을 달았었다. 이에 맞서 채권단 한 관계자는 "하이닉스 채무 재조정방안에 전체 채권단이 합의하지 못하면 최악의 경우 법정관리로 갈 수도 있다"고 ...

    한국경제 | 2001.08.26 17:23

  • 産銀, 한빛銀 거래기업 지원 .. 기업금융 업무제휴

    ... 산업은행으로부터 장기설비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산은과 한빛은행은 기업금융 업무를 강화하기 위해 '기업여신 업무의 제휴 및 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산은과 한빛은행은 전대(轉貸)업무를 비롯해 협조 융자체제 구축, 여신상품 교차취급, 여신정보 공유 등에 대해 공동으로 업무를 취급하게 된다. 전대업무란 산은의 저금리 엔화자금을 한빛은행 거래기업에 대출해주는 제도로 한빛은행 거래기업이 한빛은행에 엔화 장기설비자금을 신청하면 ...

    한국경제 | 2001.08.20 17:21

  • [대우패망 '秘史'] (1) '운명의 날 7월19일 (上)'

    ... 집무실까지는 불과 10보 정도. 붉은 카페트 저편에서 이헌재 금감위원장이 굳은 표정으로 걸어나왔다. 이 위원장은 애써 미소를 띠려 했지만 웃을수록 얼굴은 묘하게 뒤틀렸다. "이미 마음을 비웠어요. 경영권에 연연하지 않을테니 조용하게 협조융자를 도와주세요. 아시다시피 3조∼4조원만 지원해 주면 충분히 살 수 있지 않소" 김 회장은 '조용하게'라는 말을 여러번 되풀이했다. "협조융자 외에 만기가 하루 이틀짜리로 몰렸던 초단기 CP를 만기 6개월짜리로 바꿔 달라는 요구도 ...

    한국경제 | 2001.07.17 17:26

  • 해태제과 인수 UBS캐피털 컨소시엄에 국내외 금융권 3950억 지원 추진

    ...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인수 금융지원을 위한 설명회를 가졌다. 주간사측은 설명회에서 UBS캐피털에 7년만기 대출 1천6백50억원과 5년만기 대출 8백50억원을 각각 지원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또 일반대출 외에도 신디케이트론(협조융자)를 통해 7백50억원을 지원키로 하고 4백억원의 단기대출도 제공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주간사측은 다음달 중순까지 지원에 참여할 금융회사를 모집한 뒤 오는 8월말까지 계약을 맺을 계획이다. 조흥은행 관계자는 "산업.한빛.외환.국민 ...

    한국경제 | 2001.07.16 09:21

  • [금융 뉴트렌드] 국책銀도 수익경영 박차

    ... 2천3백21억원에 달했다. 이영회 행장이 이끄는 수출입은행은 요즘 프로젝트파이낸싱 등 고수익 사업을 활성화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또 개발도상국의 사회간접자본 시설 확충 프로젝트에 대한 지원을 대폭 늘리고 있다. 이 행장은 "수익성 있다고 판단되면 선진금융기관과의 연계를 통한 협조융자에도 적극 참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수출입은행도 상반기 1백9억원의 순이익을 올려 흑자행진을 지속하고 있다. 장진모 기자 j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15 17: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