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8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주(10월1일~10월7일)의 신설법인

    ... 전력, 통신, 케이블 도.소매업) ▷들벗(정유미·10·농산물, 수산물, 축산물 유통, 도소매 및 무역업) ▷딥포커스비전(김광용·280·안경 체인 유통업) ▷라끄릴리끄(신혜령·1·통신판매업) ▷라온알앤디(신종건·6·상품 중개업) ▷라티에프홀딩스(김경실·50·전자상거래 및 통신판매업) ▷람빵(서주성·1&...

    한국경제 | 2021.10.08 17:54 | 민경진

  • thumbnail
    '결사곡' 이가령 "임영웅과 키스신, 떨렸지만 재밌어"

    ...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극중 성훈과의 호흡에 대해 "성훈 씨는 마냥 착하다. 성훈 씨가 아니었으면 그런 멋진 장면이 나오지 않았을 것이다. 이 자리를 빌러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 고 전했다. 부혜령의 인기에 힘입어 이가령은 TV조선 '뽕숭아학당'에 출연했고, 임영웅과 키스신 촬영도 해 화제가 됐다. 이가령은 "임영웅 씨는 끼가 많다. 가까이 마주보려니 떨렸지만 웃기고 재밌었다"고 회상했다. ...

    연예 | 2021.10.05 09:54 | 김소연

  • thumbnail
    고려대 조민행·서울대 박수영 교수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 받아

    한국도레이과학진흥재단은 제4회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 수상자로 조민행 고려대 화학과 교수(기초분야·왼쪽), 박수영 서울대 재료공학부 교수(응용분야·오른쪽)를 7일 선정해 발표했다. 신진 과학자를 지원하는 연구기금 수상자에는 기초부문에 이윤미 연세대 화학과 교수와 박진희 대구경북과학기술원 신물질과학전공 교수, 응용부문에 변혜령 KAIST 화학과 교수와 정대성 포스텍 화학공학과 교수가 선정됐다.

    한국경제 | 2021.09.07 17:53

  • thumbnail
    최정, 女바둑리그 14전 전승

    ... 여자바둑리그에서 전승 위업을 달성하며 또 한 번 역사를 새로 썼다. 최정은 지난 26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1 NH농협은행 한국여자바둑리그’ 제14라운드 최종일 경기에서 장혜령 2단(24·순천만 국가정원)에게 137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이 승리로 최정은 2021 여자바둑리그 정규리그 14경기에서 모두 이기는 기염을 토했다. 최정이 바둑리그를 전승으로 마감한 건 이번이 두 번째다. 2019시즌에도 ...

    한국경제 | 2021.08.27 17:49 | 조희찬

  • thumbnail
    [제25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송혜령 8강 진출

    백6·8 정석 후 15까지 가끔 등장하는 포석이다. 백16은 응수타진이다. 흑은 29 혹은 19에 받아도 되고 실전처럼 반발해도 된다. 38까지 호각의 싸움이다. 흑45는 실수로 46에 머리를 내밀 자리였다. 백50이 절호의 끊음이다. 백54는 55가 더 나았다. 73까지 타협된 결과는 백이 약간 앞선다. 백76, 흑77로 서로 침입하는 것이 재미있다. 흑은 91·93으로 두텁게 모양을 정비하면서 힘을 비축한다. 흑9...

    한국경제 | 2021.08.26 17:42

  • thumbnail
    [제25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黑, 대마 생포

    백138·140이 마지막 실수였다. 138로는 참고도 백1을 교환해서 수를 늘린 뒤 3으로 뛰어서 둘 자리였다. 흑6으로 24에 차단하는 것은 백이 6에 민다. 수상전은 오히려 백 수가 많기 때문에 흑은 6에 지켜야 한다. 그때 백은 7로 나온다. 백15 이하 23까지 사활은 이단패다. 여기서 흑은 바로 패를 하지 않고 24로 차단한다. 보고도 이해하기 어려운 참고도다. 이랬다면 흑이 유리한 형세긴 하지만 우상귀도 이단패인 데다 백...

    한국경제 | 2021.08.19 18:25

  • thumbnail
    [제25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白, 결정적 실수

    흑은 91·93으로 모양을 정비한다. 여기서 백94는 맥점이지만 지금은 별로였다. 이 수는 ‘가’로 밋밋하지만 그냥 진출할 자리였다. 그랬다면 흑이 어디서부터 국면을 풀어나갈지 갑갑한 장면이었다. 그런데 흑95도 실수로 96에 뚫을 자리였다. 돌고돌아 106까지 백이 우세를 이어간다. 백이 ‘나’에 들여다봐서 넉 점을 살리는 맛이 있다. 흑으로서는 상당히 신경 쓰인다. 백은 108로 11...

    한국경제 | 2021.08.18 17:45

  • thumbnail
    이가령 "'결사곡2' 제 복수, 시원하셨나요?" [인터뷰+]

    ... 있을까'란 물음표를 갖게 된 거 같아요." TV조선 '결혼작사 이혼작곡' 시즌1에서 '걸크러시' 매력을 뽐냈던 이가령은 시즌2에도 '사이다' 매력을 발산했다. 이가령이 연기한 부혜령은 남 부러울 게 없는 아나운서에 "내가 마음만 먹으면 넘어오지 않는 남자가 없다"고 말할 만큼 자존감이 넘쳤던 인물이다. 하지만 남편의 불륜으로 모든 것이 달라졌다. 세상에 다시 없을 구애를 펼쳤던 판사현(성훈)의 ...

    연예 | 2021.08.17 09:36 | 김소연/최혁

  • thumbnail
    [제25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주고받은 실수

    서로 한 수, 한 수가 어려운 장면이다. 백42를 43에 둬서 두 점을 잡는 것은 흑이 42에 뚫어서 나쁘다. 다만 이 수는 71에 맞끊어서 어지럽힐 자리였다. 흑45는 46에 계속 늘어서 벽을 만들 자리였다. 71에 끊기더라도 3·3 등 맛이 있기 때문에 우변으로 전환하면 형세가 괜찮았다. 백48까지 5 대 5의 싸움이다. 백50의 끊음이 날카롭다. 흑이 당장 64에 움직이는 것은 58로 밀 때 수가 없어 53으로 3&middo...

    한국경제 | 2021.08.12 18:31

  • thumbnail
    [제25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초반 접전

    백이 6·8 정석을 택하자 15까지는 일사천리다. 여기서 백은 ‘가’ 혹은 ‘나’로 평범하게 받는 대신 16으로 응수 타진한다. 인공지능 베스트, 일명 ‘블루 스폿’이기도 하다. 흑도 29 혹은 19에 받기에는 당한 느낌이기 때문에 17로 뛰어나간다. 20은 좋은 잽이다. 22로 인공지능은 참고도 백1·3을 결정하고 5에 지키는 수순을 추천하고 있다. 흑...

    한국경제 | 2021.08.10 17: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