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47,6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화점株 모두 기는데…대구百은 왜 뛰지?

    대구에 기반을 둔 대구백화점이 고질적인 영업적자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직격탄을 맞았음에도 주가는 지속적으로 상승세를 타고 있다. 큰 호재가 없음에도 주가가 지속적으로 오르고 있는 만큼 투자에 신중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대구백화점은 7일 1.78% 오른 6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7월 첫날 대비 두 달 만에 주가가 36% 올랐다. 같은 기간 전국에 기반을 둔 백화점 관련주인 롯데쇼핑 주가가 1.50%, 현대백화점이 1.75%, ...

    한국경제 | 2020.09.07 17:03 | 고재연

  • thumbnail
    '집콕 추석' 권고에…이마트, 52주 최고가 '눈앞'

    이마트 주가가 52주 최고가에 바짝 다가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정부가 ‘비대면 추석’을 국민에게 권고하고 나선 것이 호재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이마트는 7일 4.33% 오른 13만2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3월 코로나19로 주가가 폭락한 이후 최고가다. 작년 11월 기록한 52주 최고가(13만8000원)까지 4.15%만 남겨두고 있다. 이마트는 3분기 들어 25.59% 올랐다. 시장이 ...

    한국경제 | 2020.09.07 17:00 | 고윤상

  • thumbnail
    태양광·수소·방산까지…한화그룹株, 줄호재에 '고공행진'

    한화그룹주가 고공행진 중이다. 미래 먹거리를 확보했다는 평가 덕이다. 그룹 시가총액을 떠받치던 한화생명이 주춤한 사이 ‘그린 뉴딜’에 올라탄 한화솔루션이 대장주로 올라서면서 세대교체를 이뤄낸 결과다. 3일 만에 시총 1조원 ‘쑥↑’ 7일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한화그룹 시가총액은 올해 들어 40% 넘게 늘었다. 지난해 말 10조원을 겨우 넘어선 그룹 시가총액은 올 들어 5조원가량 증가했다. ...

    한국경제 | 2020.09.07 16:59 | 박재원

  • 추석 '집콕' 권고에…52주 최고가 가까워진 이마트

    이마트 주가가 52주내 최고가에 바짝 다가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정부가 '비대면 추석'을 국민들에게 권고하고 나선 게 호재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이마트는 7일 4.33% 오른 13만2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3월 코로나19로 주가가 폭락한 뒤 최고가다. 작년 11월 기록한 52주 최고가(13만8000원)까지 4.15% 만 남겨두고 있다. 이마트는 3분기 들어 25.59% 올랐다. 시장은 부진했던 ...

    한국경제 | 2020.09.07 15:43 | 고윤상

  • thumbnail
    넉넉한 곳간 확보한 (주)LG…4분기 회사 가치 재평가 전망

    ... LG CNS는 토스뱅크 인터넷 전문은행 IT 시스템, 보건복지부 차세대 사회 보장 정보 시스템 등 주요 IT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며 금융·공공 부문 등에서도 탁월한 성과를 나타냈다. ◆정부의 지주사 내 CVC 허용 방안도 호재 (주)LG는 최근 맥쿼리PE를 상대로 LG CNS 지분 매각(지분율 35%, 약 1조원)을 진행했다. LG CNS는 향후 전략적 파트너로 맥쿼리그룹의 해외 네트워크와 자산을 활용해 글로벌 사업 강화와 기업 가치를 제고할 것으로 기대하고 ...

    한경Business | 2020.09.07 14:27

  • thumbnail
    "땅 사는 곳마다 마이너스"…'돈벌래' 김구라X이유리, 부동산 속사정 공개

    ... 부동산 실패담을 밝힌다. 김구라와 배우 이유리가 MC로 발탁된 ‘돈벌래’는 대한민국의 핫이슈인 ‘부동산’에 관한 정보를 쉽고 재밌게 풀어내는 프로그램으로, 화제의 지역들을 찾아가 각종 호재와 악재, 입지 등을 분석한다. 부동산 관련 프로그램인 만큼 첫 촬영부터 “자가예요, 전세예요?” 등 예리하고 거침없는 질문이 오간 가운데, MC 김구라는 “부동산 보는 안목이 없다”라며 수억 ...

    텐아시아 | 2020.09.07 14:04 | 정태건

  • thumbnail
    넥스트 '카카오게임즈' 온다…"공모주 청약 열기는 계속"

    ... 수요예측에서 830대 1의 경쟁률을 기록, 공모가를 희망 범위 최상단인 2만5000원으로 확정했다. 9일엔 비비씨와 핌스가, 10일엔 미코바이오메드와 박셀바이오가 각각 청약을 진행한다. 기업공개(IPO) 시장의 활기는 증시에도 호재로 작용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김수민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대형주의 성공적인 상장은 통상 관련 산업 및 기업으로의 투자심리 개선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고 주장했다. SK바이오팜 전후로 바이오 기업들의 주가는 ...

    한국경제 | 2020.09.07 11:11 | 고은빛

  • thumbnail
    LS그룹주, 그린뉴딜 바람 타고 '고공행진'

    ... 리서치센터장은 “해상 풍력의 완성은 해저케이블”이라며 “올해 LS의 주가순자산비율(PBR)은 0.45배에 불과해 여전히 저평가 매력이 크다”고 분석했다. 최근 동 가격이 오르는 것도 LS그룹 에는 호재다. 전기동 가격은 2분기 대비 25% 상승했다. LS니꼬동제련은 전기 전자 통신 자동차 등에 사용되는 전기동을 생산한다. 또 권선·통신선이 주력인 미국 계열사 슈페리어에식스는 동 가격이 오르면 재고자산 평가이익이 늘어난다. ...

    한국경제 | 2020.09.06 16:53 | 고재연

  • thumbnail
    삼성·현대자동차·SK 지분 지각변동…'빅3 그룹주' 눈여겨보라

    증시가 안정을 되찾으면서 기업 지배구조 개편이 다시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기업들의 자발적인 사업 재편은 물론 정부 여당의 관련 입법 추진에 투자자 관심도 높아졌다. 지배구조 개편이 불가피해진 삼성그룹주와 현대자동차그룹주, SK그룹주 등을 눈여겨보라는 게 전문가들 조언이다. ‘삼성생명법’ 추진에 삼성물산 부각 지배구조 개편과 관련해 가장 관심을 받는 기업은 삼성그룹이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박용진·이용우 ...

    한국경제 | 2020.09.06 16:03 | 오형주

  • '디지털 金' 칭호가 발목 잡나…금값 조정에 덩달아 떨어진 비트코인

    ‘디지털 금(金)’ 칭호를 얻은 가상자산 비트코인이 ‘진짜 금’에 발목이 잡혔다. 각종 호재에도 불구하고 금 시세가 주춤하자 덩달아 약세를 보이는 모양새다. 과거 비트코인은 전통 금융시장과 별개의 움직임을 보이며 ‘대안 자산’의 일종으로 각광받았다. 그러나 지금은 금과 커플링(동조화)되며 비슷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덕분에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움직임을 보여주면서 많은 기관투자가의 ...

    한국경제 | 2020.09.06 15:48 | 김산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