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2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독] 길원옥 할머니 '정의연 기부금 반환소송' 추진

    ... 반면 황 목사 측은 "(빈손으로 간 것은) 과일 등을 사가다가 당뇨 문제 때문에 사오지 말라 해서 사서 가지 않은 것"이라며 "우리 딸 어학연수 비용에 대한 의문도 제기했는데 딸은 13년 전에 워킹홀리데이로 2년 정도 외국에 다녀왔다. 호텔 청소까지 하며 고생해서 다녀온 연수"라고 설명했다. "13년 전 일을 최근 5~6년 일한 요양보호사가 왜 언급하는지 모르겠다"며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황 목사 측은 ...

    한국경제 | 2020.06.29 11:15 | 김명일

  • thumbnail
    면접을 앞둔 취준생을 위한 조언 유료

    ... 긍정적인 내용이 많다. 지원자가 입사 열정이나 직무역량을 어필하도록 기회를 주는 것이다. 1. 꼬리질문을 초래한 자기소개 Q. 준비하신 자기소개 먼저 해주세요. F사업부에서 불량률을 낮추고 싶은 ㅇㅇㅇ입니다. 첫째, 호주에 워킹홀리데이(이하 WH)를 다녀왔습니다. 1년간 현지 타일회사에서 일하면서 공사일정을 맞추고, 손수레 노가다 등을 경험했습니다. 둘째, 크로스핏체육관에서 1년간 엑셀로 통계적 분석을 했습니다. 이를 통해 … Q. 타일회사에서 1년간 ...

    모바일한경 | 2020.06.24 13:33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서핑 즐기는 젊은층 겨냥한 패션업계 유료

    (민지혜 생활경제부 기자) 서핑이 젊은 세대들 사이에서 인기 있는 취미활동으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몇 년 전부터 계속 서퍼들이 늘어났는데요, 단순히 파도를 타는 운동으로 생각하는 사람은 많지 않아 보입니다. 물론 파도를 타는 순간을 즐기긴 하지만, 서핑문화가 갖고 있는 자유분방함, 구속받지 않는 젊은 세대들의 반항 정신, 익스트림 스포츠로 짜릿함을 만끽하려는 욕구 등이 모두 복합적으로 작용한다고 봐야 합니다. 서퍼들이 찾는 바다라...

    모바일한경 | 2020.06.19 10:22 | 민지혜

  • thumbnail
    연합뉴스 베이징 특파원이 들려주는 중국 4대 요리

    ... 한식진흥원 베이징 지사와 주중한국문화원 주최로 베이징에서 열린 '제1회 팔도 한식 대전' 심사위원을 맡았다. 음식칼럼리스트 겸 셰프 박찬일은 "베이징 음식에 대해 중국인을 포함하여 다른 저자들이 쓴 책이 없는 건 아니지만, 이토록 상세하고도 전면적이며 기자 특유의 '실은 말이야'로 속닥속닥 시작하는 책은 없었다"고 평가했다. 셰프 레이먼 김도 "목차만 보고도 베이징행 비행기를 끊을 뻔했다"고 추천했다. 홀리데이북스. 318쪽. 2만원.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15 15:07 | YONHAP

  • thumbnail
    온라인 여성화 사뿐(SAPPUN), 잠실 롯데월드몰 '팝업스토어 당일 매출 1위 달성'

    ... 당일 매출 1위’를 달성했으며 현재까지도 고객들의 꾸준한 관심을 받으며 약 2억 3천만 원의 매출을 달성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뿐은 고객들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다가오는 휴가철을 맞아 “SUMMER HOLIDAY” 이벤트를 기획하는 한편, 많은 인파가 몰릴 경우를 대비해 입구에서 철저한 입장 제한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뿐 측은 “코로나 이슈에도 불구하고 첫 팝업 스토어가 성공적으로 진행되고 있어서 다행이다. ...

