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9,3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저커버그, 트위터와 반대 노선?…"페이스북 트럼프 글 놔두기로"

    ... 게시글에 개입하지 않는 이유를 설명했다. 트위터는 앞서 지난 26일 우편 투표가 선거 조작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주장을 담은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에 대해서도 '팩트체크가 필요하다'는 취지의 경고 딱지를 붙였다. 이에 격노한 트럼프 대통령이 통신품위법이 보장한 정보기술(IT) 기업에 대한 면책 혜택을 축소할 수 있는 행정명령에 서명하면서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 발짝 더 나아가 행정명령 내용을 입법화하겠다고 나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30 13:43 | YONHAP

  • thumbnail
    미·중 갈등 격화에 속타는 수출기업들 '어쩌나'

    ... 장기적으로 홍콩에 지역본부를 둔 글로벌 기업에는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전망도 나왔다. 국내 수출 기업들은 그동안 홍콩을 무역 중간 거점으로 활용해왔다. 홍콩은 중국 본토로 접근성이 용이하고, 부가가치세 환급 등 절세혜택이 있어 한국→홍콩→중국으로의 물류 이동이 활발했다. 한국은 홍콩을 경유해 중국으로 재수출하는 비중이 98.1%로 대만 다음으로 높다. 홍콩이 이런 역할을 하지 못하게 되면 중소·중견 수출기업들은 ...

    한국경제 | 2020.05.30 12:07 | YONHAP

  • thumbnail
    미중 갈등 속 '특별지위 박탈위기'에 미래 불안감 커지는 홍콩

    ... 우려하고 있다. 홍콩은 아시아에서 다국적 기업의 지역본부가 가장 많은 도시로, 현재 1천541개의 다국적 기업이 홍콩에 지역본부를 두고 있다. 미국이 중국 본토에 이어 두 번째로 큰 홍콩의 무역 파트너인 만큼, 대미 수출관세 혜택이 사라지면 홍콩의 수출기업이 큰 타격을 받을 것이라는 우려도 나온다. 또 홍콩의 금융 허브 지위를 유지하는 데 핵심인 '달러 페그제'(통화가치를 미국 달러화 대비 일정 범위 내로 묶어두는 제도)가 무너질 수 있다는 시각도 있다. ...

    한국경제 | 2020.05.30 11:23 | YONHAP

  • thumbnail
    '홍콩 특별지위' 박탈되면 한국 반도체 수출길 막힐까

    ... 강화하겠다는 의미다. 미국 정부는 "큰 실수"라며 "홍콩이 중국과 같은 대우를 받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미국은 1992년 제정한 홍콩정책법에 따라 홍콩에 관세, 무역, 비자 등의 분야에서 혜택을 주고 있다. 아시아 금융허브이자 자유무역항으로서의 지위를 인정했던 것이다. 홍콩의 중국 예속이 심화되자 미국은 결단을 내렸다. 홍콩에 준 특혜인 '홍콩 특별지위'를 박탈하는 절차에 돌입했다. 관심사는 홍콩 특별지위 ...

    한국경제 | 2020.05.30 10:35 | 황정수

  • thumbnail
    홍콩특별지위 박탈 현실화하나…당장 초강수 실행은 안한 트럼프

    홍콩 혜택 철폐 수순에 중국·홍콩 관리 '표적 제재'…후속 제재 뒤따를 듯 바로 박탈 안하고 무역합의 언급 없어…"전례없는 조치-구체내용 없어" 평가 엇갈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현지시간)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 강행에 대응해 홍콩의 특별지위 박탈 절차에 착수한다고 밝혀 국제적으로 큰 파장을 불러올 '특별지위 박탈'이 실제로 이뤄질지 주목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중국이 홍콩 자치권을 보장하겠다는 약속을 어겼다고 ...

