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8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추미애만 달랐던 이유보니…네이버 "개리 등 유사 사례 많아"

    ...39;를 영문 자판으로 치면 나오는 'cnaldo' 입력 시 다른 정치권 인사들과 달리 자동변환된 결과가 나타나지 않는 것은 네이버 이용자들 사이에서 해당 단어가 '추미애'보다는 축구선수 '호날두'라는 의미로 더 많이 쓰이기 때문이다. 한 단어가 두 가지 의미로 쓰일 때 더 많이 쓰이는 의미로 검색 결과가 우선 노출되고, 후순위는 '검색어 제안'으로 처리된다는 것이다. 네이버의 '검색어 제안 ...

    한국경제 | 2020.09.22 09:31 | 조아라

  • thumbnail
    왜 추미애만 다르지?…네이버 "시스템 오류 때문, 수정 완료"

    ... 원성재 책임리더는 영어 자동변환 결과가 바로 보이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선 '추미애'를 영어 자판으로 치면 'cnaldo'인데, 이는 일부 네티즌들 사이에서 포르투갈 유명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지칭하는 의미로도 사용되기 때문이라고 했다. 앞서 국민의힘 송파병 당협위원장인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지난 19일 페이스북에 네이버에서 '추미애' 검색 결과 상단 탭 순서가 보통 정치인과 다르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20.09.21 09:13 | 조아라

  • 호날두, 유벤투스 '연봉 킹' 443억원…2위의 네 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사진)가 소속팀 유벤투스에서 ‘연봉킹’에 올랐다. 영국 매체 더선은 13일 “연봉이 2800만파운드(약 443억원)인 호날두가 유벤투스 선수단 가운데 가장 많은 급여를 받는다”며 “최근 지휘봉을 잡은 안드레아 피를로 감독의 17배”라고 보도했다. 호날두는 지난 시즌 세리에A에서 31골(2위)을 기록, 유벤투스의 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호날두와 ...

    한국경제 | 2020.08.13 17:32 | 김순신

  • 코로나 탓…올해 발롱도르 시상식 없다

    ... 올해가 처음이다. 프랑스 풋볼 측은 코로나19로 축구경기의 규칙이 예년과 달라져 공정성을 기하기 어려워진 점 등을 올해 시상식 취소의 주된 이유로 들었다. 21세 이하 남성 축구선수에게 수여하는 ‘코파 트로피’와 최우수 골키퍼에게 주는 야신 트로피 역시 취소 대상이 됐다. 리오넬 메시는 지금까지 발롱도르 상을 여섯번 수상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다섯 차례 수상에 성공했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0 21:49 | 이고운

  • [포토] 호날두 “골 맛 오랜만이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가 4개월 만에 재개된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첫 경기에서 골 맛을 봤다. 호날두는 2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볼로냐의 레나토 달라라 스타디움에서 열린 볼로냐전에서 전반 23분 마테이스 더리흐트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골로 연결했다. 호날두가 경기 중 상대 수비를 앞에 두고 슛을 시도하고 있다. 신화통신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24 00:33

  • thumbnail
    손흥민 몸값 1023억원…EPL 22위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사진)의 시장 가치가 ‘코로나19’ 사태 와중에도 1000억원이 넘는다는 평가가 나왔다. 손흥민은 9일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 축구연구소가 발표한 ‘이적시장 가치’에서 7560만유로(약 1023억원)의 몸값을 받을 것으로 예상됐다. 손흥민을 데려가기 위해선 연봉과는 별개로 소속팀 토트넘에 1000억원 이상을 지급해야 한다는 뜻이...

    한국경제 | 2020.06.09 17:55 | 김순신

  • thumbnail
    코로나19 한파에도 손흥민 몸값 1023억원…EPL 22위

    ... 연구센터로 선수의 소속팀 성적, 나이, 포지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적 가치를 매긴다. 이번 발표에선 킬리안 음바페(PSG)가 2억1850만유로로 1위, 맨체스터시티의 라힘 스털링이 (1억9470만유로)로 2위에 올랐다.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는 1억10만 유로로 22위에 랭크됐고, 라이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는 6280만 유로로 70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09 10:30 | 김순신

  • 인스타그램으로 630억 번 호날두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사진)가 지난 1년간 인스타그램을 통해 630여억원을 벌어들였다. 소속팀인 유벤투스에서 받는 연봉보다 200억원이나 더 많은 가외수입이다. 영국 일간 더 선은 “호날두가 지난 1년간 세계에서 인스타그램으로 가장 많은 수입을 올린 유명인사 1위를 차지했다”며 “43개의 광고 게시물이 들어와 4170만파운드(약 638억원)를 벌었다”고 5일 전했다. 호날두는 유벤투스와 ...

    한국경제 | 2020.06.05 17:42 | 김순신

  • thumbnail
    축구는 부업?…인스타그램만으로 630억원 번 호날두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지난 1년간 인스타그램을 통해 630여 억원을 벌어들였다. 소속팀인 유벤투스에서 받는 연봉보다 200억원이나 더 많은 가외수입이다. 영국 일간 더 선은 “호날두가 지난 1년간 세계에서 인스타그램으로 가장 많은 수입을 올린 유명인사 1위를 차지했다”며 "43개의 광고 게시물을 올려 4170만파운드(약 638억원)를 벌었다"고 5일 전했다. 호날두는 유벤투스와 2730...

    한국경제 | 2020.06.05 14:59 | 김순신

  • thumbnail
    연봉보다 많다…인스타로만 637억 번 호날두 'SNS킹' 등극

    지난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가장 돈을 많이 번 셀러브리티(셀럽·유명인)는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4일(현지시간) 버즈 빙고가 지난 1년간 전 세계에서 인스타그램에서 가장 많은 돈을 벌어들인 셀럽 순위를 조사한 결과 압도적 1위는 인스타그램에서만 2억2200만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호날두였다. 지난해 호날두는 43개의 스폰서가 광고비를 지급한 포스팅과 자신의 사업 등을 홍보하는 게시물 ...

    한국경제 | 2020.06.05 08: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