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강봉균 서울대 교수 "기억의 변화 밝혀 치매치료 길 열 것"

    ... 존재하는 신경세포(뉴런)들의 연결인 시냅스에 기억이 저장된다는 학설이 널리 퍼졌으나 1949년 제기된 후 70년간 직접 확인된 적은 없었다. 이런 공로를 인정받아 강 교수는 지난달 ‘한국의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호암상의 화학·생명과학부문상을 받았다. 호암상이 화학·생명과학 분야 수상자를 별도로 뽑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근 한국경제신문과 만난 강 교수는 “수많은 연구자가 개척한 길을 좀 더 명확하게 한 ...

    한국경제 | 2021.05.10 19:05 | 배태웅

  • thumbnail
    "사회와 나누고 헌신" 뜻대로…이건희 통 큰 사회공헌

    ... 뜻에서 출발했다. 이 회장이 부모 없이 길거리를 떠도는 아이들을 목격하고 어려운 어린이를 돕겠다고 나서 1989년 천마어린이집이 개원했고, 2000년 서울대의대 암연구소에 300억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이외에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삼성호암상 등 삼성이 전개하는 학문 지원 사업도 모두 이 회장의 철학에 기반을 두고 있다. 재계에서는 생전에 이처럼 사회 환원 철학이 각별했던 이 회장이 사후에도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하며 사회에 유산을 남기고 떠났다는 평가가 나온다. ...

    한국경제 | 2021.04.28 11:55 | YONHAP

  • thumbnail
    현대차그룹, 세계적 AI 석학 조경현 교수 자문위원으로 영입

    ... 연구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조 교수는 이 같은 업적을 바탕으로 뉴욕대 컴퓨터과학과 교수에 임용된 지 4년 만인 2019년 종신교수로 임명됐다. 작년 삼성이 신설한 '삼성 AI 연구자상'과 올해 호암재단이 선정한 '2021 삼성호암상' 공학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현대차그룹은 자체 AI 전문 조직인 'AIRS 컴퍼니'를 중심으로 조 교수와 협력을 통해 미래차 개발 경쟁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등 모빌리티 산업의 변화를 선도할 수 있는 AI 기술 적용·발전 방안 ...

    한국경제 | 2021.04.23 09:09 | YONHAP

  • thumbnail
    신경과학의 관점서 바라본 세상…공감과 지능에 관해 말하다

    ... 관련 최신 연구 결과를 보강한 개정증보판이다. 의사결정 과정에 대한 뇌의 메커니즘을 연구하는 이 교수는 영장류 뇌 기능 실험 연구에 경제학 이론을 접목한 연구로 '신경경제학 분야의 창시자'라는 평가를 받으며 최근 '2021 삼성호암상' 의학상 수상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 교수는 생명과 유전자의 관점에서 지능을 살펴야 한다고 주장한다. 생명체는 가혹한 생존 환경 속에서 복합적인 문제를 다양한 방식으로 풀 수 있는 존재여야 했는데, 이런 과정에서 지능을 얻게 ...

    한국경제 | 2021.04.21 14:56 | YONHAP

  • thumbnail
    봉준호 감독, 삼성호암상 상금 3억원 독립영화계에 기부

    봉준호 감독이 삼성호암상 상금 3억원을 독립영화 발전을 위해 기부한다. 영화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는 '2021 삼성호암상'의 예술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봉 감독이 상금 3억원을 독립영화의 발전을 위한 지원사업에 기부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기부금은 단편영화를 포함한 독립영화 감독들에게 지원될 예정이며, 이달 중으로 독립영화 관계자들과 세부 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08 07:46 | YONHAP

  • thumbnail
    봉준호 감독, 호암상 상금 3억 전액 기부 "독립영화 발전 위해"

    봉준호 감독이 호암상 예술상 상금 3억 원을 한국 독립영화의 발전과 지원을 위해 전액 기부한다. 7일 영화 '기생충'의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는 2021 호암상의 예술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봉준호 감독이 상금 3억 원을 독립영화의 발전을 위한 지원사업에 기부한다고 밝혔다. 바른손이앤에이는 "한국 영화에 신선한 에너지를 불어넣고 경계를 넓혀 온 독립영화의 창작자들에게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함이다"고 설명했다. 기부에 ...

    텐아시아 | 2021.04.07 14:08 | 김지원

  • thumbnail
    봉준호, 호암상 상금 3억원 전액 `독립영화` 지원에 쾌척

    삼성호암상 예술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봉준호 감독이 상금 전액을 기부한다. 7일 영화 `기생충`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에 따르면, 봉 감독은 상금 3억을 독립영화 발전을 위한 지원사업에 기부하기로 했다. 봉 감독은 지난 6일 삼성 호암재단에서 발표한 `2021 삼성호암상`에서 예술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현대사회의 경제적 양극화를 소재로 한 영화 `기생충`으로 칸 영화제와 아카데미상을 석권하고, 세계 무대에서 한국 영화는 물론 한국 문화의 ...

    한국경제TV | 2021.04.07 14:06

  • thumbnail
    봉준호 감독, 호암상 예술상 상금 3억 전액 기부 [공식]

    한국 영화계의 보물 봉준호 감독이 독립영화계 발전을 위해 3억 원을 쾌척한다. 7일 바른손이앤에이에 따르면 2021 호암상의 예술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봉준호 감독이 상금 3억을 독립영화의 발전을 위한 지원사업에 기부한다. 한국 영화에 신선한 에너지를 불어넣고, 경계를 넓혀 온 독립영화의 창작자들에게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함이다. 기부에 관한 세부적인 사항은, 단편영화를 포함한 독립영화 감독들에게 효율적으로 지원될 수 있도록, 4월 중으로 ...

    연예 | 2021.04.07 13:35 | 김예랑

  • thumbnail
    과학상 늘린 '삼성호암상'…허준이·강봉균 교수 영예

    봉준호 영화감독과 허준이 미국 스탠퍼드대 교수(38) 등 6명이 ‘2021 삼성호암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한국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호암상은 올해부터 국가 기초과학 육성을 위해 과학상을 2개 부문으로 확대해 수상자를 6명으로 늘렸다. ‘국가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기초과학기술 분야 지원을 늘려야 한다’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의지가 반영됐다는 게 재단 측 설명이다. 상 명칭도 ...

    한국경제 | 2021.04.06 17:42 | 이수빈

  • thumbnail
    올해 삼성호암상에 허준이 교수·봉준호 감독 등 6명 선정

    호암재단이 2021 삼성호암상 수상자 6명을 선정해 발표했다. 올해 부문멸 수상자는 과학상 물리·수학부문 허준이 스탠퍼드대 교수, 과학상 화학·생명과학부문 강봉균 서울대 교수, 공학상 조경현 뉴욕대 교수, 의학상 이대열 존스홉킨스대 특훈교수, 예술상 봉준호 영화감독, 사회봉사상 이석로 방글라데시 꼬람똘라병원 원장 등이다. 과학상 물리·수학부문 허준이 교수는 현대 수학계의 오랜 난제였던 `리드 추측`과 `로타 추측`을 획기적인 대수기하학적 방법론으로 ...

    한국경제TV | 2021.04.06 1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