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8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호날두 보고싶다" 아프간 女 청소년 축구팀, 포르투갈 망명

    ... 명을 호주 항공편으로 대피시켰다. 여자 청소년 축구팀 선수들과 가족도 성인 대표팀 선수들이 호주로 대피한 뒤 카불을 떠나려 했지만, 카불 공항에서 발생한 폭탄 테러로 발이 묶였다. 포르투갈에 도착한 아프간 소녀들은 AP통신과 인터뷰에서 "축구를 계속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어 포르투갈 출신의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23 08:00 | 김정호

  • thumbnail
    '네 마녀의 날'에 부스터샷 '암초'까지…뉴욕증시 하락출발 [신인규의 마켓체크]

    ... 비전펀드가 쿠팡 주식 16억7천만달러 규모를 매각했다는 소식도 참고하셔야겠습니다. 그리고 팬들에게는 좋은 소식이 될 수가 있을까요. 뉴욕증시에 맨체스터유나이티드가 상장했다는 것 알고 계신 분들도 계실 겁니다. 최근에 크리스티아노 호날두가 이적하면서 다시 관심을 끌고 있죠. 맨유가 분기 손실을 전년 대비 5.9% 줄였고 매출은 15% 이상 늘어났다는 재무 성적표를 내놨습니다. 시처를 생각하면 한국은 이제 금요일 밤이니 오늘부터 추석 연휴에 들어가셨겠죠. 명절 마음껏 ...

    한국경제 | 2021.09.17 23:12 | 강영연

  • thumbnail
    호날두 멀티골…12년 만에 화려한 컴백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로 12년 만에 돌아온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사진)가 ‘멀티골’을 터뜨리며 자신의 복귀를 세계에 알렸다. 호날두는 12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4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선제골과 결승골을 책임지며 팀의 4-1 승리를 이끌었다. EPL은 경기 최우수선수로 호날두를 꼽았다. 호날두가 ...

    한국경제 | 2021.09.12 17:38 | 조희찬

  • thumbnail
    호날두 맨유 복귀전 경기장 상공에 '성폭행 의혹' 배너 등장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복귀전이 열린 홈구장인 올드 트래퍼드 상공에 그의 성폭행 의혹을 항의하는 대형 배너가 등장했다. 영국 공영방송 BBC와 ESPN 등은 12일(한국시간) "호날두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을 지원하는 페미니스트 그룹인 '레벨업(Level Up)'이 올드 트래퍼드 상공에 '캐스린 마요르가를 믿어요'라는 배너를 단 경비행기를 띄웠다"고 ...

    한국경제 | 2021.09.12 09:04 | 차은지

  • thumbnail
    "일상 속의 화(火) 풀어주기 위해 도전했죠" … '화난사람들' 만든 최초롱 변호사 이야기

    ... 공동소송이 개시된다. 화난사람들 게시판에 올라온 일반인들의 제보를 본 변호사가 소송에 착수하거나, 변호사가 직접 사건을 기획한다. 화난사람들이 해결하고 싶은 문제를 변호사에게 제안하는 경우도 있다. 김밥집 식중독 · 호날두 '노쇼' 소송도 … "'토로의 장' 되는 커뮤니티 개발 중" 공동소송에 나서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화난사람들을 찾는 사람들도 증가하는 모습이다. 수백 명의 환자가 발생한 ...

    한국경제 | 2021.09.09 20:48 | 안효주

  • thumbnail
    최초롱 변호사 "억울한 火 풀어주려 판사의 길 대신 창업"

    ... 플랫폼’을 운영하는 ‘화난사람들’. 수백 명의 환자가 발생한 ‘경기 분당 김밥집 식중독 사건’의 피해자들이 이 플랫폼을 이용해 집단소송을 추진했다.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선수의 방한 ‘노쇼’ 집단소송을 진행한 변호사도 화난사람들을 이용했다. 이 회사를 이끌고 있는 최초롱 대표(34·사진)는 변호사(사법연수원 45기)다. 고려대 법대 05학번으로, 2013년 사법고시에 ...

    한국경제 | 2021.09.09 17:44 | 안효주

  • thumbnail
    [포토] 호날두, A매치 역대 최다 111호골

    1일(현지시간) 포르투갈 알가르브의 이스타디우 알가르브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유럽예선 A조 4차전 포르투갈과 아일랜드의 경기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포르투갈)가 헤딩 골을 넣고 있다. 그는 이날 두 골을 터트리며 팀의 2-1 역전승을 이끌었다. 이날 호날두는 A매치 110호, 111호 골을 기록해 ‘A매치 역대 최다 득점’ 신기록을 세웠다. EPA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2 17:34

  • 메시 이어 '역대급 이적'…호날두 맨유 복귀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와 함께 축구의 ‘양대 신’으로 불리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포르투갈)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로 복귀한다. 팀을 떠난 지 12년 만이다. 맨유는 28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호날두와 계약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영국 BBC 등 현지 매체들은 맨유가 호날두의 원 소속팀 유벤투스(이탈리아)에 이적료로 1280만파운드(약 205억원)를 건넸다고 전했다. 맨유와 ...

    한국경제 | 2021.08.29 18:04 | 조희찬

  • "호날두 노쇼…관중에 입장료 60% 배상"

    2019년 열린 K리그 올스타 ‘팀K리그’와 이탈리아 명문팀 유벤투스와의 친선전에 유벤투스 소속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출전하지 않은 데 대해 관중 4700여 명이 행사 주최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법원이 또다시 관중 손을 들어줬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1부(부장판사 강민성)는 A씨 등 4763명이 경기 주최사 더페스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로 판결했다. 재판부는 ...

    한국경제 | 2021.08.15 17:21 | 최한종

  • thumbnail
    '호날두 노쇼' 소송 관중이 또 이겼다…법원 "입장료 60% 배상"

    법원이 2019년 유벤투스와의 친선전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가 출전하지 않아 관중들이 행사 주최사를 상대로 낸 대규모 민사소송에서 또 관중들의 손을 들어줬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1부(강민성 부장판사)는 A씨 등 4700여명이 ㈜더페스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로 판결했다. 재판부는 "피고는 원고들에게 총 8억6987만5200원을 지급하라"고 판시했다. 소송비용의 40%는 ...

    한국경제 | 2021.08.15 09:31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