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Premium 복거일이 본 이재용 부회장의 과제

    (남윤선 산업부 기자) 지난 1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삼성그룹의 대표 사회공헌 행사인 호암상 시상식에 참여했다. 재계에서는 최근 이 부회장이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의 합병으로 그룹 지배권을 장악했고 각종 행사에 총수 자격으로 참가하는 것을 보며 사실상 ‘대관식’을 마쳤다는 분석을 내놓기도 한다. 앞으로 이 부회장이 해야 할 과제는 무엇일까. 삼성그룹의 미래 전망은 어떨까. 과거 삼성이 사장단 회의에 초청해서 조언을 구했던 ...

    모바일한경 | 2015.06.03 14:52 | 남윤선

  • thumbnail
    '삼성 재단 이사장' 이재용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일 서울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2015년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이 시상식은 이 부회장이 지난달 31일 이건희 삼성 회장이 갖고 있던 삼성생명공익재단과 삼성문화재단 이사장직을 물려받은 뒤 참석한 첫 대외 행사다. 신경훈 기자 nicerpet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6.01 21:40 | 신경훈

  • thumbnail
    이재용, 삼성 지배력 강화 후 첫 대외 행보…호암상 행사 주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일 삼성가(家)를 대표해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부친인 이건희 삼성 회장의 삼성생명공익재단과 삼성문화재단 이사장직을 전날 승계한 데 이은 첫 대외 행사다. 지난달 26일 삼성그룹 지주사 역할을 하는 제일모직과 모태회사인 삼성물산의 합병 선언으로 그룹 지배력과 승계 체제를 공고히 한 후 첫 행보이기도 하다. 이 부회장이 이 회장을 대신해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해 사실상 행사를 주관한 것은 삼성의 총수 역할을 하고 있다는 ...

    한국경제 | 2015.06.01 21:24 | 주용석 / 남윤선 / 정지은

  • 이재용, 호암식 시상식 참석…본격 승계 `신호탄`

    ... 중인 이건희 회장을 대신해 호암식 시상식에 참석했습니다. 지난 15일 삼성공익재단과 문화재단의 이사장으로 선임된 이 부회장이 그룹 내 공식행사 참석하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학술과 예술 분야에서 공이 큰 인사들을 시상하는 호암상은 지난 1990년 이건희 회장이 이병철 창업주의 뜻을 기리고자 만들었습니다. 이후 이 회장이 매년 행사를 직접 챙길 정도로 호암상 시상식은 삼성 내 대표 행사로 거듭났습니다. 특히 올해 시상식에는 예년과 달리 삼성가에서 이 ...

    한국경제TV | 2015.06.01 18:07

  • thumbnail
    '이재용 시대' 신호탄, 아버지 대신 호암상 직접 챙겨

    [ 포토슬라이드 2015060127488 ]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장 취임 후 첫 공식행사 참석 삼성그룹 경영권 승계작업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아버지 이건희 삼성 회장을 대신해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이 부회장은 1일 오후 3시 중구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제25회 호암상 시상식장을 찾았다. 짙은 회색 정장 차림의 이 부회장은 시상식 직전 로비가 아닌 별도 통로를 통해 행사장으로 들어왔다. 행사장 로비를 통해 ...

    연합뉴스 | 2015.06.01 16:12

  • thumbnail
    [이슈+] '삼성家 대표' 이재용 부회장, 호암상에 '조용한 무게감' (종합)

    [ 김민성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일 '한국의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호암상 시상식에 사실상 그룹 대표 자격으로 참석했다. 올해 25회째를 맞은 호암상은 이 부회장의 할아버지이자 삼성 창업주인 이병철 선대회장의 인재양성 및 사회공헌 정신을 기리기 위해 아버지, 이건희 회장이 제정했다. 와병 중인 아버지를 대신해 참석한 이 부회장이 삼성가(家) 대표로 호암상에 가문의 무게를 더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달랐다. 지난달 15일 ...

    한국경제 | 2015.06.01 15:23 | 김민성

  • thumbnail
    삼성 오너가 '한자리'…호암상 만찬 참석

    ... 회장을 제외한 삼성그룹 오너 일가족이 1일 한자리에 모였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해 홍라희 삼성미술관 리움 관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은 이날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제25회 호암상 시상 만찬장을 찾았다. 이 부회장은 이날 아버지 이건희 회장을 대신해 호암상 시상식에도 참석했다. 이들이 함께 공식 자리에 모습을 나타낸 것은 지난 1월 열린 삼성 신임임원 및 사장단 만찬 이후 처음이다. 오후 6시께 호텔에 ...

    연합뉴스 | 2015.06.01 15:08

  • thumbnail
    [모닝 브리핑]메르스 확산 여부 이번 주가 '고비'…서울면세점 3곳 주인은 누구

    ... 기업인 '하베스트'를 인수하면서 당초 인수계획이 없던 정유부문 계열사 '날'까지 사들여, 석유공사에 1조3000억원에 이르는 손해를 끼친 혐의를 받고 있다. ◆ 이재용 삼성 부회장, 1일 '호암상' 참석 주목 삼성그룹을 실질적으로 이끌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일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한다. 지난달 15일 삼성그룹에서 역사성·상징성을 띤 삼성생명공익재단·삼성문화재단 이사장으로 선임된 ...

    한국경제 | 2015.06.01 06:58

  • thumbnail
    이재용, 삼성재단 이사장 행보 시작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이 1일 삼성가(家)를 대표해 제25회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한다. 이건희 삼성 회장이 갖고 있던 삼성생명공익재단과 삼성문화재단 이사장직을 물려받은 뒤 처음 참석하는 공개 행사다. 이 부회장은 31일부터 두 재단 이사장 업무를 공식 수행하기 시작했다. 호암상은 이병철 삼성 창업주를 기리기 위해 이건희 회장이 1990년 제정했다. 삼성 오너 일가는 그동안 특별한 일정이 없는 한 시상식에 꾸준히 참석했다. 작년에는 이 회장의 ...

    한국경제 | 2015.05.31 23:01 | 주용석

  • thumbnail
    이재용 삼성 부회장, 1일 '호암상' 참석 주목

    삼성그룹을 실질적으로 이끌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다음달 1일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한다. 지난 15일 삼성그룹에서 역사성·상징성을 띤 삼성생명공익재단·삼성문화재단 이사장으로 선임된 이후 처음 참석하는 공식 행사라 주목된다. 31일 삼성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와병 중인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을 대신해 6월 1일 오후 3시 순화동 호암아트홀에서 호암재단 주관으로 열리는 제25회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한다. 직접 시상에 ...

    한국경제 | 2015.05.31 16:56 | 김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