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8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다산 칼럼] 슈퍼스타 경제학

    ... 연예인 그리고 애플,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등 정보통신 회사들을 포함한다. 물론 이들이 제공하는 서비스가 엄청난 가치를 갖고 있다고 생각하면 설명은 간단해진다. 그렇지만 유명 축구선수였던 펠레의 보수가 광고로 받는 돈을 제외하고 호날두와 메시의 70 내지 90분의 1 정도에 그쳤다는 사실을 보면 서비스 품질만으로는 설명이 안 되는 부분이 있다. 지금은 돌아가신 셔윈 로젠 미국 시카고대 경제학과 교수는 이런 현상을 설명하는 ‘슈퍼스타 경제학’이란 ...

    한국경제 | 2021.01.14 16:47

  • thumbnail
    [포토] 호날두, 15시즌 연속 15호골…유럽 주요 리그서 '사상 최초'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유벤투스·왼쪽)가 11일(한국시간) 열린 2020~2021시즌 세리에A 17라운드 홈 경기에서 리그 15호골을 넣어 팀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이 골로 호날두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뛴 2006~2007시즌을 시작으로 유럽 주요 리그에서 15시즌 연속 15골을 기록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사진은 호날두가 사수올로의 수비수를 따돌리는 모습. AF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11 17:43

  • thumbnail
    손흥민, 5년간 '유럽 최고 피니셔' 등극…메시 두배 이상 압도

    ... xG결과는 유럽 빅리그에서 올시즌 10골 이상을 올린 골잡이 20명 중 압도적인 1위였다. 2~3위인 같은 팀의 해리 케인(21.33%),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21.31%)를 두 배 이상으로 압도했다.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0.67%)는 13위에 그쳤다. 인디펜던트는 “지난 5시즌 동안 손흥민이 보여준 xG 대비 득점 비율 수치는 별세계에 있다고 봐도 무방하다”고 표현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

    연예 | 2021.01.08 22:44 | 장지민

  • thumbnail
    [포토] 호날두 2골 1도움…펠레 넘어 통산 758골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포르투갈)가 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세리에A 15라운드 우디네세전에서 2골 1도움을 기록해 팀의 4-1 대승을 이끌었다. 이날 멀티골을 더해 개인통산 758골(클럽 656골·A매치 102골)을 기록한 그는 ‘축구 황제’ 펠레가 작성한 757골(클럽 680골·A매치 77골)을 뛰어넘어 이 부문 2위로 올라섰다. ...

    한국경제 | 2021.01.04 17:38

  • 세계 축구 선수 22위에 오른 손흥민

    ... 올해 선정된 100명의 선수 중 아시아 국적 선수는 손흥민이 유일하다. 가디언은 “손흥민이 2020~2021시즌 뜨거운 출발을 보이며 한 시즌 개인 최다 득점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고 소개했다. 바이에른 뮌헨의 ‘트레블(3관왕)’을 이끈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32)가 1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1위를 차지했던 메시가 2위, 호날두가 3위로 뒤를 이었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2.25 17:41 | 조희찬

  • thumbnail
    손흥민, 가디언 선정 세계 축구선수 22위…아시아 유일

    ... 참여했다. 각각 1~40위를 매기면 그에 따른 점수를 부여해 선수의 순위를 정하는 방식이다. 손흥민은 241명 중 208명으로부터 표를 받았다. 1위는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였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1위에 오르지 않은 건 2018년 루카 모드리치(레알 마드리드)에 이어 두 번째다. 지난해 1위를 차지했던 메시는 2위로 한 계단 내려섰고, 호날두는 4위에서 3위로 올랐다. 이어 케빈 더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

    한국경제 | 2020.12.25 09:57 | 신현보

  • 호날두 통산 750호 골…유벤투스, 키예프에 3-0 승리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가 개인 통산 750골을 쏘아올렸다. 그는 “다음 목표는 800골”이라고 말했다. 호날두는 3일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디나모 키예프와의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G조 5차전 홈경기에서 후반 12분 골을 터뜨려 유벤투스의 3-0 완승을 도왔다. 그는 페널티 지역 경합 과정에서 흘러나온 공을 오른발로 가볍게 차넣어 팀의 두 번째 골을 ...

    한국경제 | 2020.12.03 18:07 | 조희찬

  • 안녕! 축구영웅 마라도나…펠레 "언젠가 하늘에서 함께 공차게 될 것"

    ... “전설이여 안녕”이라고 작별을 전했다. ‘리틀 마라도나’로 불렸던 메시는 2008~2010년 아르헨티나 대표팀에서 고인과 감독, 선수로 지냈다. 포르투갈 출신인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는 트위터에 “세계는 영원한 천재와 작별했다. 당신을 절대로 잊지 않겠다”고 썼다. 대한축구협회도 소셜미디어에 추모 메시지를 게시했다. 1986년 마라도나와 월드컵에서 맞붙었던 허정무 대전하나시티즌 ...

    한국경제 | 2020.11.26 17:46 | 조희찬

  • thumbnail
    마라도나, 심장마비로 별세 향년 60세…전 세계 축구계 애도

    ... 언젠가 하늘에서 우리가 함께 공을 차게 될 것"이라고 애도했고, 아르헨티나 출신인 리오넬 메시(FC바르셀로나)는 트위터에 "전설이여 안녕"이라고 작별을 전했다. 포르투갈 출신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도 트위터를 통해 "오늘 나는 친구와 작별했고 세계는 영원한 천재와 작별했다"며 "그는 너무 일찍 떠났지만 무한한 유산과 채워질 수 없는 빈자리를 남겼다. 당신을 절대로 잊지 않겠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11.26 07:52 | 채선희

  • thumbnail
    '날강두' 호날두 사태 관객들 승소…"입장료 절반 돌려줘야"

    지난해 '호날두 노쇼' 사태를 불러온 프로축구 K리그 선발팀과 이탈리아 명문 유벤투스간 친선경기의 주최사가 관중들에게 입장료 50%와 위자료를 지급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36단독 박현경 판사는 강모씨 등 162명이 더페스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입장권 대금 50%와 1인당 위자료 5만원을 배상하라"며 원고일부승소 판결했다. 박현경 판사는 "부득이한 사유가 없는 경우 호날두의 ...

    한국경제 | 2020.11.20 11:39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