    한국경제 | 2020.05.30 09:05 | YONHAP

  • thumbnail
    서울 보라매 센트럴바움, 홍보관 개관

    ... 부속대학병원 등 메디컬 프리미엄을 갖췄다. 병원시설 뿐 아니라 롯데백화점 관악점, 신세계백화점 영등포점, 노량진 수산테마파크 등 풍부한 도심생활 인프라를 지녔기 때문에 ‘보라매 센트럴바움’은 건강과 의료 쇼핑 혜택을 다 누릴 수 있는 입지조건을 갖추었다. 보라매 센트럴바움은 또한 서울 중심부에 공원을 품고 있는 공세권 프리미엄 아파트이기도 하다. 약 13만평의 보라매 공원을 앞마당처럼 누릴 수 있으며, 한강수변공원을 통해 가벼운 산책과 운동이 ...

    한국경제 | 2020.05.30 09:00

  • thumbnail
    코로나19 속 인천 서구 공공배달앱 인기…지역업체 절반 등록

    ... 넘어섰다. 서구는 올해 7월 전에는 배달서구를 이용한 총 주문금액이 10억원을 넘길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지역화폐와 연계된 배달서구를 이용하는 고객은 서구가 제공하는 최대 15% 캐시백에 각 업소가 제공하는 3∼7%의 추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최대 22%까지 저렴한 가격에 배달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셈이다.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은 배달서구 이용으로 민간 앱의 배달 수수료나 광고비 부담을 덜 수 있다. 서구는 고객과 가맹점이 모두 배달서구를 편리하게 이용할 ...

    한국경제 | 2020.05.30 08: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홍콩 특별지위 박탈절차 시작…WHO와도 끝내겠다"

    ... 자치권을 보장하겠다는 약속을 어긴 것"이라며 "홍콩이 더는 우리가 제공한 특별대우를 보장할 정도로 충분히 자치적이지 않다는 것을 분명히 했다"고 강조했다. ◆ 관세, 투자, 무역, 비자 발급 등 홍콩혜택 철폐 미국은 1992년 제정한 홍콩정책법을 통해 관세나 투자, 무역, 비자 발급 등에서 홍콩에 혜택을 주는 등 중국 본토와 다른 특별대우를 보장해 왔다. 그러나 중국이 최근 홍콩보안법 제정을 추진하자 미국은 홍콩의 자치권을 보장해온 ...

    한국경제 | 2020.05.30 06:36 | 김하나

  • thumbnail
    트럼프 "중국 약속 어겨…홍콩 특별대우 박탈 절차 착수"

    ... 한다"며 "우리는 홍콩이 나머지 중국으로부터 별도의 관세 및 여행 구역이라는 특혜 대우를 철회하는 조치를 취하겠다"고 강조했다. 미국의 홍콩 특별지위 박탈은 관세, 투자, 무역, 비자 발급 등 홍콩이 누려온 혜택이 사라진다는 뜻이다. 이는 외국자본이 대거 이탈할 가능성도 있어 글로벌 금융허브였던 홍콩의 지위가 약해질 가능성이 있다. 미국과 중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책임론을 놓고 충돌하는 가운데 홍콩보안법을 둘러싼 갈등까지 ...

    한국경제 | 2020.05.30 06:08 | 김하나

  • thumbnail
    스페인, 빈곤가구에 생계비 월 140만원까지 지급

    ... 구상이다. 스페인 정부는 29일(현지시간) 국무회의에서 빈곤층 85만가구를 대상으로 소득 수준과 가구 구성원 수 등에 따라 가구당 최소 462유로에서 1천15유로까지 생계비를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내달 말부터 빈곤층 230만명이 혜택을 받게 되며 소요 예산은 연 30억유로(약 4조1천300억원)다. 소득이 낮은 빈곤계층에 정부가 추가 생계비를 지급해 가구당 연 소득이 최소 1만70유로(1천400만원) 이상이 되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스페인 정부는 극빈층 ...

    한국경제 | 2020.05.29 23: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