    한국경제 | 2020.06.15 10:47

  • thumbnail
    SBS 스페셜 '지강헌 사건' 재조명, 시청률은 '제자리 걸음'

    ... 1998년 대한민국을 뒤흔든 일이다. 1988년 10월 16일, 88년 서울 올림픽의 흥분이 채가시지 않은 그때 겁에 질린 여성을 인질로 붙잡고 경찰을 향해 요구 사항을 말하던 지강헌의 모습은 TV를 통해 생중계됐고, 영화 '홀리데이'로도 제작이 됐다. 당시 지강헌이 외친 "유전무죄, 무전유죄"는 아직까지 회자되고 있다. 지강헌 일당은 1998년 10월 8일 중부고속도로를 달리선 죄수 호송 버스에 함께 탑승했다. 당시 버스엔 25명이 ...

    HEI | 2020.06.15 10:09 | 김소연

  • thumbnail
    지강헌 사건 뭐길래…"유전무좌, 무전유죄" 재조명

    ... 이후 북가좌동 가정집에서 일가족 6명에게 권총과 흉기를 들이대고 인질극을 벌였다. 탈주범들은 자신의 범죄 행각을 중계하는 카메라 앞에 인터뷰하듯 알 수 없는 말을 쏟아내는가 하면 선글라스를 쓴 주범 지강헌은 “비지스의 홀리데이!” 팝송 카세트테이프를 요구했다. 또한 당시 지강헌은 "나는 시인. 미래를 보고 과거에 책임감을 느끼는 사람"이라고 자신을 소개하면서 "유전무죄, 무전유죄"라는 말을 남겼다. 이 장면은 ...

    텐아시아 | 2020.06.15 07:30 | 김소연

  • thumbnail
    프랑스 니스서 20대 한국여성 인종차별 폭언·위협당해

    ... 신고…주프랑스대사관, 경찰에 엄정 수사 요구 프랑스 남부의 세계적인 관광도시 니스에서 20대 한국 여성이 한 현지인 남자로부터 인종차별과 심한 폭언을 당해 경찰에 신고했다. 주프랑스대사관도 현지 경찰과 검찰에 엄정한 수사를 요구했다. 워킹홀리데이를 하며 11개월째 니스에 머물고 있다는 한국 여성 A씨는 최근 자신이 인종차별과 폭언을 듣고 조롱을 당하는 영상을 촬영해 유튜브에 올렸다. 영상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 9시께 니스의 대중교통인 2호선 전차(트램) 안에서 한 ...

    한국경제 | 2020.06.13 17:34 | YONHAP

  • thumbnail
    영등포구, 여성문화공간 개소…테마강좌에 키즈라운지까지

    ... 아름다워요’를 주제로 ▷클래식 음악과 함께하는 꽃병 만들기 ▷자녀와 함께하는 도예 ▷패션과 뷰티 등을 배울 수 있다. 이어 여행의 이유(8월), 책으로 마음을 읽다(9월), 셀프 브랜딩(10월), 나에게 맞는 일 찾기(11월), 홀리데이 프로젝트(12월) 등이 이어진다. 영등포구 내 여성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운영 시간은 매주 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토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월요일과 공휴일은 휴관한다. 특히 초등학생 ...

    키즈맘 | 2020.06.09 16:37 | 이진경

  • thumbnail
    흑인 로드니 킹과 조지 플로이드는 의인인가

    ... 킹의 차를 세울 수 있었다. 킹은 차에 내려서도 고분고분하지 않았다. 킹이 손을 엉덩이 뒤로 가져가자 무기 소지 가능성을 의심한 경찰은 즉각 그를 제압하고 나섰다. 경찰들의 집단 구타가 시작된 시점이다. 인근에 거주하던 조지 홀리데이는 우연히 이 장면을 모두 촬영할 수 있었다. 그가 지역 방송국(KTLA)에 영상을 제보하면서 흑인 폭동의 발단이 됐다. 이 사태로 경찰 및 군인 10명을 포함해 50여명이 사망했고, 9500여명이 약탈·방화 등 혐의로 ...

    한국경제 | 2020.06.08 10:01 | 조재길