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5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보] 뉴욕증시, 혼조 출발…코로나19 확산 상황 '촉각'

    뉴욕증시가 혼조세로 출발했다.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 등을 주시하고 있다. 29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09.65포인트(0.44%) 상승한 25,125.20에 거래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42포인트(0.18%) 하락한 3003.63에, 나스닥지수는 72.06포인트(0.74%) 내린 9,685.16를 기록햇다. 시장은 ...

    한국경제 | 2020.06.29 23:17 | 이송렬

  • thumbnail
    백신·진단키트株 여전히 유망…'액상 그래핀' 개발 성공한 2차전지株 이엔플러스도 관심

    ... 반영된 결과다. 코로나19 재확산 우려 속에 경기에 대한 우려가 고개를 들면서 추가 상승 기대가 약해져서다. 하지만 Fed를 필두로 풍부한 유동성 공급이 이어지면서 기술주 중심으로 대형주로의 방향성 기대는 다시 커지고 있다. 뉴욕증시 혼조세에도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양호한 흐름을 이어가고 있어 기술주의 저가 매수 유인이 커지고 있다. 최근 조정은 향후 더 많은 성과를 내기 위한 건전한 조정이라 보여진다. 실제 경기와 다른 디커플링(탈동조화)을 보이는 증시는 ...

    한국경제 | 2020.06.28 15:33

  • thumbnail
    [모닝브리핑]미북관계 교착 볼턴 탓한 트럼프…뉴욕증시 '혼조'

    ... 터뜨렸고 당연한 일이다"란 트윗을 올렸습니다. 그러나 북한의 남북 공동연락사무소 폭파를 비롯한 압박행보에 대해서는 여전히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 뉴욕증시, 코로나 재유행 우려·美 고용 실망 속 '혼조' 미국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혼조세를 나타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유행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투자심리 발목을 잡은 결과입니다. 현지시간 18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

    한국경제 | 2020.06.19 06:56 | 오정민

  • thumbnail
    뉴욕증시, 코로나 재유행 우려·美 고용 실망 속 '혼조'

    미국 뉴욕증시 주요 지수는 18일(이하 미 동부 시각) 혼조세를 나타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유행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투자심리 발목을 잡은 결과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39.51포인트(0.15%) 내린 26,080.10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85포인트(0.06%) 상승한 3,115.34를 기록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

    한국경제 | 2020.06.19 06:27 | 오정민

  • thumbnail
    뉴욕증시 '혼조세'…고용 실망에 코로나19 재유행 우려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18일 미국 실업 지표에 대한 실망감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유행 우려로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오전 9시 54분(미 동부 시각)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18.08포인트(0.45%) 하락한 26,001.53에 거래되고 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07포인트(0.16%) 내린 3108.42을,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

    한국경제 | 2020.06.18 23:14 | 윤진우

  • thumbnail
    뉴욕증시, 혼조 마감…"코로나19 다시 유행하나"

    뉴욕증시가 혼조세로 마감했다. 빠른 경제 회복 기대감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유행 우려가 맞서면서다. 17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70.37포인트(0.65%) 하락한 26,119.61를 기록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1.25포인트(0.36%) 내린 3113.49에 장을 마쳤다. 반면 나스닥 지수는 14.66포인트(0.15%) ...

    한국경제 | 2020.06.18 07:27 | 이송렬

  • thumbnail
    [모닝브리핑] 코로나 재유행 우려에 美증시 혼조…트럼프, 대북제재 연장 명령

    ◆ 뉴욕증시 '혼조'…경기회복 기대 vs 코로나 재유행 우려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혼조세를 보였습니다. 경기 회복 기대감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2차 유행 우려가 맞선 영향입니다. 현지시간 17일 다우존스 지수는 전장보다 0.65% 하락한 2만6119.61, S&P 500 지수도 0.36% 내린 3113.49에 장을 마쳤습니다. 반면 나스닥 지수는 0.15% 올라 9910.53을 기록했습니다. ...

    한국경제 | 2020.06.18 07:00 | 김봉구

  • 뉴욕증시 혼조세 속 나스닥 1만 돌파

    뉴욕 증시에서 주요 지수가 혼조세로 출발했다. 오전 9시 45분(미 동부 시각)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27,132.26에 거래됐다. 전장보다 140.04포인트(0.51%) 하락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3.71포인트(0.12%) 내린 3,203.47에 거래됐지만, 나스닥 지수는 59.25포인트(0.6%) 상승한 10,013.01에 거래됐다. 시장은 10일(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20.06.10 23:15

  • thumbnail
    다시 사상 최고치 VS 긴 휴식 불가피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뉴욕증시에서는 나스닥 100 지수가 오전 10시반께 9741.97로 사상 최고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이틀 연속 기록을 갈아치운 겁니다. 하지만 그 수준이 부담스러운지 직후 반락하며 뒤로 물러섰습니다. 주요 지수들도 결국 혼조세로 마감했습니다. 월가의 모두가 그동안 시장 상승세의 원인으로 미 중앙은행(Fed)을 지목하고 있습니다. BMO캐피털마켓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73%가 Fed의 유동성이 시장의 강력한 반등을 이끌었다고 답했습니다. 다우와 스탠...

    한국경제 | 2020.06.05 08:11 | 김현석

  • thumbnail
    국제유가 '감산 불확실성'에도 사흘째 상승…WTI 0.3%↑

    ... 있다. OPEC+를 이끄는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는 하루 970만배럴 감산합의를 7월까지 1개월 연장하기로 잠정 합의했지만, 다른 산유국들이 직간접적으로 불만을 표출하면서 감산 합의 연장의 불확실성이 나오고 있다. 이날 국제유가가 혼조세를 보이며 등락을 거듭한 이유다. 국제금값은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1.3%(22.60달러) 오른 1727.40달러를 기록했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

    한국경제 | 2020.06.05 07:02 | 윤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