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8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고] 구영회 前 진안군 주민자치위원장 별세 등

    ... 진혁 온푸드 대표·혜원 LG전자 홍보팀 책임 부친상, 김건희 디자인캣츠 실장 장인상=4일 고려대안암병원 발인 6일 오후 1시 02-923-4442 ▶조병필 前 코리아타임스 사장 별세, 한진 IBM 차장·혜령씨 부친상, 임영택 KB손해보험 차장 장인상, 노은진 삼성의료원 어린이집 교사 시부상=5일 분당서울대병원 발인 7일 오전 8시30분 031-787-1505 ▶최연수씨 별세, 소영 T-Plus 대표·미혜 사업·은진 ...

    한국경제 | 2019.03.05 17:22

  • [부고] 강은주 씨 별세 外

    ... 현대건설 부장·정윤씨 부친상, 김지열 의사 장인상, 조윤진씨 시부상=4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9일 오전 8시 02-3010-2262 ▶이규녕씨 별세, 용수 EM POWER 대표·경무 RICH 대표·혜령·혜성씨 부친상, 김윤철 계명대 교수·이인관 한전KPS 부장 장인상, 김영주·김오정씨 시부상=6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8일 오전 8시 02-3010-2291 ▶이정숙씨 별세, 김영주 AP SYSTEM ...

    한국경제 | 2019.02.07 18:04

  • thumbnail
    화가 남춘모 "논고랑·밭이랑·굴곡진 돌담…제 부조회화의 자양분이죠"

    ... 공감(empathy)’을 마주하게 된다. 단색의 사용이나 동일한 행위의 반복이라는 측면에서 한국의 단색화나 서구의 미니멀리즘 등과 형식적, 미학적으로 비슷한 느낌을 준다. 이 부분이 해외 시장에서 그를 주목하는 까닭이다. 안혜령 리안갤러리 대표는 “남씨의 작품은 한국적이면서도 서구의 미학적인 부분도 동시에 담고 있어 해외 미술 애호가들이 좋아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김경갑 기자 kkk1010@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1.22 17:41 | 김경갑

  • thumbnail
    하나로의료재단, '검진에서 치료까지' 2000개 기업 원스톱서비스

    하나로의료재단(이사장 권혜령·사진)은 1983년 건강 사회를 이룩한다’라는 기본 정신을 바탕으로 설립됐다. SCL 헬스케어그룹의 자회사인 하나로의료재단과 임상 수탁 전문기관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은 상호 공조해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하나로의료재단은 ‘검진에서 치료까지’ 보다 적극적인 최상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해 2000개 기업체 임직원의 건강검진과 공단검진, 개인검진 ...

    한국경제 | 2019.01.08 17:06

  • thumbnail
    [제23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박지연 본선 진출

    백이 160으로 젖히고 162에 가만히 늘어 두자 흑이 더 해볼 곳이 없다. 163 이하로 쭉 밀었지만 백 대마는 중앙에 한 집이 나 있고 상변에 참고도1의 백 1 이하로 두면 A와 B가 맞보기로 한 집이 나기 때문에 살아 있다. 백176에 흑은 돌을 거뒀다. 더 진행한다면 참고도2가 되는데 백4가 좋은 수로 흑이 잡혔다. 백4로 무심코 5에 끊는 것은 흑이 ‘가’에 둬서 A와 B의 맞보기로 백이 잡힌다. 초반 흑11의...

    한국경제 | 2018.11.06 19:51

  • thumbnail
    [제23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黑 , 승부수

    지난 4일 중국 쑤저우에서 벌어진 제9회 궁륭산병성배 세계여자바둑대회 결승전에서 최정 9단이 오유진 6단에게 263수 만에 흑 불계승하며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 2014년 5회와 지난해 8회에 이어 대회 세 번째 우승이다. 오유진은 2016년 7회 대회에 이어 2년 만에 우승을 노렸지만 결승에서 천적 최정 9단의 벽을 넘지 못했다. 우승 상금은 30만위안, 준우승은 10만위안이다. 좌하귀 패가 컸기 때문에 이제는 백으로 형세가 기울었다. 흑...

    한국경제 | 2018.11.05 18:19

  • thumbnail
    [제23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패 공방

    오는 5일 ‘바둑의 날’을 기념해 국민은행과 함께하는 ‘서울 수담(手談) 행사’가 4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다. 오전 11시부터 펼쳐지는 바둑팬 1000명과 프로기사의 다면기를 비롯해 축하 공연, 바둑전시회, 현장이벤트, 프로기사 사인회 등 다채로운 행사가 예정돼 있다. 행사 참가자에게는 바둑판 세트와 2019 바둑 달력이 증정된다. 흑의 선택은 89였다. 90~92의 패 공방은 쌍방 물러...

    한국경제 | 2018.11.01 18:39

  • thumbnail
    [제23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단조로운 국면

    흑65는 방향 착오의 느낌이 다소 있다. 하지만 흑의 실리가 부족한 국면이기 때문에 조금이라도 균형을 맞추려는 수로 보인다. 참 ‘둘 곳 없는’ 단조로운 바둑이다. 흑69는 백에 이곳을 맞으면 집이 깎이기 때문에 둔 수다. 이제는 흑 집이 완전히 굳어졌으므로 백도 70~76을 아낌없이 교환한다. 백70으로 참고도1의 백1을 먼저 교환하면 백5·7에 흑이 손을 뺄 수도 있다. 다음은 A~D로 교환되는데 흑4가 이...

    한국경제 | 2018.10.31 17:16

  • thumbnail
    [제23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편해진 白

    제9회 궁륭산병성배 세계여자바둑대회가 3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간 열전을 벌인다. 한국에선 최정 9단, 오유진 6단, 오정아 3단, 주최국 중국은 위즈잉 6단, 왕천싱·리허·루민취안 5단 등 6명, 일본은 셰이민 6단과 후지사와 리나 3단 등 3명이 출전한다. 이 밖에 호주의 헤이자자 7단과 대만의 양쯔쉔 2단, 미국의 인밍밍 초단, 러시아의 나탈리아 코발레바 아마 5단이 경기에 나선다. 이 대회는 중국바둑협회와 쑤...

    한국경제 | 2018.10.30 18:47

  • thumbnail
    [제23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黑 가능성, 白 실리

    ... 시작되는 포스트시즌 1국에선 Kixx의 김세동과 한국물가정보의 박건호, 2국에는 김지석과 강동윤이 맞붙는다. 필자의 대국이다. 필자는 예선 1회전에서 김혜림에게 승리하고 예선 결승에 올랐다. 2016년 여자입단대회를 통해 프로가 된 장혜령은 올해 3년차 선수다. 흑11로 붙여서 응수를 묻는 것이 재미있는 수로 알파고가 선보인 수법이다. 백12로는 참고도1의 백1로 젖힐 수도 있다. 그러면 초반부터 급전이 벌어진다. 참고도2의 백1도 가능한데 그러면 8까지는 필연이다. 이후 ...

    한국경제 | 2018.10.29 1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